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물건너 작은섬에 종달새 운다 종달새 우짖으니 밭이 있겠지 . 거기엔 또한 사람이 살고, 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13 2022년 06월

13

Korean Arts ‘6.25의 노래’는 금지곡이었다?…

[팩트체크K] “‘6.25의 노래’는 금지곡이었다?”…검증해보니 / KBS뉴스(News) https://www.youtube.com/watch?v=QJYZ1duyYJ4 KBS News 1.7M subscribers SUBSCRIBE ["아~ 아~ 잊으랴 어찌 우리 이날을..."] [앵커] 지금 들으신 이 노래 아시겠습니까. 해마다 오늘이면 불리는 '625의 노래'입니다. 그런데 이 노래를 두고도 가짜뉴스가 퍼지고 있다고 합니다. 검증해보겠습니다. 신선민 기자 나와있습니다. 신 기자, 먼저 이 노래가 어떤 계기로 어떻게 만들어졌는지 설명이 필요한데요? [기자] 뒤에 보시는 건 1951년 동아일보에 실린 625의 노래 가사입니다. 1951년이니까 한국전쟁이 계속되던 때였죠, 시인 박두진이 썼고요, 당시 북한..

댓글 Korean Arts 2022. 6.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