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 사랑 삶의 야이기

홍 사랑 2021. 7. 21. 08:05

제목/ 사람 사는 맛[복날] 사람의 이야기]

글/ 메라니 

 

나이 한 살 먹는 대로 마음과 몸은 늙어 가고

참을 忍자 하나 외치며 인내해도 

세월은 약이란 말 만 나를 울린다

하루를 살아가는 동안 

무수한 사람들과의 스치는 일상 속 일들이 

나를 슬픈 짐승으로 만든다

 

오늘은 중복날이다

시원한 그늘 찾아가고 물놀이하는 동심들도 

오늘만큼은 방학이라고 

시냇물에 발 넣고 텀벙거리며 

시간 가는 줄 모른 체

배꼽시계도 채우는 것조차 잊고 

놀아보는 즐거움만이 세월을 낚는 것 같다

 

원두막에는 동리 어르신들에 장기 놀이 하다 

화가 치미는 말싸움부터 모두에게 

가슴 쓸어내리는 순간이 싸늘하게 복날을 식혀 주는 듯하다

 

젊은이들은 개천가로 나가 그물치고 

작은 민물고기들 낚아 철엽 한답시고

동리 밭에 있는 호박잎과 채소 등등을 따다가 

고추장 풀어 넣고  수제비 떠 넣으니

폴폴 김이 나는 솥 안에 이것저것 넣다 보니 

중복날 복 다리미로는 막걸리 한 잔이면  

더 바랄 것 없는  온동리 사람들에 잔치로 천금 같은 날이다

2,
중복인 오늘 삼계탕이나 보신되는
음식 한 그릇 하셔야죠.
무더위에 건강 잘 챙기세요.
육 해 공 을 못 먹는
메라니
바나나와 감자전과
토마토로 복다리미를...

우리님은
좋은 보양식 때 우셨을까?
안녕 하시지요
고운시 잘 봤습니다
행복한 수욜 되십시요 홍 사랑 님 !
중복날엔 온통 나라안이 보양식 찾아가는
이들로 북새통을

ㅎㅎㅎ
멀리 계신 울 님께서도
복 다리미 하셨을까?
안녕하십니까.
삼복 중에 가장 무덥다는 중복입니다.
보양식을 단단히 챙겨 드시고
올 여름을 건강하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
하하하
울님은 땀 쏟는
복다리미에 정신 줄
놓으셨나요
ㅎㅎㅎ

메라니는
육 해 공을 못 먹는 여자
감자전으로 대신 했슴다요
오늘은 덥기도 하지만 코로나 확진자도 기록을
넘어서고 있습니다, 사회 전반적으로 힘들고 어려운 시기지만
우리 모두 힘을내야 할것 같습니다, 오늘도 건강하세요
1800 이라는 숫자가
정신줄놓게 합니다

이것은 우리 국민성을
말해주기도 하여
슬픕니다
조금만 참아내면 되는데
이거야 흑흑
안녕하세요?좋은생각,기회,꿈은 우연히
주어지는게 아닙니다,우리에게 주는 하나의
선물입니다, 덥지요? 여름은 여름대로,감사의
생활이 되시길 바랍니다,감기조심하세요,믿음과
늘 건강빕니다.소중한 포스팅 공감을 추가합니다.4.
더운날은 덥게
추운날은 추운것으로
우리삶을 따라는
운명적 길을

오늘도 무한한 감정을
담아 숨 쉬는 시간입니다
햇볕이 따가워도 너무너무 따가운 중복날에 보양식
드셨느냐고 안부를 여쭈어보며 오늘도 님의 글방에
마실을 와서 정성으로 올려주신 작품을 접하고
머물다 가면서 건강에 유의하시라는 인사를 드립니다.
차몰고 달리다 내리려면 땅 위로 올라오는
온기가
온통 몸을 삼킬 듯 합니다 아유 더워라!
한 마디만 웃음과 함께
터질듯 한 시간을
오늘도 맛을 보게 되겠죠
오늘도 평안하시며
건강식으로 즐겁고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잘 보고 안부인사드리고
행운을 빕니다
멍이들을 보면서
사람도 동물도
모두가 복이 있으면
행복이다 하는
생각을

우리 집 멍이들
오늘 중복날이라 하여
닭 한 마리와 북어 머리삶아 복 다리미로 먹였쥬
안녕하세요
행복한 하루되셨는지요!
오늘은 여름의 중반을 알리는 중복입니다.
삼계탕 한 그릇과 함께 행복한 하루가 되셨길 바랍니다.
저두 블방에 영양탕 많이 올려놓았습니다.
많이드시고 가시지요 ㅎ~
건강한 여름 즐겁게 자알 보내세요...
좋은글 잘 보고 쉬어갑니다.감사합니다 건강하세요~...♥ 6
ㅎㅎㅎ 복 다리미로
감자전을 먹고
땀은 흘릴대로
흘리는 중복날이 되었답니다
사랑하는 칭구님~방긋!!!.
오늘은 삼복(三伏)중 제일 덥다는 중복(中伏)입니다.
보양식으로 몸보신 잘하시고요~~
작열하는 태양 아래 폭염 더위를 잘 극복하시며
건강하게 언제나 변함없는 모습과
따뜻한 마음으로 즐겁고 행복한 수욜밤 보내세요..^^
그렇군요
염소뿔도 녹아 흐른다는 중복날에

우리님은
복 다리미로
건강 만드셨는지요
안녕하세요.~
오늘은 24절기 중 열두 번째 절기인
대서(大暑)로 태양의 황경이 대략 120도 지점을
통과 하여 가장 덥기 때문에
“염소 뿔도 녹는다.”는 속담이 있다.
건강 잘 챙기시고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네 그렇다하는군요
대서라는 절기상 가장
덥다합니다

온 몸을 냉수에 담그고
팔다리 물에 집어넣은 뒤

시원한 빙수 한 그릇
마시고 나면

이것은 우리만에 누릴
수 있는 복이지요
하하하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