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구미인 2021. 12. 2. 09:28

[구미인터넷뉴스]구미시(시장 장세용)는 11월 30일(화) 아동참여위원 35명을 대상으로 역사문화 현장탐방을 실시했다.

 

이번 현장탐방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철저한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구미성리학역사관, 구미에코랜드, 새마을운동 테마공원 전시관 관람, 경상북도교육청 메이커교육관 맹글마루 현장체험 순으로 진행되었다.

 

조선 성리학의 산실인 금오산 내에 위치한 구미성리학역사관의 구미역사관, 성리학전시관, 야은역사체험관, 문화사랑방을 관람하는 역사와 전통을 체험하는 복합문화 공간에서 지역문화에 대해 심층 학습을 한 후, 산동읍에 소재한 에코랜드를 방문하여 에코체험관, 영상관, 7대륙 원정대, 블록존, 자가발전자전거, 생태학습체험관 등을 둘러보고 목공예 녹색체험교실과 생태탐방, 모노레일 탑승을 하면서 우리 지역의 산림문화 휴양시설에 대한 자긍심을 가지고 도심 속 자연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새마을운동 테마공원에서 태동관, 세계화관, VR체험관, 역사관, 기획전시관 등을 관람하면서 부모님 세대가 겪은 새마을운동의 발자취를 생생하게 되새겨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서 시설 내에 위치한 경상북도교육청 메이커교육관 맹글마루*를 찾아 원목교구 메이커, 샌트아트, 블록장착, 카프라 등과 미디어·예술·동력장치·전자장치 등 메이커 체험으로 창의성과 수학적 사고력 증진의 기회를 가지며 역사문화 현장탐방을 마무리 했다.

 

*맹글마루 : 만들다의 방언인 ‘맹글다’와 지붕, 정상을 뜻하는 순우리말인 ‘마루’가 합쳐져 만드는(메이커) 문화가 펼쳐지는 장소라는 의미로 학생들이 상상한 것을 만들어보고 그 과정에서 배운 지식과 실패·성공의 경험을 다른 사람과 공유할 수 있는 공간

 

한편, 구미시 아동참여위원회는 35명으로 구성하여 5월 위촉식을 시작으로 6월에는 옥계 도담공원 야외잔디 광장에서 '생생토론회-움직이는 소통광장'을 통해 아동의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7월에는 '一脈相通, 듣GO, 말하GO' 아동친화도시 활성화 전략 간담회를 통해 발전 방안을 마련하였다.

 

또한 8월에는 'Special 여름캠프』'를 통해 과학체험, VR기기 체험 등으로 역량강화의 기회를 가지고 10월에는 '아동친화도 조사 최종보고회'에 참여하여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정책을 제언하기도 하였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아동참여위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활동에 감사드리며, 지역의 역사와 문화 자취를 따라 떠나는 '길 위의 인문학'이라 할 수 있는 이번 현장탐방을 통해 생활 속 역사와 문화에 대해 이해하고 문화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동이 행복한 구미 조성을 위해 다양한 정책 발굴에 힘쓰겠다."고 했다.

 

 

김종성 기자 gumiin@hanmail.net

 

 

 
 
 
 
구미인터넷뉴스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