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물건너 작은섬에 종달새 운다 종달새 우짖으니 밭이 있겠지 . 거기엔 또한 사람이 살고, 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김여정에 “평화의 메신저” 적은 국가철도공단

댓글 0

The Citing Articles

2022. 1. 14.

[단독] 김여정에 “평화의 메신저” 적은 국가철도공단

입력 2022.01.14 05:00

국토교통부 산하 기관인 국가철도공단이 작년 12월 홈페이지에 올린 철도역 소개 책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동부 부부장을 ‘평화의 메신저’로 소개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여정은 2020년 6월 13일 “멀지 않아 쓸모없는 북남 공동연락사무소가 형체도 없이 무너지는 비참한 광경을 보게 될 것”이라고 했는데, 사흘 뒤 북한은 개성공단 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했다.

13일 국가철도공단에 따르면, 공단은 지난달 1일 국내 기차역을 소개하는 한 권당 400쪽 안팎의 ‘한국의 철도역’ 1~3권을 온라인을 통해 공개했다. 공단은 국토부 산하에서 철도 시설을 짓고 관리하는 곳이다.

이 책 3권에서 공단은 4쪽에 걸쳐 ‘세계로 열린 평화의 전당’이라는 제목으로 강원 평창군 진부(오대산)역을 소개했다. 진부역은 평창올림픽 전인 2017년에 개통된 KTX역이다. 공단은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평화의 메신저’라는 단락에서 “진부역 등 KTX 역사들은 평창올림픽 개막식을 맞아 국내외 귀빈들을 가장 먼저 맞이하는 장이었다”고 썼다. 이어 바로 다음 문장에 “역들을 방문한 인사들 가운데는 2018년 1월 22일 강릉역에서 KTX를 이용한 북한의 현송월(당시 삼지연관현악단 단장)과 2018년 2월 9일 KTX를 타고 진부역에 도착한 김여정(당시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등이 있다”고 썼다.

 

김여정에 대해선 별도로 “김정은의 친동생이자 68년 만에 남한 땅을 밟은 김일성의 후손으로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언급했다. 단락 제목인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평화의 메신저’와 표현이 겹친다. 또 이 단락에서 이름이 거론된 특정 인사는 김여정⋅현송월 두 사람뿐이었다.

김여정은 작년 3월 한·미 연합훈련을 문제 삼으며 우리 정부를 향해 “태생적인 바보” “판별 능력을 상실한 떼떼(말더듬이 바보)”라고 했다. 같은 달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우려를 표명한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선 “미국산 앵무새”라고 비난하기도 했다.

 

공단은 2021년 1월에 발간한 ‘철도역 100′이라는 200쪽짜리 책에서도 진부역을 소개하며 ‘평화의 메신저’라는 단락에 같은 내용을 담았다. 공단 관계자는 “진부역은 북한 사람들은 물론 올림픽위원장도 다녀가는 등 많은 사람들을 수송하는 기능을 했다”며 “평화의 메신저라는 건 진부역을 의미하는 것 아니겠느냐”고 했다.

 

 

 

홍한표
2022.01.14 05:36:24
문씨 아재를 북쪽 인간이 비방하면 평화의 메신저라 칭송 받고 대한민국 국민이 문가를 비판하면 고소,고발 당하는 한번도 격어 보지 못한 더러분 나라에 살고 있다.
답글1
162
3
윤법규
2022.01.14 05:59:51
그래 네놈들 말대로 김여정이가 평화의 메신저다 놈들아. 문재인 정부에 잘보이기 위해 주적의 수괴 동생까지 이용을 해처먹었군!
121
4
조규옥
2022.01.14 06:07:51
이것들 정신 감정이 필요해. 제 정신 아냐!
117
1
김경희
2022.01.14 06:13:41
소대가리 욕을해도 ㅎㅎㅎ 미사일발사해도 ㅎㅎㅎ 우리 국민죽이고 건물 폭파해도 ㅎㅎㅎ 북쪽하는 일이면 무조건 ㅎㅎㅎ 스스로 기고 스스로 찬양하고 스스로 대변인 역활도 하는 이 추태를 반대편 국민들 에게도 해봐라 제발~~
34
0
조이스수믹셀
2022.01.14 06:25:47
아주 짐싸서 월북하시지 왜 남쪽에 남아들계신지… 그렇게 좋으면 가시지요.
25
1

노송근
2022.01.14 06:22:48
곳곳에서 간첩이 암약하네.
23
1
김영기
2022.01.14 06:29:10
통일부든국방부든 남쪽은 북한조선인민민주주의공화국의 작부정부에 다름아닌것같다.
21
0
장덕신
2022.01.14 06:32:10
문재인 완전 미쳤구나
19
0
김기욱
2022.01.14 06:37:40
이적 반역죄인 빨강이 불순부나들은 모두 법정에 세워 죄값 치르게 해랴한다, 북 철도 육상도로 현대화 시켜주는데 혈안이니 첩자 빨강이 괴뢰하수인 등등을 운운하는게 괜한 얘기가 아닌거다, 국민들은 대통령 하나 잘못 뽑은 죄밖에 없다, 이나라 국정 번영은 완전 내팽개치고 짓뭉개고 북익을 위한 가이수작질아나 해대고 있으니 하는 얘기다
17
0

 

관련 기사
28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부부장이 지난 25일 담화에서 종전 선언과 남북정상회담 가능성을 거론하며 ‘...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34)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15일 문재인 대통령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참...
 
 
사회 많이 본 뉴스
국토교통부 산하 기관인 국가철도공단이 작년 12월 홈페이지에 올린 철도역 소개 책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