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물건너 작은섬에 종달새 운다 종달새 우짖으니 밭이 있겠지 . 거기엔 또한 사람이 살고, 사람이 사는 곳엔 사랑이 있다.

05 2022년 07월

05

05 2022년 07월

05

05 2022년 07월

05

Beautiful People ‘수포자’에서 ‘천재수학자’로… “인생도, 수학도 성급히 결론 내지 마세요”

‘수포자’에서 ‘천재수학자’로… “인생도, 수학도 성급히 결론 내지 마세요” [아무튼, 주말] [김미리 기자의 1미리] 50년 수학 난제 풀어 세계가 주목 美 프린스턴대 수학과 허준이 교수 김미리 기자 입력 2022.01.01 03:00 허준이 프린스턴대 교수가 연구실에 있는 칠판 앞에 서서 환하게 웃고 있다. 허 교수는 “수학자는 점점 사라져 가는 분필과 칠판을 마지막으로 수호하는 사람”이라고 했다. 그에게 판서는 머릿속에 떠다니는 생각을 굳히는 행위이자, 생각의 사슬을 시각화하는 도구다. /사진 작가 서승재 본지는 5일 한국인 최초로 ‘수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필즈상(Fileds Medal)’을 수상한 허준이(39)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를 새해 첫 날 단독 인터뷰했다. 국내외 수학계에선 이미 허 ..

05 2022년 07월

05

Others... 허준이 교수, 한국계 최초 ‘수학계 노벨상’ 필즈상 수상

[속보]허준이 교수, 한국계 최초 ‘수학계 노벨상’ 필즈상 수상 입력 2022-07-05 16:21업데이트 2022-07-05 16:38 허준이 교수. 동아사이언스 DB허준이 교수, 한국계 수학자 최초 필즈상 수상…‘수학의 노벨상’ 고교 자퇴한 수포자 ‘수학계 노벨상’ 받다… 허준이 교수, 한인 첫 필즈상 수상 이영완 과학전문기자 입력 2022.07.05 16:20 허준이(許埈珥·39)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사진작가 서승재 허준이(許埈珥·39)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가 한국인 최초로 ‘수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필즈상(Fileds Medal)을 수상했다. 국제수학연맹(IMU)은 5일 “필즈상 수상자로 허 교수를 비롯해 마리나 비아조우스카(38) 스위스 로잔연방공과대 교수, 위고 뒤미닐코팽(37) 프랑스 고..

댓글 Others... 2022. 7. 5.

05 2022년 07월

05

The Citing Articles "필로폰 靑행정관, 정치인 인맥으로 입성.. 고급차 몰고 연예인 친분 자랑"

"필로폰 靑행정관, 정치인 인맥으로 입성.. 고급차 몰고 연예인 친분 자랑" 양승식 기자 입력 2022. 07. 05. 04:25 수정 2022. 07. 05. 08:02 '필로폰 행정관' 누구길래 호남 野의원과 가까워 文캠프에 野서도 "이런 대담한 자가.." 놀라 문재인 정부 청와대의 30대 행정관 A씨가 청와대 근무 당시 필로폰을 투약해 기소됐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더불어민주당 내에서도 “그렇게 대담한 일을 할 수 있는 자가 도대체 누구냐”는 말이 나왔다. A씨는 비교적 젊은 나이에 행정요원, 행정관 등을 거치며 문재인 정부 5년 동안 청와대에 근무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필로폰 투약 일러스트/정다운 A씨는 호남 출신의 민주당 의원과 가깝다고 한다. 이 인맥을 통해 2017년 대선 당시 문재인 대통령 ..

05 2022년 07월

05

The Citing Articles '尹뒤 김건희-文앞 김정숙' 올린 서민 "좌파들 너무 치졸하다"

'尹뒤 김건희-文앞 김정숙' 올린 서민 "좌파들 너무 치졸하다" 중앙일보 업데이트 2022.07.05 11:23 장구슬 기자 윤석열 대통령 내외의 해외순방 사진(왼쪽)과 문재인 전 대통령 내외의 해외순방 사진. [서민 교수 페이스북] 서민 단국대 의과대학 교수가 윤석열 대통령의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정상회의 참석을 두고 진보 진영 일각에서 비판 여론이 일고 있는 것과 관련, “좌파들은 진짜 윤 대통령이 잘못해서 이 나라가 망하는 걸 원하는구나 싶다”라고 날을 세웠다. 서 교수는 지난 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윤 대통령의 나토 회의 참석 관련해선 해도 너무하는 게 아닌가 싶다”며 “대통령 내외에 대한 공격이 너무 치졸하고 저열해서 며칠간 기사 댓글을 안 본 건 물론 인터넷 커뮤니티도 ..

05 2022년 07월

05

Others... 靑, 합참의장 조사때 수사관까지 참여...조서 날인도 시켰다

[단독] 靑, 합참의장 조사때 수사관까지 참여...조서 날인도 시켰다 北선박 나포했다고…취조 수준으로 조사 유용원 군사전문기자 입력 2022.07.05 05:00 박한기 합참의장 후보자가 지난 2018년 10월 5일 오전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정부 시절 심야에 동해 NLL(북방한계선)을 넘어온 북한 선박을 나포하지 말고 돌려보내라는 청와대 지시를 어겼다는 이유로 청와대 민정비서관실 행정관의 조사를 받은 박한기 당시 합참의장은 알려진 것보다 강도 높은 취조·수사 수준의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합참에 “북한 선박을 나포하지 말라”고 지시한 청와대 국가안보실 고위 관계자는 김유근 안보실 1차장(현 군인공제회 이사장)으로 확인됐다. 정통한 군 소식통..

댓글 Others... 2022. 7.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