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공연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2. 5. 09:30

 

 

나는 광명에 있을 때면 딸아이와 둘이 있는 시간이 많다보니

살림을 하고도 남는 시간이 많아 무료할 때가 많습니다.

그럴 때면 광명시민회관 사이트를 찾아 무슨 공연이 있는지 살펴보고 보고 싶은 공연이다 싶으면 집을 나섭니다.

지난 토요일에도 그렇게 찾아보니 무용발표회가 있다고 하네요.

재미있겠다 싶어 오후 5시 공연을 보러 카메라를 챙겨 메고

무용이라면 한국고전무용일까?

아니면 발레일까?

 아니면 현대무용일까?

라며 찾아간 그곳에서 한국무용과 발레, 두 가지를 모두 감상하면서 힐링을 하고 왔습니다.

 

집 앞에서 11-1번 버스를 타고 광명시청에서 내려 시민회관으로 들어가는 길

평소와는 다른 꽃다발들이 시선을 모은다.

평소에는 생화로 가득할 텐데 브라우니와 사탕 꽃다발이라....

 오늘 공연의 주인공들이 궁금해집니다.

 

 

 

광명시민회관 안으로 들어가 봅니다.

오늘 공연은 강민정무용학원의 정기공연으로 '한겨울 밤의 꿈' 입니다.

한겨울 밤에는 어떤 꿈을 꿀지 궁금해하면서 공연장 안으로 들어가 봅니다.

 

 

 

공연시간이 아직 20분이나 남았는데도 좌석은 거의 다 차있었고,

꽃다발을 든 사람들은 표정이 화사합니다.

광명시민들은 어떤 공연에라도 호응도가 너무 좋은 것 같다는 생각은 늘 하고 있습니다만

이런 학원의 공연에도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오리라고는 상상도 못했습니다.

 

 

 

 

공연이 시작하기 전에 엄마는 아들에게 공연과 등장 인물들에 대해 설명도 해주며 이야기하는 모습도 아름답습니다.

세대를 넘어 이렇게 서로 공유할 수 있다는 것이 이런 공연을 자주 다녀야할 이유인 것 같습니다.

 

 

 

막이 오르고 처음 무대에 올려진 '소풍가는 날'

경쾌한 음악과 경쾌한 동작 소풍 가는 날의 즐거움이 폴폴 배어아와 분위기를 띄웁니다.

10명의 어린이들의 함께하는 동작인데도 각자의 자리에서 흐트러짐 없이 예쁜 동작을 하는 모습에 사람들은 아낌 없는 박수를 보냅니다.

 

 

군무와 독무, 발레와 우리 고전무용의 적절한 배합은 사람들을 지루하지 않게 해줍니다.

부채춤을 선보인 안지빈 어린이 휙휙 돌아가는 춤사위가 실력이 보통이 아님을 말해줍니다.

 

 

 

관객들은 실력있는 어른들의 공연보다는 이런 꼬마숙녀들의 공연에 더 큰 박수를 보냅니다.

'Joyful Kitten'

제목처럼 깜찍하고 즐거운 모습과 동작에 어른들은 환호와 함께 박수로 화답합니다.

 

 

 

'Little Ballerina's Diary'

이 꼬마숙녀들, 이런 날들이 많이 쌓여서 강수진처럼 세계적인 발레리나가 되겠지요?

 

 

 

'지젤'을 추는 이예진씨

사랑에 빠진 명랑하고 순수한 시골아가씨의  모습을 아름답게 표현합니다.

 

 

 

'봄이 오는 길목에서'

상큼발랄한 옷 차림과 작은 아가씨들의 동작에서 유난히 춥고 긴 겨울이 물러가고  봄이 빨리 올 것 같습니다.

 

 

 

오늘 공연은 1부와 2부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1부의 마지막을 장식한 '장난감 가게의 비밀'

 

 

 

1부가 끝나고 휴식시간 예쁜 꼬마숙녀들이 포즈를 취합니다.

꽃을 든 이 아가씨는 올해 도덕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신유원 어린이로

올해는 친구의 공연을 보러 왔지만

"저도 내년에 친구처럼 꼭 무대에서 춤을 추고 싶어요." 라고 말합니다. 

 

그렇습니다.

이번 공연 '한겨울 밤의 꿈' 은 어린이들에게 꿈을 키워주는 공연인 것 같습니다.

 

 

 

2부에 처음으로 무대에 올린 작품은 강민정원장의 '입춤'입니다.

원장선생님 답게 춤사위가 예사롭지 않습니다.

 

 

살짝 들어올린 하얀 버선코가 꼿꼿합니다.

강민정원장님의 우리의 춤을 이어가겠다는 의지가 보이는 것 같아 기분 좋습니다.

 

 

 

송승아, 임효정, 김연주, 조민서 어린이가 추는

'꽃의 왈츠' 입니다.

제목을 말하지 않아도 꽃이 춤추는 것 같은 너무나 아름다운 모습입니다.

 

 

 

오수현 어린이가 추는 '진달래 피면 꽃신 신고'

잠시 저도 진달래 피는 올 봄에는 꽃신을 신고 싶은 충동에 사로잡힙니다.

 

 

 

신정원씨의 독무 '돈키호테'

춤을 보면서  돈키호테는 제목에 걸맞게 남성무용수가 춤을 췄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우리 현실이 남성 무용수가 적다보니 이런 공연이 될 수 밖에 없는 게 안타깝습니다.

 

 

 

꼬마숙녀들의 '백조의 호수'

앙증맞고 귀여운 백조들의 모습에 관객들 정신이 없습니다.

모두들 내딸 내손녀가 하는 것처럼 기뻐하며 환호를 했지요.

어쩌다가 발이라도 꼬여 삐끗거리면 더 큰 박수를 보내며 격려도 하고요.

 

 

 

'Dream Girls'

무대에서 소품이 얼마나 중요한 역활을 하는지 보여주는 무대였습니다.

모자 하나를 움직이는 모습에 따라 그 뜻이 달라 보였거든요.

 

 

 

시작은 발레로 하였지만 마무리는 역시 우리 고전무용 '진도북춤'으로 합니다.

일곱명의 아가씨들이 북소리의 흥겨움에 더해 활기찬 동작으로 마무리합니다.

 

 

공연이 끝나자 주인공들을 향한 관객들의 반응은 어느 훌륭한 무용가의 공연 못잖습니다.

광명시민들의 이러한 호응이 광명을 활기찬 도시로 만드는 것 같습니다.

그 중심에는 늘 광명시민회관이 자리하고 있고 시민들은 그곳에서 힐링을 합니다.

 

 

 

 백조의 호수에서 열연을 하였던 이 꼬마숙녀는 훗날 세계적인 무용가로 다시 태어나겠지요.

그리고 광명에서의 어린 날, 꽃다발에 쌓여 사랑받았던 날을 추억하겠지요.

 

이전 댓글 더보기
렌즈로 보는 세상의 일부이군요..
참 좋은 포스팅입니다.
그렇습니다.
늘 렌즈는 제 마음을 나타내지요.
아름다운 영상입니다 (쵝오) (^^)
감사합니다.
아이들의 공연이 특히 예쁘네요,,,,^^
공연사진도 수준급이세요~
맞아요.
아이들은 뭘해도 이쁘다는 생각밖에는 안들어요.
아이들이 이쁘면 늙는다는 증거라는데....
멋진사진 즐감합니다 오늘 하루도 행복한 시간들 되세요
감사합니다.
요한님도 행복하세요.
작가님1
와우~~
아이들이 무용하는 영상을 감상하다 보니
넘 귀엽고 사랑스러워 보이는군요
특히 시민회고나에서 이런 공연들이 자주 있군요
시민들의 문화사랑을 배워 봅니다
의미 깊은 영상 감사드립니다
저도 애들이 하는 것은 뭐든 귀엽답니다.
광명은 문화행사를 많이도 하지만 시민들의 호응도도 너무 좋답니다.
전국적으로 눈이 많이 내렸습니다.
당분간 추운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라고

기상청은 말하고 있습니다. 님들께서는 추운 날씨에
건강 관리 잘 하시고 항상 밝은 미소속에서
행복하시길 빕니다. -불변의흙-

감사합니다.
어린이들의 발래춤이 깜찍하네요.

또 눈이 내린다고 합니다.
그리고 설 추위도 온다 합니다.
그래도 봄은 우리 가까이에 와있습니다.
나무들의 새싹들이
땅 속에서 봄의 노래를 부르고 있고
목련들의 꽃봉오리가 금방이라도 터지려 합니다.
우리도 봄을 준비 할 때입니다.
오늘도 즐겁고 행복한 날 되세요.
여기도 어제 눈이 내렸는데 다행스럽게도 오늘은 맑네요.
눈길 조심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가까운곳에서 이렇게 멋진 공연을 볼수 있어
너무도 좋겠습니다
문활생활이라게 별거 있겠어요
보고 싶은 영화,음악,공연등을 감상하며 생활하는게
문화생활이지요
부럽습니다~^^
그렇겠지요.
이장님이 계신 곳은 농촌이니이런 공연이 귀하지요?
지금은 농한기이니 자녀들과 함께 읍내에 가시면 이런 공연 정도는 보실 수 있지 않을까요?
좋은글(^^)(즐)감합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감사합니다.
은하수님도 늘 (즐)겁기를요.
실내체육관이라면 시댁옆인데 시민회관은 버스를 타고 가야하는 곳이군요.
저도 구미예술회관에서 <댄싱파티>란 공연을 딸과 함께 지난 연말에 즐겁게 봤는데
춤공연이 지루하지 않고 특히 출연자의 연령층이 다양하면 더 흥미롭더라구요.
꼬마들의 춤동작은 얼마나 귀여운지요. 성인은 기술과 감정이 무르익어 최고의 연기를 선보이곤 하죠.
잘 보았습니다.
시댁이 하안동이시네요.
맞습니다.
연령층도 다양하고 춤의 종류도 다양해야 관객들은 지루하지 않고 즐겁지요.
아유~~~
귀여워라,ㅎㅎㅎㅎ

백조의 천사들이네요
오래 머물다갑니다,^^
그렇지요.
아이들은 뭘해도 다 귀여워요.
성인들의 무대보다 꿈나무들의 무대가 더 멋지게 빛났을것 같은데요.
세계적인 무용수로 거듭 나기를 기대해 봅니다.
맞아요.
관객들이 어찌나 좋아하던지...
여전히 광명시 홍보대사로 활동중이시군요. ^^
울 동구리도 저때는 참 이쁘고 귀여웠는데...
그렇네요.
지금도 예쁘고 귀엽던데요.
정말 귀엽네요!!
넘 귀엽고 예쁘다는 말밖에는~~
아직 젊은 여행님은 덜 귀여워도 되는데....
아기천사들의 율동과 동작이 넘 아름답네요.
절로 감탄이 나옵니다.
건강하세요~!
그렇지요?
저도 감탄하면서 박수 치며 사진 찍느라 정신이 없었답니다.
봄이네요 . 봄!!
맞아요.
아이들은 늘 봄이지요.
반가운 님~
공연이 한가지가 아니네요
발레, 고전, 어른, 어린이,..... ^(^

오늘부터 점점 추워진대요
옷 충분히 따뜻하게 입으시는거
잊지마시고 오늘도 즐거움 가득한 날 되세요~♡♡
그렇습니다.
다양한 공연이라 더 즐거웠습니다.

매니아님도 다시 추워지는 날씨에 감기 조심하세요.
저도 올 봄에는 꽃신을 신고 싶습니다 ...ㅎ멋진 공연을 사진을 통해 잘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러시겠어요?
고향 오시면 사드려야겠어요...ㅎㅎㅎ
안녕하십님까.

좋은 친구는 인생에서 가장 큰 보배입니다.
친구를 통해서 삶의 바탕을 가꾸어나가시길....

넉넉한 마음으로 즐거운 날 맞이하시기 바랍니다.

-불변의흙-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즐거운 주말 되시며
'
행복이 가득하세요

감사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