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물건너 작은섬에 종달새 운다 종달새 우짖으니 밭이 있겠지 . 거기엔 또한 사람이 살고, 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尹 “對北 유화책 펴는 시대 끝...남북대화의 공은 김정은에 넘어가”

댓글 0

The Citing Articles

2022. 5. 23.

尹 “對北 유화책 펴는 시대 끝...남북대화의 공은 김정은에 넘어가”

CNN과 취임 후 첫 인터뷰

입력 2022.05.23 17:31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 강당에서 열린 한미정상회담 공동 기자회견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대북 유화책을 펴는 시대(age of appeasing)는 끝이 났다’며 “남북 대화의 공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달려있다”고 했다. 한·미정상회담에서 정상화를 천명한 한미연합훈련에 대해서는 “준비 태세를 갖추기 위한 기본적인 의무”라고 했고, “유사시 미국이 미사일 방어와 핵 우산을 제공할 것”이라면서도 미 전술핵의 한반도 재배치는 선을 그었다. 또 밀착하는 한미동맹에 대한 중국의 경제 보복 가능성에 대해 “너무 민감하게 나오는 것은 합리적이지 않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공개된 CNN과의 취임 후 첫 인터뷰에서 “북한의 도발 위협을 일시적으로 피하기 위한 정책을 펴는 것이 우리가 할 일은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문재인 정부가 임기 내내 추진한 대북 유화책이 “지난 5년간 실패(failure)로 판명났다”며 이른바 ‘대화를 위한 대화’를 반복할 생각이 없음을 분명히 한 것이다. 윤 대통령은 올해 들어 15차례 이루어진 북한의 미사일 도발과 관련해 “한국과 동맹국들은 어떤 형태의 북한 도발도 준비가 돼 있다”며 “이번 정부 대처는 이전 정부와 다를 것이다.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처하여 북한의 도발을 저지할 것”이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다만 “서울과 평양 간 대화의 공은 김정은 위원장의 코트에 넘어갔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우리와 새로운 대화를 시작하는 것은 그의 선택에 달린 일”이라며 북한 핵·미사일 문제의 외교적 해결을 위한 문은 열어둔 것이다. 윤 대통령은 “우리는 북한을 망하게 하려는 것이 아니라 한반도에서 공동 번영을 이루기를 원한다”며 “북한의 핵무장 강화가 국제 평화와 번영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보고, 현재와 같은 상태를 장기적으로 지속할 수 있을지도 의문”이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21일 발표된 한미정상회담 공동선언문에 담긴 한미연합훈련 확대와 관련해 “순수하게 방어 목적(purely defensive)”이라며 “준비태세를 갖추기 위해 세계 어느 군대나 다 하는 기본적인 의무(basic duty)”라고 했다. 그는 “유사시 미국이 미사일 방어와 함께 ‘핵우산’을 제공할 것”이라면서도 미 전술핵의 한반도 재배치 가능성에 대해서는 ‘선을 그었다(ruled out)’고 CNN은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인터뷰에서 최근 방한한 조 바이든 미 대통령에게 선물 받은 팻말의 문구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The buck stops here)’을 가리키며 “어떻게 내가 이 말을 좋아하는줄 알았는지 모르겠다”고 했다. 이는 해리 트루먼(1884~1972) 미 33대 대통령이 재임 중 자기 집무실 책상 위에 놓았던 패를 본 딴 것으로, 윤 대통령은 당선인 시절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트루먼과 해당 문구에 대해 얘기를 한 적이 있다.

 

윤 대통령은 미국이 주도해 일본·인도·호주가 가입해 있는 다자(多者) 안보협의체 ‘쿼드(Quad)’에 대해서는 “백신·기후변화·기술 분야 협력을 위해 여러 워킹 그룹에 가입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했다. 다만 정식 가입 여부에 대해서는 “계속 고려하고 있다”며 말을 아꼈다. 윤 대통령은 한미동맹이 군사·안보를 넘어 경제·기술 분야에서도 밀착하는 것에 대한 중국의 반발에 대해 “우리가 동맹과 관계를 강화하는 것이 중국과의 경제적 협력이 중요하지 않다는 의미가 아니다”라고 했다. 이른바 ‘사드(THHAD·고도도미사일체계) 사태’ 때와 같은 중국의 경제 보복 가능성에 대해서도 “중국이 이 문제에 대해 너무 민감하게 행동하는 것은 합리적이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찬성순반대순관심순최신순
이재성
2022.05.23 17:37:06
오늘도 대통령 잘 뽑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정말 든든합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정말.. 윤석열을 보유한 나라에 살고 있어 행복합니다!
답글8
1029
9

오승희
2022.05.23 17:40:40
이제야 제대로 인식과 상황을 당당히 말할 수 있어서 다행입니다. 물론 해결은 더 어려운 문제이지만요.
답글1
767
5

이계호
2022.05.23 17:40:08
북한시스템을 어찌 해체시킬까를 고민하여 실행할 때입니다. 그시스템은 민족의 원수이며 그들을 도왔던 김대중,노무현,문재인과 주사파무리, 더블당 무리들도 싹다 원수들입니다.
743
4

더보기

정치 많이 본 뉴스
문재인 전 대통령 아내 김정숙 여사가 23일 노무현 전 대통령 13주기 추도식에 참석해 어깨춤을 추는 장면이 포착됐다. 김정숙 여사는 이날 ...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비상대책위원)은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가 오차범위 내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대북 유화책을 펴는 시대(age of appeasing)는 끝이 났다’며 “남북 대화의 공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