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영화 Bollywood/한글로의 인도 영화

한글로 2006. 2. 8. 16:49

 

원문 : http://www.indiaglitz.com/channels/hindi/article/20271.html

맘대로 번역 : 한글로

 

(왼쪽) Vivek Oberoi 비벡 오베로이
(오른쪽) Salman Khan 살만 칸

 

** 1976년 2월 5일생인 아비쉑 밧찬 ** (imdb.com 에는 말도 안되는 생년인 1965년으로 되어 있습니다)

 

30살을 맞이하는 볼리우드의 스타 아비쉑 밧찬의 생일 파티가 열렸다.

 

하지만, 마치 연인인양 사이좋게 춤추는 아비쉑 밧찬과 아이쉬왈라 라이(Aishwarya Rai) 덕분에 입방아에 오르고 있다.

 

제보에 따르면 살만 칸 (Salman Khan - 1999년 당시 애쉬의 연인)은 초대를 받았지만 독감 핑계를 대고 나타나지 않았으며, 최근까지 연인이었다가 헤어진 것으로 알려진 비벡 오베로이(Vivke Oberoi)는 확실치는 않은 소식이긴 하지만... 초대도 못받았다고 한다.

 

이런 와중에도 살만칸의 동생 아르바즈 칸(Arbaaz Khan)과 그의 부인 말라이카 아로라(Malaika Arora - 영화 딜세에서 기차위의 춤을 추는 여인. 최근에는 Kaal에서 샤룩과 다시 춤을 추었죠)는 참석했다고 한다.

 

대체 이들에게 무슨 일이?? (Kyun, Ho Gaya Na?? -> 애쉬와 아미타브 밧찬이 나온 영화 제목이기도 합니다. 뀨..ㄴ 호개야나? 대체 무슨 일이?)

 

 

 

-=-=-=-=-=

Salman, Vivek keep away from Abhishek bash

IndiaGlitz [Tuesday, February 07, 2006]
 

The Abhishek Bachchan birthday bash was an exclusive affair, and nearly everyone from Bollywood turned up to wish the handsome star who turned 30.

However, what has set fire to the fuel of speculation that something is on between Abhishek and Aishwarya, was the fact that  the two were very obviously a cosy twosome, very comfortable together, and dancing with each other much like a couple in love would. 

That’s what sources have been quoted as saying in stories doing the rounds. And while Salman Khan was invited but did not turn up at the party because he was reportedly down with flu, Vivek Oberoi, it is understood, wasn't even invited at all, if a source is to be believed.

Perhaps out of consideration for his feelings? Incidentally, while Salman did not attend, his brother Arbaaz with wife Malaika Arora Khan were there. So, is it time to say, Kyun, Ho Gaya Na?!!!

 

 

인도 영화를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www.INDIAmovi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