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프지 않은 곳

시나브로 깊어지는 주눅 ...

임성근의 만능간장으로 명이 장아찌 담고 끓여붓지 않는 오이지도 담고 ...

댓글 120

우리집의 먹거리.

2018. 4. 19.

 

 

 

 

끓이지 않고도 장아찌를 담을수 있다는

임성근님의 만능 장아찌 간장

 

 

 

진간장   6컵

황설탕   5컵

식 초    3컵

큰 볼에 위 세가지를 잘 젓어 섞어 준다.

 

 

 

 

물    3 

월계수잎    7 장

고추씨   1.5 컵  

※ 위 재료를 남비에서 팔 팔 10분간 끓여 받쳐 식힌다. 

 

 

 

 

 

까나리액   반 컵

소 주    반 컵

매실액   반 컵

끓여 받쳐 식힌 고추씨액에 위재료를 섞는다 .


 

 

 

 

 

간장과 설탕 식초 녹인물에 섞어

만능 장아찌 간장을 완성시킨다

검은색인데 얼비쳐서 붉은색으로 찍혔네요 ...^^


 

 

 

 

 

 

사월 초에 미리 예약한 명이 5kg이 도착 

한장 한장 씻어 키를 맞추고 몇장씩 겹쳐 

광목보자에 좌아악 펴 널었다


 

 

 

 

 

 

겹쳐있어서 하룻저녁을 재워도 다 마르질 않아

켜켜로 소주를 뿌려주면서 소독 채곡 채곡 추려

장아찌 그릇에 넣기 편하도록 정리한다.

 

 

 

 

 

 

 

 

 그냥 담아도 된다는 장아찌 간장이지만

명이 잎사귀는 간장을 잘 받아들이질 않아

팔팔 끓여 한소끔 김 나간뒤에 들어 부어 마무리


 

 

 

 

 

 

 

★ 삼 사일 뒤 김치 냉장고에 넣을것이다

별식이 필요할 때 올려지는 특별찬

내 내 두고 먹을 일년치 완성 ...^^

 

 

 

위 레시피의 세곱으로 간장을 만들었고

봄이면 담가질 풋마늘이랑 마늘종 장아찌에 쓰려고

넉넉히 만들어 쟁여 두었다.

 

 

 

 

 

 

★  ★  ★  ★  ★  ★

 

 

 

 

봉황오이 두박스를 부탁 180여 개가 도착

이것은 끓여 붓지 않는 

간단한 방법으로 담는다.

 

오이   100개 (한 접)

백설탕  3kg

소   금   3kg

식   초  1.8L

 

 

 

오이를 채곡 채곡 넣고 돌로 누지르고

위재료를 들이 붓으면 저절로 노랗게 익는다.

5층 계단 한 켠에 놓았다가 김치 냉장고로 ...^^


 

 

 

 

 

 

 

 

★  ★  ★  ★  ★  ★

 

 

 

 

 

오이 소바기를 준비한다

소금 움켜 쥔 손아귀에서 바득 바득 돌려

세갈래로 자르고 절여 씻어 받친다   

 

 

 

 

 

 

 

쫑 쫑 썬 부추와 머리부분만 잘게 자른 쪽파

까나리액  다진마늘 생강 조금  고추가루 얼렸던 연시  

원당 조금 버므려 완성  


 

 

 

 

 

 

꼭 나 닮은 오이가 몇개 있어서

토막내어 깍두기로 버므렸다

자르는 수고가 없어서인가 영감님이 선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