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구미인 2022. 7. 7. 07:58

[구미인터넷뉴스]구미소방서(서장 정훈탁)는 최근 광주에서 아파트 옥내소화전 소방노즐(관창)이 도난당하는 사건이 발생해 주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최근 아파트 8곳에서 소화전에 보관된 소방노즐(관창) 490여 개를 훔쳐 고철로 팔아넘긴 상습 절도범이 경찰에 긴급 체포됐다.

 

옥내소화전은 화재 발생 시 아파트 관계인에 의한 초기 화재진압에 사용되는 매우 중요한 소방시설이다.

 

구미소방서는 유사한 피해를 막기 위해 ▲옥내소화전 관창 도난ㆍ분실 유무 확인 ▲아파트ㆍ관할 고물상 업주에게 주의 당부 ▲구형 옥내소화전 관창을 고강도 플라스틱 소재로 교체 등을 안내하고 있다.

 

정훈탁 구미소방서장은 "옥내소화전은 화재 초기의 작동 여부에 따라 큰 피해를 막을 수 있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건물 관계인은 옥내소화전의 소방호스, 관창 등이 도난되지 않도록 유지관리에 많은 관심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김종성 기자 gumiin@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