山/面壁修行˚♡。

古山 2014. 2. 23. 17:17

지난주 일요일(2월16일) 광명에 있는 실내암장 매드짐클라이밍센터에서 2014 매드짐 볼더링게임이 있었다.

스마트 클라이밍에 다니면서 처음으로 참가한 게임 정확한 그레이드를 알 수 없어 일단 초보가 아닌 두번째 노랑과 파랑부분에 참가신청을 하였다.

해를 거듭할 수록 여러 암장에서 많은 사람들이 매드게임에 참석을 한다는데 올해 첫번째 게임에서는 85명이 참가하였다. 그 중에서 단체전과 개인전에서 모두 1위를 하였다.물론 난이도를 높여 파랑 빨강부분에 나갔다면 성적은 초라 했을것이지만 아무튼 기분좋은 하루를 즐기고 상품까지 받아 돌아왔다.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짬을 내 안부 인사드립니다.
계절을 앞서 갑자기 찾아온 더위로
당황하지 않으셨는지요?
5월의 끝자락에서 지날을 돌아보니
사건과 사고들이 많았습니다.

청춘의 계절 젊은 미녀의 달(6월)에는
신록처럼 모두 것이 시원하게
치유되고 처리되길 기원합니다.

때아닌 더위에 건강 잘 챙기셔서
늘 활기찬 삶을 희망합니다.
고맙습니다.
주식/선물옵션/FX마진 거래

선물옵션대여 - 국내 1위업체

이제부터는 다양한 조건의 상품을

골라서 사용 하실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유형별로 선택후 거래가능.

PC거래(HTS)/모바일거래(MTS) 가능

정식법인 등록업체

www.stock333.co.kr
반갑습니다 계백입니다
후텁지근한 날씨인 7월 마지막 금요일의 인사입니다.
최선옥님의 글 “금요일엔 빨강장미를”입니다

밤이면 찾아오는 소형 꽃트럭이 있습니다.
밤에 열어놓는 꽃집도 없고
가격도 조금은 저렴하고
조명아래 유난히 더 예뻐 보이는 꽃.

구경을 하다보면
의외로 아가씨들이 한 다발씩 사갑니다.
그 장면을 보면서,
딸이 건네주는 꽃을 들고 좋아할
어느 어머니를 떠올려봅니다.
남자가 산다면 애인이나 아내에게,
혹은 어머니에게 주는 꽃일 테지만,
아가씨의 꽃은 분명 어머니 아니면 친구일 겁니다.
그래서 그 아가씨가 기특해 보이지요.

무덥고 습도도 높은 날,
귀찮아서 꽃을 사고 싶다는 마음은 줄어들지만
선물하는 꽃은
소외된 누군가를 주인공으로 만들어줄 겁니다.
또한 눅눅한 기분을 말끔히 말려줄 겁니다.

때로 내가 주인공이고 싶은 날,
자신에게 선물하는 빨강장미도 좋겠지요.

학교도 방학에 들어간 본격적인 휴가철입니다
저도 다음 주엔 휴가인데 가고픈 곳은 많은데.
시간과 자금은 한정되어 고민 중에 있답니다.
즐거운 금요일 꾸려 가시길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