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물조물 냠냠

한나 2008. 8. 5. 10:04

                 건강 음료 복숭아 넥타 만들기 

 

 

 

 

 

  <넥타'(nektar)>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신들의 음료로

이 음료를 마시면 불로영생한다는 전설이 있다.

원래는 식물에서 분비되는 꿀

또는 맛있는 음료를 지칭하는 말이다. 흔히 복숭아.사과, 살구,토마토, 배 등을 갈아 죽 상태의 액즙에 설탕이나 꿀을 넣고 물을 섞어 마신다. 그러나 과즙은

변색이 쉽기 때문에 끓여서

변색 효소를 파괴시켜 보관해 두고 차게 마신다.

시판 넥타는 아스코르빈산을 첨가하고 당을 지나치게 많이 넣으므로 여름철 시판되는 음료를 사서 마시는 것 보다는 살구나 복숭아같은 과일넥타를  집에서 만들어 보자. 복숭아 알러지가 있는 사람은 복숭아 넥타로 만들어 마시면 알러지 반응이 나타나지 않는다고 한다.

 복숭아가 물러질까봐 김치 냉장고에 넣어두었는데 몇 개가 어쩌다가 살짝 얼어 버렸다.

낭패다. 이걸 어쩌나,,, 그때 넥타 생각이 번쩍!

 과육이 얼다보니 껍질은 절로 벗겨진다. 껍질을 모두 벗기고

 얇게 썰어 냄비에 넣고

 복숭아 (중간크기) 한 개당  설탕 2 스푼을 넣었다. 물을 붓지 않아도 삼투압 작용으로 즙이 빠져 나오니

바로 불에 올려 끓인다. 크으~~복숭아 향이 진동한다. 기특하게도 복숭아나 살구나 사과를 끓이면 향이

더 진해진다. 중불에서 10분 정도 끓인 후(똑똑한 학생들은 끓이는 이유를 알겠죠? 변색을 막고 보관을

용이하기 위해서라지요~^0^*) 이 상태로 밀봉 보관하면 제법 오래 두고 먹을 수 있어요.

 적당량을 블랜더에 곱게 갈아

 유리컵에 복숭아 퓨레와 냉수를 1:1의 비율로 넣고 (넥타는 원래 과즙 50%이상 함유를 원칙으로 한다)

꿀을 약간 넣어 저은 후 얼음을 띄워 내면 끝~~ (산뜻한 맛을 원하면 레몬즙을 조금~)

 

넥타 만들기는 의외로 아주 간단하다. 자두, 사과,복숭아 등 과일이 제철 흔할 때..

좀 물러지거나 상품성이 떨어지는저렴한 걸로 구입해서 넥타를 만들어 두면

시판 음료를 마시는 것 보다 몇 배 더 나음은 두 말 할 필요가 없다.

얼마 남지 않은 더운 여름, 신선한 넥타를 만들어 드시고 더욱 건강하세요~~

 ★ 복숭아 알레르기 방지법...

복숭아는 여름철에 즐겨 먹는 과일이지만, 알러지를 일으키는 사람들이 있다.. 복숭아를 먹으면 알러지가 생기는 특이체질이 있는데,, 이럴 때 잘 익은 복숭아를 달여 꾸준히 마시면 체질을 개선할 수 있다.
복숭아를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 물기를 닦는다. 복숭아의 씨를 빼내고 껍질째 얇게 썬 다음 물 3컵을 부어 양이 반으로 줄 때까지 중불에서 진하게 달인다. 베보자기에 달인 물을 걸러 따뜻할 때 기호에 따라 꿀을 넣어 마신다.

  

     시원한 복숭아 넥타 한 잔 쭈욱~ 들이키시고

                추천 한 방 눌러주시는 이쁜 마음~~~~~~~*^0^*

 

 

 

 

 

 

 

 

이전 댓글 더보기
복숭아 넥타
제 것은 한잔 않나오는지요.
저도 시원한 복숭아 넥타는 먹을줄 아는데 ㅎㅎ
시원한 여름 휴가는 다녀오셨는지요.
즐거운 여름 시원한 여름 보내시길바랍니다.
저도 캔으로 된 복숭아 넥타는 어릴 때 마셔봤는데.
제가 복숭아 알레르기가 생긴 뒤로는 멀리 했어요.
하지만 복숭아 통조림은 먹어도 별 이상이 없던 걸로 봐서 한나님이 직접 만드신 건 먹어도 상관이 없을 듯 싶군요.
껍질을 게거하면 괜찮으니까요. ^^
시중에서 파는 것과는 정말 차원이 다른 100% 천연 복숭아넥타이군요.
시원하게 한 잔 마시면 더위를 말끔이 잊을 수 있을 것 같아요. ^^

오늘밤도 편안히 주무셨으면 합니다. ^^*
맛있을 것 같군요..
저렇게 만드는 것이 복숭아 넥타..
잘 익혀서 써 먹어야 겠어요.의외로 간단하네요.
쉼고 간단한 것은 언젠가 저의 메뉴가 되지요..
오늘은 단호박 샐러드 만들었지요. ㅎㅎ
건강을 위해서..
한잔 마셔봅니다.~~*
알았시요~
좋은 것 배웠은께~추천은 당근~^^
ㅋㅋ 뭘 알아야해먹지... ^^ 히히~ 이런것도 있었네요~ 감사 감사~ ^^
아~~~얼었을때 그렇게 해 먹으면 되는군요.....

배워야 한다니깐...ㅋㅋ.....김치냉장고에서 얼때가 있지요...

더운날 한잔 마시면 정말 좋겠어요....
맛은 모르겠습니다만
과일의 컬러가 기막히게 아름답습니다.^^*
물론 맛도 일품 이겠지요? ㅎㅎ
알뜰주부의 지름길인것 같습니다
남은과일을 쉽게 버리기가 쉬운데
잘 이용하면 맛있는 쥬스가 되겠네요

포인트까지 메모해주셨으니 쉽게 할수도 있겠구요
즐거운여름으로 갈무리 잘 해야겠습니다
감사...^*^
와우~
여기에서도 과학이 존재하는군요.
삼투압,열을 가하고나면-변색과
보관이 용의하게 한다.

제가 직접 만들어 먹기보다는 누군가가
해줘서 먹으면 더 맛있을꺼라는
생각도 해봅니다.

요리를 해봐서 아는데요.
직접하다보면 만들때 실컨 들으킨 음식 냄새로인해
막상 다 해놓고 먹을땐 질려서 못 먹을때가 종종 있잖아요.ㅋㅋ ^^
맛나것당.
와....너무 맛난 음료겠어요.
강력 추천~

저 넥타에 얼음 띄워 큰 잔에 담아 놓고 앉아
한나님과 이런 저런 이야기 나누며
오랜 시간 보내고 싶당.
한나님 축하드려요..
에디터 베타테스터에
클베킹왕짱으로 뽑히셨어요...ㅎㅎ

우와~ 대단해요...
또 한번 추카 추카....
와! 때깔 좋고 먹음직스런 복숭아~
넘 탐스러 못 먹고 냉장고에 두겠어요.

그러다 물러지면
한나님의 넥타강의가 빛나도록
넥타 만들어 마실게요 ㅎㅎ
어쩜~~~ 요리면 요리에
이렇게 과일넥타 만드는것까지...
부러워만 하지 도무지 만들 생각을 못하는 별빛 ㅎㅎ
추천에 쿡 ~~
나도 함 해봐야징 넘 맛있겠당.
기억해 두었다가 기회 닿으면 해 봐야 겠습니다.
요런 비밀이 있군요.
감사해요..
언제 한번 해봐야지...
요즘 뭘 먹어도 기운이 없어 비실거리는데 한나언니표 복숭아 주스 마시고 나면 기운 나려나~~ㅎㅎㅎ
얼면 버리는줄알았는데 님덕분에 좋은 정보 얻어갑니다
감사합니다
보기만해도 시원하네요 ~~ ^0^ 요거 다이어트음식으로 한잔씩해도 제격이겠는데요 ~~? *^^* goo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