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디 오는 봄을 기다리며

댓글 0

미국말과 한국말 사이에서 헤매기

2009. 3. 19.


이맘때면 부엉이 새끼들이 알에서 나왔을 땐데

아직도 부엉이 둥지엔 새끼 기척은 없고

두 부부가 열심히 알 위에 앉아있는 것 같다고

제프가 올핸 봄이 더디 와서

새알 들도 늦게 까나보다고 한다.

 

목련도 아직 덜 부풀고

봄소식이 더디다.

 

 

우연히 들쳐 본 로버트 프로스트의 시 하나 번역해 보았다.

 

투명하게 시리고 맑은 봄이 다가온다.

 

 

-삼월에 태어나신 '봄처녀'  해연님께 드립니다-^^ 

 

*   *   *

 

 

봄의 웅덩이들

 

비록 숲속에 있지만 이 웅덩이들은

온 하늘을 거의 한점 티 없이 고요히 비쳐낸다

그리고 곁에서 추워서 떠는 웅덩이 가의 꽃들처럼 차갑게 떨며

그 꽃들이 가듯 웅덩이들도 곧 그렇게 사라질 것이다.

그럼에도 시냇물이나 강을 이뤄 빠져 나가지않고

짙푸른 잎새들을 피울 뿌리들에 의해 위로 위로 올려져

 

 

나무들은 꼭꼭 동여맨 봉오리들 마다에 짙푸르름을 품어

산천에 녹음을 짙게하고 여름 숲을 이룬다-

나무들이 자신들의 위력을 발휘하기 전에 한번 더 생각하게 하자.

 

흔적을 없애고 마셔버리고 쓸어버리기 전에

이 꽃이 가득한 물들과  이  물탱탱한 꽃들이

어제서야 겨우 녹은 눈으로 부터 왔다는 것을.

 

 

로버트 프로스트(Robert Frost) -교아 번역-

 

 

이천 구년 삼월 이십일

 

교포아줌마

 

 

 

 

 

railroad_grade9.jpg

                              Cascade Mountains, railroad trail-교아찍음-

 

Spring Pools

 

These pools that, though in forests, still reflect

The total sky almost without defect,

And like the flowers beside them, chill and shiver,

Will like the flowers beside them soon be gone,

And Yet not out by any brook or river,

But up by roots to bring dark foliage on,

 

The trees that have it in their pent-up buds

To darken nature and be summer woods-

Let them think twice before they use their powers

 

To blot out and drink up and sweep away

These flowery waters and these watery flowers

From snow that melted only yesterday

 

 

MaplePassLakeAnne.JPG

                                Lake Anne Cascade Mountains-교아찍음-

 

 

 

 이천구년 삼월 십구일

교포아줌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