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물건너 작은섬에 종달새 운다 종달새 우짖으니 밭이 있겠지 . 거기엔 또한 사람이 살고, 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이재명 45.8% 윤형선 49.5%...李, 오차범위내 처음 역전당해

댓글 0

The Citing Articles

2022. 5. 21.

이재명 45.8% 윤형선 49.5%...李, 오차범위내 처음 역전당해 [에스티아이]

중앙일보

입력 2022.05.21 10:51

업데이트 2022.05.21 11:07

업데이트 정보 더보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대위원장(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후보)이 20일 인천 계양구 귤현동 일대를 돌며 유세를 하고 있다. 뉴시스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의 지지율이 각각 45.8%, 49.5%로 나타났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1일 나왔다. 오차범위 내이지만 최근 발표된 여론조사에서 윤 후보가 이 후보를 앞서는 결과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여론조사기관 에스티아이가 지난 19~20일 이틀간 계양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88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 후보와 윤 후보 간 지지율 차이는 3.7%포인트로 오차범위 내(95% 신뢰수준에 ±3.3%포인트)로 나타났다.

 

지지하는 후보를 선거일까지 계속 지지하겠느냐는 질문에는 '계속 지지할 것'이라는 응답이 92.9%였다. '바꿀 수도 있다'는 6.1%, '잘 모르겠다'는 1.1%로 나타났다.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가 19일 오후 인천 계양구 계양산전통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인사하고 있다. 김경록 기자

특히 이재명 후보 지지층의 93.3%와 윤 후보 지지층의 92.4%는 계속 지지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누가 당선 가능성이 높아보이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이 후보가 49.8%, 윤 후보가 45.9%로 오차범위 내 차이를 보였다.

 

이번 여론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됐으며, 응답률은 6.4%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2022 경기·인천 지방선거

 
좋아요277싫어요5
  • a255****방금 전

    학교종이 땡땡땡 학교준비해라 이재명씨...

    좋아요2화나요0
     
  • blg5****2분 전

    에스티아이? ㅋㅋ 듣보잡 기획여론조사 기관 내세워 가짜뉴스 퍼뜨리는 중앙 기레기.. 쥴리 1억원 클럽 후원.ㅋ 꺼져

    좋아요4화나요7
     
  • kuku****6분 전

    가즈아! 깨끗하게 보내버리자!

    좋아요11화나요0
     
135개 댓글 전체 보기
 
  • 2326****2시간 전

    형수에게 사과는 했냐?

    좋아요102화나요4
     
  • tree****2시간 전

    인천 시민의 놀라운 정치의식 존경스럽다. 이재명 빨리 의왕 국립호텔로 가라 . 지금 가면 뺑끼통 옆부터 시작 할수 있다.

    좋아요116화나요3
     
  • chak****2시간 전

    인천 계양을 유권자들이 바른 양식을 가진 국민이라면 이재명 같은 쓰레기가 계양을 지역에 기생하지 못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 이런 패륜 교활한 범죄용의자가 만약에 선거에서 이긴다면 어린 자식들이 뭘 배울 수가 있을까를 생각해보면 두려운 일 아닌가?

    좋아요146화나요3
     
  • nmko****2시간 전

    재명아~~방탄조끼 구걸하러 분당집 나가더니 왜 온돌아 오나? 그동네가서 오줌한번 눈줬없는디 방탄조끼 주겠나? 폐경궁이 횡령한우국 끓여놓고 기다리고 있으니 분당집으로 어여 온나~~~

    좋아요133화나요2
     
    ymki****2시간 전

이재명은 계양은 안중에도 없고 설사 당선이 된다해도 두번 다시 계양을 방문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 정치생명 연장에 필요한 도구일뿐. 계양의 주민은 알고있다.

좋아요170화나요3
 
dkki****2시간 전

국민의힘이 변하듯이 호남 출신 주민들도 바뀌었으면 합니다. 물론 40년 동안의 앙금이 하루아침에 풀리겠습니까? 그러나 국민의힘이 다가서겠다는데 밀치기만 한다면 그것 또한 슬픈 현실이며 불행한 미래 아니겠습니까? 계양 주민의 30%가 호남 출신 이라고 합니다. 그 분들이 20년간 송영길을 지지했던 것도 이해 합니다. 그러나 어무나 주다 보면 감사한들 모르고 받는 것이 당연하게 생각합니다. 이제 민주당에 맹목적인 지지는 지양했으면 합니다. 그것은 자존심 문제 입니다

좋아요148화나요2
 
smar****2시간 전

계양 시민들은 윤형선후보를 찍어서 자존심을 지키시기 바랍니다. 지난 대선에서 패한 범죄자 이재명은 정계를 떠나 자숙하고 반성하는것이 정상인데 계양 시민들을 우습게 보고 있습니다.

좋아요168화나요3

 

hech****2시간 전

인천시민, 계양의 유권자 여러분 대선에 미역국 먹고 방탄뱃지라도 챙기겠다는 저 비루한 작자에게, 먹어도 그만 내 불려도 그만,,,맡아 놓은 밥그릇 취급 당해서는 안됩니다. 인천 , 계양 시민 여러분,,,저런 버르장 머리를 고쳐 진정한 민주시민의 본보기를 보여주시기 바랍니다.

좋아요132화나요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