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 2021년 05월

05

01 2021년 05월

01

산행(대전) 세동~백운봉~도덕봉~수통골

백운봉~자티고개 간 출입 통제기간이 끝나서 세동에서 출발.. 도덕봉을 올랐다 가는 비 오락가락 하고 날씨가 제법 쌀쌀해서인지.. 백운봉 쪽으로 넘어오는 산객이 한 팀.. 도덕봉에서도 가끔 한두 명씩 보였지만.. 주말치곤 수통골은 무척 한산했다 중국집 들어가 짜장면 한 그릇 후 컴백홈... 어떻게 하라는 말씀입니까. 부신 초록으로 두 눈 머는데 진한 향기로 숨 막히는데 마약처럼 황홀하게 타오르는 육신을 붙들고 나는 어떻게 하라는 말씀입니까. 아아, 살아있는 것도 죄스러운 푸르디푸른 이 봄날, 그리움에 지친 장미는 끝내 가시를 품었습니다. 먼 하늘가에 서서 당신은 자꾸만 손짓을 하고..... -5 월/오세영-

댓글 산행(대전) 2021. 5.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