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초원

나의 일상 다반사

로스아미고스 G,C

댓글 454

나의 이야기

2022. 4. 18.

 

 

골프장에서
폰카에 담아본 풍경

이꽃은 2월말경 피기시작해 아직도 


열심히 먹이를 찾는 펠리컨 

캐나다 기러기들 
짝짖기 하느라 싸우고 난리 
우리 눈에는 암수 구분이 안돼지만 
다른 숫놈이 오면 쫓아내느라 바쁘다

기러기가 나무에 올라가 있는
 모습도 요즘에나 드물게 볼수있다

자카란다가 피기시작 
오월에는 자카란다 철이다

'나의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골프코스에서 & 울집뜰  (355) 2022.05.07
흰 구름이 예쁜 날  (226) 2022.04.24
로스아미고스 G,C  (454) 2022.04.18
산책길 & 울집 뜰에 핀꽃  (403) 2022.04.15
주말 오전에 서연이와 놀아주기  (476) 2022.04.09
토욜 네비 ( NAVY ) 골프장  (392) 2022.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