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 사랑 삶의 야이기

홍 사랑 2021. 6. 17. 08:06

제목/ 그날까지를 [삶의 이야기]

글/ 메라니

 

여름꽃 피고 진다 했더니

심술부리는 소나기로 인해

꽃 이파리들의 울음소리가 밤 잠을 설치게 하네요
어디일까? 우산이라도 받혀주고

꽃의 눈물 닦아 주고싶은 아침이네요

살아가는 일상 아름답고 고귀한

자연의 섭리를 받아들이는 일 보다

더 행복한지를 나 자신이 묻고 답내리는 시간입니다

 

밤 잠 이루지 못한 채 여명과

아침인사 주고 받는 자연인으로 다가갈 수 있어

느낌이 좋은 시간은 그야말로 나에게 있어

무척 길조 같은 행운이 따르는 인간 모습 같은 생각이 드네요

 

열심히 노력하고 다시금 생각하고 잘못은 인정하고

수정하는 하루를 수많은 시간으로 하여금

되돌아보기도 한 삶을

자만심은 버리고 강한 의지로 헤집고

새로운 길로 출발하는 나 자신에게

작은 포상이라도 준비해 주고 싶네요

 

앙상했던 나뭇가지 물 오르듯

내 삶의 메마른 곳 곳에도

새로움의 비를 뿌려주는 하늘에게

기도를 하고 싶은 소원을 가슴에서 꺼내어

풀어 하늘로 날아 보내네요

 

어느 때가 되려는지 이 세상과의 긴 이별하는 그날까지는

나의 진실된 모순이 없이 살아온 날들을 기억해 주는

한 사람이라도 가슴에 새겨두고 떠나고 싶은

아름다운 욕망이 담긴 희망을 품어 보네요

 

오늘 하루도 또 내일이라는 시간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