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물건너 작은섬에 종달새 운다 종달새 우짖으니 밭이 있겠지 . 거기엔 또한 사람이 살고, 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08 2022년 01월

08

Korean Arts 三浦 綾子- 『氷点』- 李美子

이미자 두견새 우는 사연 子規泣く理由/イ·ミジャ 1970 任熙宰 作詞 白映湖 作曲 https://www.youtube.com/watch?v=eAB9_VbF3Gk 단종이 비를 생각하면서 마음을 전하는 노래 ~ *달 밝은 이 한밤에 슬피 우는 두견새야 네 마음 내가 알고 내 마음 네가 안다 울지 마라 두견새야 님 그려 울어 예는 서리서리 맺힌 사연 님 계신 사창가에 전하여 주소 지는 달 새는 밤에 슬피 우는 두견새야 상사로 병든 이 몸 쫓겨간들 잊을소냐 울지 마라 두견새야 님 그려 울어 예는 서리서리 맺힌 사연 님 계신 사창가에 전하여 주소 빙점氷点- 이미자 李美子 1967 한산도 작사, 백영호 작곡 https://www.youtube.com/watch?v=HNNyfcS0CwI 이 몸이 떠나거던 아주 가거든..

댓글 Korean Arts 2022. 1. 8.

08 2022년 01월

08

Korean Arts 聖女- 이미자 - 뱃고동 울때까지

뱃고동 울때까지/이미자 汽笛が鳴りまで/イ·ミジャ 1967 김문응 작사 고봉산 작곡 https://www.youtube.com/watch?v=2fTiK7zM0W4 이미자-목포의 달밤 モクポの月夜 /イ·ミジャ 1967 작사 반야월 작곡 고봉산 노래 이미자(26세) https://www.youtube.com/watch?v=YsClxqkkMl4 어디로향하리까 (=사랑의 기상도) '63 映畵 사랑의 심판 主題歌 1963년 곽일로 사 / 손목인 곡 / 이미자 창 https://www.youtube.com/watch?v=IYZU7ymFhqc 👌 가사 거리에 깃드리운 황혼을 밟아 서글픈 인생살이 갈길이 아득하오 지향없는 가시밭길 어데로 향하리까 가도가도 또 가봐도(아 외로운 이 몸 하나) 담을 곳 없소 비바람 몰아치는..

댓글 Korean Arts 2022. 1. 8.

08 2022년 01월

08

The Citing Articles 외신도 혀 내두른 배꼽착륙 해냈다…F-35 살린 조종사의 기지

외신도 혀 내두른 배꼽착륙 해냈다…F-35 살린 조종사의 기지 [뉴스원샷] 중앙일보 입력 2022.01.08 05:00 업데이트 2022.01.08 18:05 이철재 기자 이철재 군사안보연구소장의 픽: 동체착륙 “F-35는 착륙이 너무 빠르다. F-16이나 F-18, F-111과 비교할 수준이 아니다.” 호주 공군 조종사 출신인 피터 레이튼 그리피스 아시아 연구소 방문연구원은 CNN과의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지난 4일 공군의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인 F-35A가 동체착륙한 사건에 개인 의견을 내놓은 것이다. 공군의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 F-35A. 중앙포토 일반 착륙도 쉽지 않은데 동체착륙을 한 F-35A 조종사는 다친 데 하나 없이 걸어 나왔다. 동체착륙은 착륙장치인 랜딩 기어를 고장 등 이유..

08 2022년 01월

08

The Citing Articles 윤석열 “제 결단에 실망했다면, 풀릴 때까지 회초리 맞겠다”

윤석열 “제 결단에 실망했다면, 풀릴 때까지 회초리 맞겠다” 중앙일보 입력 2022.01.08 17:20 장구슬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뉴스1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8일 당원들을 향해 “제 결단에 실망하거나 섭섭한 마음이 있다면 풀릴 때까지 계속 회초리를 맞겠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당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에서 “모든 잘못은 오롯이 대통령 후보인 제게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후보는 “정치 선언 이후 지금까지 시간은 저의 인생에서 가장 긴 나날이었다”면서 “여러 고비와 어려움에도 윤석열을 지켜주신 여러분이 계셨기에, 부족한 제가 국민의힘의 대선후보가 돼 지금까지 어려운 여정을 헤쳐 올 수 있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그는 “저와 우리 당을 지지해 주시고 정권교체를 열망하..

08 2022년 01월

08

The Citing Articles 홀로 평택 가려던 윤석열 발길 의총으로, 김기현 설득 있었다

홀로 평택 가려던 윤석열 발길 의총으로, 김기현 설득 있었다 강경석 기자 입력 2022-01-08 03:00업데이트 2022-01-08 07:47 윤석열-이준석 갈등 봉합 무슨 일이 “대선까지 당사 숙식”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당 대표실로 들어서고 있다. 이 대표는 주말 동안 중앙당사 6층에 야전침대를 마련한 뒤 3월 9일 대선까지 당사에서 숙식하며 선거를 치를 예정이다. 사진공동취재단 정면충돌 직전까지 내달렸던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가 6일 극적으로 손을 맞잡은 데에는 김기현 원내대표의 거듭된 물밑 중재 역할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12월 ‘울산 회동’의 무대를 마련했던 김 원내대표는 6일 윤 후보와 이 대표를 번갈아 설득하며 파국을 막았다. ..

08 2022년 01월

08

Lessons Karl Heinrich Marx's 'Words'

Karl Heinrich Marx 독일의 철학자, 경제학자, 역사학자, 사회학자, 정치이론가, 언론인, 공산주의 혁명가. . 마르크스의 정치사상과 철학사상은 그 이후의 사상사, 경제사, 정치사에 거대한 영향을 남겼으며, 마르크스주의라는 일대 학파를 이루어 그 이름은 보통명사, 형용사화되었다. 일반적으로 마르크스는 근대 사회학의 뼈대를 세운 인물 중 하나로 여겨진다. ~명언~ 1. While the miser is merely a capitalist gone mad, the capitalist is a rational miser. 구두쇠는 그저 미친 자본가일 뿐이지만, 자본가는 합리적인 구두쇠다. 2. Men's ideas are the most direct emanations of their materi..

댓글 Lessons 2022. 1. 8.

08 2022년 01월

08

History & Human Geography Karl Heinrich Marx 1

Karl Heinrich Marx 독일의 철학자, 경제학자, 역사학자, 사회학자, 정치이론가, 언론인, 공산주의 혁명가 출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카를 마르크스(독일어: Karl Marx [ˈkaɐ̯l ˈmaɐ̯ks]: 1818년 5월 5일-1883년 5월 31일)는 독일의 철학자, 경제학자, 역사학자, 사회학자, 정치이론가, 언론인, 공산주의 혁명가다. 트리어 출신. 대학에서 법학과 철학을 전공했다. 1843년 예니 폰 베스트팔렌과 결혼했다. 정치성 다분한 저술활동으로 인해 마르크스는 무국적자 신세로 수십년 간 영국 런던에서 처자식과 함께 망명생활을 했다. 런던에서 마르크스는 프리드리히 엥겔스와 합작, 대영박물관 열람실에서 연구하며 주요 저작을 남겼다. 그의 대표작은 1848년 출간된 소책..

08 2022년 01월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