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향유

댓글 64

식물 이야기

2020. 10. 26.

 

 

 

 

 

 

 

 

 

 

 

 

 

        

 

                               꽃  향  유

 

                                                                                                                한상목

 

 

                          말 못할 그리움을 숨겨놓고 있었던가.

                          나지막한 언덕 위 바람에 기대앉아

 

                          한곳만 바라다본다

                          아득히 먼 곳 향해.

 

 

 

                                        꽃향유:잎에 향기가 나는 기름샘이 있어 지어진 이름으로

                                                   보통의 꽃을 반으로 갈라놓은 듯이 한 방면으로만 꽃이 핀다.

 

 

 

'식물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우주머니  (80) 2020.11.07
고란초  (62) 2020.11.03
꽃향유  (64) 2020.10.26
나도송이풀  (82) 2020.10.18
자주쓴풀  (88) 2020.10.10
여우구슬  (56) 2020.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