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 나는 날 비 내리는 걸 본 적이 있니 (수정)

댓글 15

횡수설설

2021. 8. 21.

아침을 윌리 넬슨의 음악으로 깨운다.

아흔이 가까운 젊지 않은 나이에 

맑은 밤하늘 은하수 배경으로 흐르는

기인 별똥별 같은 영롱한 음성의 노래들

*  *  *

들리느니 암울한 이야기들

드디어

소리없는 전쟁' 이라고 마음 속에 선포한다.

가까운 이웃에 사상자가 생겨나고 포위망이 점점 좁혀드는 위기감에 쌓이기에

노래를 듣는다.

좋은 노래들은 생기를 불어 넣지.

 

*   *   *

 

섬 위 쪽의 K 

몇 년 전 닫혀버린 가게를 인수해 반들반들 닦아놓더니 이젠 성황의 가게가 되었다.

저녁 해가 떨어지는 낙조가 그리도 기가 막힌 배경의 가게 안

K는 싱긋 웃으며 별 말없이 열심히 가게를 돌보는 사람이다.

어느 날

오랜 만에 먼 타국에서 찾아온다는 그의 학교 동창 부부의 방문을 앞두고

우연히 옆에서 주워들은

부부 간의  대화가 마음에 오래 남았었다.

 

'그러니까 그 친구네가 오면 그 친구네가 갖지 못한 걸 이야기 하면 맘이 상할 거 같애' :K

'내가 언제 그런 적이 있어?' 와이프가 따지듯 물으니

'글쎄, 예를 들면 우리 아이들 학교 이야기나 우리가 가진 것들 있쟎어, 그 친구네는 가질 수 없는 것들.

혹시 우리가 실수 해서 상처를 줄까봐 하는 말이야. : K

 

그로부터 몇 년이 지나고 K가 시인으로 수줍게 등단했다고.

올해는 무슨 문학상도 받고 로컬 한국 라디오에 그의 시 를 이야기 나누는 대담 방송도 있었다.

 

육십이 넘어 갑자기 시가 자신에게 찾아오더라는.

누구도 시인이 될 수 있다고.

 

그의 시 한 구절이 계속 남아 마음을 울린다.

 

'시애틀엔 착한 비가 내린다.'

 

우기에 무진장 내리는 우리 동네 비를

착한 비' 로 맞아

이제 고사어가 되어버릴 정도로

아무도 돌보지 않는 '착하다' 는 단어를

비에 붙여 

주위를 온통 착하게 적시는 시인.

 

팔월 말

땅은 가뭄에 탈 대로 다 타든다.

 

노래와 시로 생기를 더 해 보는 아침

좋은 아침.

 

 

이천 이십일년 팔월 이십일일

교아

 

 

 

"Have You Ever Seen The Rain"                       비 내리는 걸 본 적이 있니

by  John Fogerty, CCR                                                -죤 포거티, CCR 밴드-
                                                                                       -교아 번역-

 

 

Someone told me long ago                                   오래 전에 어떤 이가 말 해 주던데
There's a calm before the storm                          폭풍 전엔 아주 고요하다고.
I know, it's been comin' for some time                나도 알아, 한 동안 내리고 있지만.
When it's over, so they say                                   그치고 나면, 사람들은 말하지
It'll rain a sunny day                                               해 나는 날에 비가 올거라고.
I know, shinin' down like water                             알아, 물 처럼 빛나며 쏟아지는 걸

I want to know, have you ever seen the rain?     알고 싶어, 비를 본 적이 있는지?
I want to know, have you ever seen the rain?     알고 싶거든, 비 내리는 걸 본 적이 있는지
Comin' down on a sunny day                               해 나는 날에 쏟아져 내리는 비를.

Yesterday, and days before                                   어제, 그리고 그 전 날 들 에도
Sun is cold and rain is hard                                    태양은 차갑고 비는 퍼부었어
I know, been that way for all my time                    알아, 내가 사는 동안 항상 그래왔던 걸
'Til forever, on it goes                                             영원토록, 계속될거야
Through the circle, fast and slow                          돌고돌며, 빠르게 그리고 느리게
I know, it can't stop, I wonder                                알아, 멈출 수 없을 지도 몰라

I want to know, have you ever seen the rain?      알고 싶어, 비를 본 적이 있는지
I want to know, have you ever seen the rain?      알고 싶거든, 비 내리는 걸 본 적이 있는지
Comin' down on a sunny day                                해 밝은 날 쏟아져 내리는 비를.

Yeah!                                                                        그래!

I want to know, have you ever seen the rain?     나는 알고 싶어, 비를 본 적이 있는지?
I want to know, have you ever seen the rain?     알고 싶다고, 비 내리는 걸 본 적이 있는지?
Comin' down on a sunny day                               해 나는 날 쏟아져 내리는 비를 말이야.

                                                                                                    

  *시의 번역은 언제나 미.흡.하다.

 * 아래 JK님의 답글에서 처럼 rain on a sunny day를

'좋은 일이 있는 중에 나쁜 일이 생기는 것' 으로 의역하면

  이 노래에서 '비'는 생애에서 나쁜 일이 끊이지 않고 일어나는 것을 한탄하는 것으로 불리운다. 

* 타들어가는 들에 반갑게 대지를 푸욱 적실 비를 기다리는 마음이어설까. 

  나는 해 나는 날 내리는 소나기, 어릴 적 듣던, 여우가 시집가며 우는 눈물, 이라던가 여우 오줌^^ 을 연상하며

  이 노래를 들었다.

  반짝이며 내리는 비'의 이미지에 빠져서 두어 부분의 부정적인 의미를 놓친 것을 바로 잡았다.

 아직도 완벽하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