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벤더 시럽 만들기

댓글 14

농장주변이야기

2020. 6. 28.

 

또 라벤다가 피기 시작한다.

제일 먼저 피기 시작하는 라벤더들 중 

폴게이트 (Folgate)는 잉글리시 라벤다 종류의  하나로

차나 요리용에 쓰인다.

진보랏빛 꽃 색 하며 달콤한 향기로 선호도가 높다.

 

꽃대가 짧아  키가 작은 잉글리시 라벤다 종류들과 달리

캠포(Camphor) 성분이 많은 프로방스, 그로쏘 등의 꽃송이가 크고 꽃대가 긴 종류들은 

식용으로 쓸 수 없다.

 

 

                                                                                    -  folgate lavender 6/27/2020-

 

꽃송이에서 꽃잎이 서너개 피기 시작할 때가 수확하는 적기이다.

 

 

시럽을 만들기 위해서 우선 꽃봉오리를 딴다.

되도록 초록색 줄기가 안 들어 가게 꽃만 훑어 쓰면 좋지만

이젠 손가락 마디를 아끼느라 가위로 줄기를 잘랐네!

 

 

 

큰 스태인레스 나 유리 보울에 딴 꽃을 넣고

팔팔 끓는 물을 꽃이 잠기게 부어 삼십 분 동안 꽃물을 우려낸다.

 

 

 

보라색 잉크가 우러나면

 

 

아주 가는 채에 걸러 건더기를 걸러낸다.

 

 

-색과 향이 빠지고 난 라벤다 꽃-

 

우러난 라벤다 잉크 물과 설탕을 섞어 끓여 시럽을 만든다

 

물 1 설탕1= 묽은 시럽

물 1 설탕2= 중간 시럽

물1 설탕 3= 진한 시럽

 

어떤  농도의 시럽이라도

설탕을 라벤더 잉크 물에 완전히 녹인 후

불에 올려 끓이기 시작한다.

끓기 시작하면 2분 후에 불을 끄고 식힌다.

너무 오래 끓이면 향이 다 날라간다.

 

 

 

완전히 식은 후 소독된 병에 담는다.

 

담을 때 행여 솥 가장자리에 말라 붙은 설탕 알맹이가 조금이라도

병에 들어가면 그게 얼음사탕 씨가 되어 시럽병 전체가 서서히

얼음사탕 결정체로 변하기에 조심해야 한다.

 

코르크로 막고 

 

 

                                                                           플라스틱  껍질로 뚜껑을 한 겹 더 씌운 후 

끓는 물에 플라스틱 부분을 넣어 오므라지면 마감이다.

 

 

설탕과 물을 끓여 만드는 라벤다 시럽은 

보관이 오래가지 못하고 팡이가 슬기 쉬워

묽은 시럽의 경우 삼 개월 내에 사용하는 게 안전하고

 진한 시럽도 육 개월 내에는 소비하는 게 안전하다.

병 소독부터 마개를 닫기까지의 과정을 

꼼꼼하게 맡아 챙기는 남편의  스텐다드 ^^는

선물 받는 사람들을 기쁘게 한다.

 

 

여덟 병 나왔네!!

우선 두병은 캘리포니아로 이사 간 쑤우네 보내야지.

 

아들과 조카딸 둘의

결혼 피로연에 라벤다 시럽을 썼던

라벤다 시럽 애호가인 오랜 친구다.

 

라벤다 시럽은 팬케이크이나 아이스크림 위에 얹어도 좋고

잉글리시 티 나 녹차에 섞어도 좋고

레몬주스랑 섞어 라벤다 레모네이드도 만들고

그냥 얼음물에 섞어 맑은 연보라색 라벤다 드링크를 마시기도 하고

라벤다 진 앤 토닉 칵테일을 만들 수도 있다.

 

 

 

정성 들여 만든 작품

배경도 넣어 인물 나게 한 컷!

 

*  *  *

 lavender gin and tonic ' recipe

 

목이 긴 글라스(flute)에

-라벤다 중간 시럽! 테이블스푼

-레몬주스 1 테이블스푼

-BombaySapphire Gin 1 테이블스푼

-얼음 두어 조각

-그리고 기호에 따라 생수나 탄산수로 나머지 컵을 채운다.

 

이 칵테일에서 알코홀만 빼고 만들어도 훌륭한 여름 드링크가 된다.

얼음

라벤다 시럽

그 다음 레몬주스를 부으면

보랏빛이 연분홍 빛으로 변하는 과정이 보기에도 곱다.

마지막 맛은 무거운 시럽이 갈아앉아 아주 달게 끝 나는 것도 

이 칵테일의 매력이다.

 

뭣도 모르고 심은 라벤다

이웃과 나누면 더러 새것이 되어 돌아오곤 했다.

어디 라벤다 시럽뿐이겠는가!

 

벌써 열하 고도 다섯 해

라벤더 뜰에서  놀았네.

피기 시작하는 라벤더에 대한 설렘보다는

라벤다 밭에 얽힌 일들이 조곤조곤 말 걸어오네.

너무 오래 라벤더밭에서 놀았네 !!

 

 

 

Yiruma Reminiscent

이천 이십 년 유월 이십칠 일 

또 라벤다 시럽을 만들다

교포아줌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