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사진이야기

렌즈로 보는 세상 2012. 11. 22. 16:05

 

 

 

'삶의 모습, 거울이 되어'

시적인  제목처럼 자연의 삶이 거울이 된 모습이 너무나 아름다운

송순남씨의 전시회를 보러 어제 오후에는 인사동 갤러리 환을 다녀왔다.

 

송순남씨는 함께 사진 공부를 한 학우로

또는 같은 길을 걸어가는 동반자로 지내는 분이다.

나나 그분이나 늦깎이 공부를 한 처지라

서로 남다른 애틋함이 있는 관계라

공부를 마치고 나서도 연락을 하며 지내다가

이번 전시회로 다시 만나게 되었다.

 

오랜만에 만나는 자리가 그냥 차만 마시는 자리가 아니라

작품을 가지고 이야기하는 자리라서 너무 행복한 날이었다.

 

 

 

인사동 새마을금고 바로 앞에 있는  갤러리 환

크고 화려한 공간은 아니지만

작지만 아담해서 더 정감이 가고 편안한 공간이다.

 

 

 

이층 전시장을 들어서니 그녀의 작품과 축하화분이 얌전하게 놓여있다.

분위기가 화사하다

전시장의 모습도 화사할 것 같은 느낌으로 전시장을 들어서 본다.

 

 

 

삼삼오오 관람객들이 구경을 하고 있는

전시장이 온통 화사한  꽃물결이다.

나도 덩달아 기분이 화사해진다.

 

 

 

 

 

 

 

 

 

 

 

 

이런 화사한 분위기를 연출한 작가 송순남씨의 이야기를 들어본다

 

"나의 작업의 주된 모티브는 거울에 반영된 자연이다.

반영된 자연의 모습은 비단 독특한 이미지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삶을 다각적으로 바라볼 수 있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내가 선택한 거울의 프레임 속으로

자연의 여러 부분을 끌어들여 다양한 삶의 모습으로 재해석한다."

 

 

 

 

 

 

 

 

 

 

 

 

"실제의 자연에서 거울을 화선지로 삼고,

카메라를 붓 삼아 한 폭의 새로운 이미지를 그려본다.

지금 내가 체험하고 있는 실제 자연의 모습, 거울 속의 반영된 모습,

카메라아이에 담긴 실제의 자연과

반영된 자연의 모습들이 어우러져 하나의 작품이 완성된다."

 

 

 

 

 

 

 

 

 

 

 

 

 

 

"특히 비 오는 날의 작업은 늘 설렘으로 다가온다.

거울에 맺힌 선명한 빗방울 너머의

흐릿한 분위기는 묘한 여운으로 남아

나의 독특한 사진 미학을 비의 감성과 더불어

추상적이고 회화적인 느낌으로 표현하기에 충분하다."

 

 

 

 

 

 

 

 

 

 

"사진은 단순히 표면적인 사실만을 단조롭게 반영하는 것이 아니라

자아의 깊은 내면으로 뚫고 들어가는 수단이다."

"사진을 통하여 내면세계를 들여다보고

표면적인 아름다움이 아니라

내면에서 우러나오는 감정이나 인간의 본질을 보여주는 데 있다."

 

 

 

 

 

 

그렇다 예술은 우리가 살아온 삶의 궤적과도 같은 것이라고 생각한다.

비록 송순남씨는 거울을 가지고 야외로 나가서

자연의 삶의 모습을 담았지만

그것은 곧 자신의 삶의 모습을 담은 것이라는 생각이다.

살아오면서 큰 굴곡없이 자라 결혼하여

남편과 아이들과 함께 살아온 삶이

아름다웠을 것이라는 걸 그녀의 사진에서 보여준다.

거의 모든 사진에서 거울과 함께 화사한 꽃이 등장한다.

그런 그녀의 표현이 그걸 증명한다.

 

지방(대구)에서 열심히 작업을 하던

송순남씨가 드디어 서울에 입성하게 되었다.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이 작품들과는 또다른

다양한 작품을 많이 발표하는 작가가 되었으면 하고 빌어본다.

 

 

 

 

인사동  갤러리 에서

11월 21일부터 11월27일까지

전시를 하는 송순남씨의

'삶의 모습, 거울이 되어' 전은

화사한 분위기로 집을 꾸미고 싶은 분들이

한 점 정도 걸어두면 좋을 작품으로 가득해서

둘러보는 것만으로 기분이 좋아지는 전시이다. 

 

 

 

이전 댓글 더보기
아직 저에게 예술은 너무 어려워요...
하지만 잘 보고 갑니다..
많이 보다 보면 느끼는게 있겠지요..
그렇겠지요.
우리 삶도 경험이 많은 걸 가르쳐주잖아요.
이렇게 좋은 작품을 감상하고 오면
한편의 영화를 보고 나온듯하게 생각이 들지요
편안한 저녘 시간 되세요
그렇지요.
기분 사뿐히 가벼워지지요.
덕분에 좋은 작품 잘 감상했습니다.
설명도 재미있었구요.
작품은 작가의 또 다른 영혼 같습니다.
좋은 친구를 두셨습니다.
산수님도 아드님이 예술을 하시니 생각이 보통 사람들과는 다르십니다.
그렇지요.
작가는 자기의 내면을 알게 모르게 표현하는 게 작품으로 나타나지요.
고맙습니다.
같이 공부를 한 지인분이라니
더 반가웠을것 같네요
거울에~~ 반영된 풍경이라
어떤모습일지 궁금하기도합니다
서울에~~~ 나갈일이 있으면
구경가겠습니다
그러세요.
여행님처럼 사진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앞으로의 사진의 방향에 대해 생각하게도 하는 전시라 좋을 것 같습니다.
오늘이 마지막날이더라고요!!
오늘 아니면 시간이 더이상 없을것 같아서~
점심시간에~~점심은 호떡으로 대신하고 얼른 다녀왔지요!!
작가님도 만나고요!!
덕분에 잘보고 왔습니다.
멋진 전시회를 다녀 오셧네요
같이 공부하신 분이라 더 정감이 있으셨겠습니다
예 그랬지요.
함께해서 더 좋았지요.
와우~~거울이라는 매개체를 가지고, 저렇게 아름다운 보석들을 담아냈네요.
너무나도 멋진 작품들인 것 같습니다.
귀한 정보 감사합니다~~^.^*
그림을 그리는 썬님도 지금 배우시는 단계니 이런저런 시도를 해보시면 더 많은 발전이 있을거란 생각입니다.
정말 센스있는 작품들이
아름다움으로 다가옵니다 (원츄)

렌즈로 보는 세상님(~)(!)

늘 멋진 일상 되시고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그렇지요(?)
나이트님도 늘 행복하세요.
많은 작가들의 전시회를 보면서 예술도 쉬운 길이 아니구나 생각도 많이 했습니다.
눈으로 그냥 느껴라 하지만 지성의 두뇌 플레이도 항상 존재하는것 같아요...
그럼요.
눈으로 느끼는 즐거움도 좋지만 그 이면에 마음으로 들어오는 느낌이 좋으면 더 좋겠지요.
반영은 주로 물에 비친 자연이라 생각했는데
거울에 비친 자연은 색다른 느낌이군요.
실제보다 반영이 더 신비한 그 무엇을 발하는 것 같아요.
그렇지요.
어떤 사물을 늘 보던 것에서 한 번 걸러주면 또 다른 세상이 보이지요.
거울에 반영된 자연을 주로 그리시는군요.
그래서 꽃이 많은 것 같습니다.
행복한 날 되시기 바랍니다.
그렇게요.
주로 꽃이더라고요.
꽃이라서 전시장이 화사한 분위기라 너무 좋았지요.
시간이 되면은 가보구싶은곳을
님덕분에 잘 보구갑니다...^^
그러세요.
이렇게 들려주시니 고맙지요.
눈으로 (즐)거움을 만끽하고 행복한 하루를 열게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렇게 들려서 곱게 봐주시니 저도 감사합니다.
멋진 모티브를 가진 작품이 좋습니다.

멋져요^^*
그렇지요.
그냥 아름다운 풍경을 찍는 것과는 또다른....
좋은 글와 사진을 잘 읽고 갔니다~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하늘호수님.

행복한 금요일 되세여~~~
춘하추동님도요.
의성에 번쩍 인사동에 번쩍~
홍길동 렌즈님..ㅎ
요즈음은 어쩌다가 그렇게 되었어요.
전에는 안동과 서울에 오갔는데.....
멋진 작품과 상세하게 설명하신 글
잘 보고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ㄷ녀가심을 감사드립니다.
케이님도 좋은 날 되세요.
거울에 반영된 ...내면의 세계..
그곳에도 꽃피고 질서가 있고 평화가 크게 그려져서
신선하고 다행이네요.
좋은 작품 감상 할 수 있는 기회 고맙습니다.
그렇습니다.
우리 모두의 세계가 그랬으면 좋겠어요.
푸른하늘님방에서 봤던 그전시회군요
앞으로 손거울을 가지고 다녀야겠어요ㅎ
빗방울 맺힌 꽃사진 좋습니다
쌀쌀한날씨에 감기 조심하세요~^^
맞아요.
제 블로그에서 보고 여행님이 다녀오셨더라고요.
사진이 너무 좋습니다.
눈부신 5월의 햇살을 그대 품에..

오늘도 좋은 날 되시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