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안동 아지매의 서울 구경

렌즈로 보는 세상 2012. 3. 28. 11:02

 

홍대 앞 홍대놀이터공원은

작가들과 뮤지션들의 작품 발표의 장입니다.

 

낮에는 톡톡 튀는 자기만의 작품을 파는 작가들의 작품과

밤에는 공연으로 언제나 시끌벅적 합니다.

 

낮에 다녀온 홍대 앞 어린이놀이터에서 열리는 <희망시장>

작가들에게는 전시장이어서 희망이고

사는 사람들은 개성있는 물건을 살 수 있어 희망이 보이는 곳입니다.

 

 

 

 

 

 

책갈피도 볼펜도 개성 만점입니다.

 

 

 

 

 

 

역시 예술품을 만드는 사람이라 노점상이지만 감각이 남다릅니다.

전통문양 각종 악세서리와 뒷꽂이를 이불 호청에다 진열하는 센스가 돋보입니다.

 

 

 

 

서예를 작품으로 승화시킨 작가의 앞에는 자기만의 명함을 받으려는 사람들로 언제나 붐빕니다.

우리 막내도 아름다운 붓터치가 그려낸 사인을 받았습니다.

 

 

 

일일이 손바느질로 모양을 낸 가죽가방도 예쁩니다.

한 땀 한 땀 얼마나 힘이들었을 텐데

많이 팔렸으면 좋겠습니다.

 

 

 

 

저기 가방을 고르는 아가씨들은 일본에서 왔습니다.

일본에까지 소문이 났으면 좋겠습니다.

 

 

 

 

홍대 앞 홍대놀이터공원 <희망시장>

많은 사람들의 관심으로 참여한 작가님들이 허리 펼 날 없이 바빴으면 좋겠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희망시장에 봄꽃이 만발한 듯 합니다.
꼬물꼬물 소꿉장난 같은 물건들이 눈길을 사로 잡습니다.
고가품이 아니라도 마음엔 큰 행복을 주는 것 같습니다.
행복한 여행이었으리라 짐작이 됩니다.
늘 고운 날 되십시오.
그러게요.
크다고 행복전도사가 아니지요.
즐거운 여행길이었지요.
젊은이들의 멋진작품들 이네요
활력이 넘치는 아름다운 풍경입니다.
저도 그 활력 좀 받아 왔어요.
좀 더 포근해지면 저도 홍대구경 가려해요.
카페도 들어가서 맛 있는 것도 먹어 보고요.
봄나들이 구경하기 좋은 곳입니다.
편안한 오후 보내세요.^^
저도 자주 저길 나가보려고요.
젊은 기운을 좀 받을려고요. ㅎ ㅎㅎ
저기서 우리도 퓨젼요리를 먹었는데
토속음ㄱ식을 좋아하는 사람이라
그날 속이 좀 부대겼어요.
이것은 매일 열리진 않죠?
무슨요일에 열리나요.
제가 이런 구경을 무지 져와하거든요. ㅋ
주말에 가시면 언제나 저런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아...그렇군요.
날이 따스해지면 사람들로 붐비겟는걸요.^^

역시 홍대앞은 개성이 강한 물건들이 많습니다...
맞아요.
자주들려서 좋은 물건들 만나고 싶어요.
매우 활기가 넘치는 거리같습니다.
일본에도 있을까요?생각나지 않습니다.
살아 있다는 느낌입니다.
그래요.
일본인들 이런 작은 가게들을 좋아하지 않나요?
한국 오시거든 들려서 직접 체험해보세요.
상쾌하고도 좋은 아침입니다ㅡ
날씨가 흐렸네요
오늘 봄비 소식이 있답니다~
우산꼭 챙겨서 나가세요.. ^^
즐겁고 행복한 날 만들어가시구요^^
하늘이 다녀 갑니다~~
그러게요.
날이 좋으면 서해바다나 가볼까했는데
어제 오늘 모두 꽝이 되었어요.
하늘님도 행복하세요.
홍대 거리에 활기가 넘쳐나네요.감각과 지성이 물씬거리는 곳 , 렌즈님 시선으로 새롭게 만납니다.
해린님 시선으로 바라보았다면
또다른 모습이었을 텐데요.
이런 시장이 더 활성화 되엇음
좋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일회용으로 끝나는 세상이 갈수록 심해지네요~^^
저긴 아마도 오래갈 것 같아요.
사람들이 많이 찾고 물건도 제법 팔리는 것 같았거든요.
옛날 생각이 납니다.
저도 이런곳을 정말 좋아하거든요...
렌즈로 보는 세상님!
활기찬 주말 되세요. ^^
그럴 것 같아요.
늘 바쁘시니 자주 들리지는 못하셔도요.
요리사님도 주말 행복하세요.
네~~
주말은 잘 보내고 계시지요?
작가님!
봄비 오는 오후
어슬렁 거리며, 젊음의 거리를 둘러 보는군요
젊음의 열정이 가득해서
사람 사는 냄새가 나는군요
그렇습니다, 그들이 있기에 우리나라가 아름다움이지요
그들이 멋진 삶으로 이루어 나가도록 박수를 보냅니다
그럼요.
아무리 아름다운 것도 보는 이가 없으면 누가 알아주겠어요.
주말 아름답게 보내시길요.
저도 홍대앞 가보고 싶네요^^ 잘 계셨지요? 오랜만이에요, 렌즈 님^^
가을님 오랜만에 마실 오셨네요.
언제 같이 한 번 갈까요?
비밀댓글입니다
렌즈기자님 봄소식 전하는 홍대앞 앙 생기가 넘쳐요
햇살 좋운날 렌즈님 덕에 쉬어갑니다
더디라도 젊은이들이 많아야 생기가 넘쳐요.
홍대 앞은 그래서 늘.....
가 보고 싶어 지네요
진솔한 땀들이 베인..수제품들;;
맞아요.
작가들은 자기의 작품에 자부심이 대단해보였어요.
상큼하구도 좋은 아침입니다ㅡ
3월 마지막 주말이네요^;)
남은 3월 잘 마무리하시고
꽃피고 새우는 4월맞이하시기 바랍니다ㅡㅡ
즐겁고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환절기에 감기 조심하시구요^..
하늘이 다녀 갑니다~~
고마워요. 하늘님
하늘님도 꽃 피는 봄날처럼 화사한 4월이시길요.
작업실에서 거리로 나온 작가들의 모습이
봄을 기다리는 도시민들에게
훈훈한 향기로 다가가는 그런 예술시장이지요

예술시장 참여해본 저도 그때가 참 좋았었었지요
그린야호님 그림을 그리시는 것 같다는 제 예감이 맞네요.
저기서 어떤 작품을 선보이셨을지 궁금해지네요.
역시 생기 발랄한 모습이
젊은 아이디어가 넘치는곳입니다.
꼭 한번 들려 시골할매가 젊음을 느끼며
아이쇼핑이라도 하고 싶읍니다.
저도 시골할매라 저런 곳에 가면 너무 신기하답니다.
마님님도 언제 한 번 들리셔서
젊음을 가득 품고 가셔요.
그곳에는 약간 서툴게 느껴질때도 있지만, 신선함이 있고, 젊음이 있어 더 발길을 잡는것 같습니다.
오랫만에 홍대앞 예술의거리 나들이 제대로 했네요.....행복하세요(~)(~)(~)(ㅎㅎ)
저도 가끔 가는곳이에요
젊은이들에게 희망을줄수 있다하여 희망시장..
명함때문에 갔었는데 그날 나오지않아 못했어요
시간나면 한번다녀와야겠어요
이곳저곳 재미있으셨지요?
초상화 그리는 사람은 없나요?
몽마르뜨 닮아 보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