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초원

나의 일상 다반사

레이크 발보아 파크

댓글 209

나의 이야기

2022. 3. 28.

 

 

Lake Balboa

집에서 1시간이 넘는 거리를

목욜 아내와 레이크 발보아에 벚꽃구경

입구에 보이는 몇그루 벚나무에 꽃 몇송이 보인다

주말에 피크라고 했는데 넘 일직왔나

차를 서행으로 움직이며 자세히 보니

꽃은 다 말라 버리고 몇송이 안보인다 ㅎ

벚꽃을 못본대신 등꽃을 많이봤다

등꽃도 종류가 많다

호수가 여러곳에 쉴수있는 의자를놓고

등나무를 심어놨다

오늘본 벚꽃은 이게 전부

 

새까만 오리는 첨본다

 

1시간여 호수가를  산책하고

오다 LA에서 점심사먹고 집으로.

'나의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토욜 네비 ( NAVY ) 골프장  (392) 2022.04.06
가로수 꽃길 & 울집 뜰  (191) 2022.03.31
레이크 발보아 파크  (209) 2022.03.28
지난 토욜에  (187) 2022.03.25
로스아미고스 골프장 풍경  (198) 2022.03.22
울집 뜰 이야기  (412) 2022.0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