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경기도 둘러보기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2. 7. 10:11

 

 

새벽,

서울의 체감온도가 -20도를 훌쩍 넘었다는 오늘은 광명시민의 휴식공간인 도덕산,

 사람인 주인공인 도덕산이  눈꽃으로 빛나는 매력에 빠져 볼까요?

 

오늘은 광명공고를 거쳐 올라가는 길을 선택해서 올라갑니다.

 

 

광명4동과 7동 너머로 보이는 도덕산 전경

 

광명에 와서 살면서 처음으로 오른 산이 도덕산입니다.

처음 오른 후로 도덕산의 매력에 빠져

시간이 날 때나 기분 전환을 하고 싶을 때면 자주 찾게 되었지요.

 

  

 

도덕산(183.1m)의 매력은? 

 아파트에서 바라보면 늘 마주할 수 있는 산이면서

높지도 않아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오를 수 있어 좋다.

그렇다고 산이 깊지 않은 것도 아니니 신선한 공기와 맑은 약수도 마실 수 있어 좋다.

또 체육공원을 조성해 놓아  중간 중간 운동을 할 수 있는 기구들이 많아서 좋다.

 

 

 

 

광명공고 운동장에서 바라본 도덕산 가는 길

 

 

 

 

 도덕산은? 

경기도 광명시 광명동·철산동·하안동에 걸쳐 있는 산이다.

도덕산 남쪽 끝자락에는 과거 이곳을 지나던 사신들이 모여들어

도(道)와 덕(德)을 나누었다 하여 도덕산이라 불리게 되었다고 전해진다.

높이는 183.1m이다.

 

 

 

 광명공고 옆으로 난 산길을 접어들자 말자  혼자, 또는 여럿이서 산을 오르거나 내려오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여럿이라면 함께해서 즐거운 산행이었을 것이고

혼자라면 눈 덮인 산길을 걸으면서 사색을 할 수 있어서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隨處作主라!

따를 수자에 곳 처자, 될 작자에 주인 주자, 수처작주,

내가 어디에 있더라도 늘 주인이 되어 살아야 한다는 선시입니다.

이런 눈 내린 산에서 이런 글을 쓰는 사람은 진정으로 도덕산을 사랑하는 광명시민일 것 같습니다.

 

 

 

 

만산이 홍엽이 아니고 만산이 눈입니다.

산 바닥도 나무 위도 눈으로 빛납니다.

 

 

 

 

 

영화의 한 장면처럼 멋진 도덕산.

이런 눈 덮인 산을 올랐다가 내려오는 저 주인공

오늘은 거부할 수 없는 '수처작주' 가 되었습니다.

 

 

 

 

멀리서 바라보는 '여수정'의 모습도

여수정에 올라서 보는 풍경도 신선이 살아도 되는 멋진 풍경이라

다시 한 번 도덕산의 매력에 빠집니다.

 

 

 

 

 

눈길에 산을 올랐다가 내려오는 이 분들

신 끈 풀어진 친구를 기다려주면서 또 다른  '수처작주'가 되었습니다.    

 

 

 

'여수정' 아래의 폭포는 여름을 위해 잠시 휴식을 취하는 중입니다.

 

 

 

산을 오르는 눈 쌓인 나뭇가지 너머로 광명시 하안동의 아파트도 또 다른 숲입니다.

 

 

 

 

어디선가 신선이 불쑥 얼굴을 내밀 것 같은 풍경은 도덕산 어느 곳, 어느 방향을 둘러보아도 마찬가집니다.

 

 

 

 

 

열심히 정상을 오르는 사람이 있는 풍경

이 분은 살면서 이런 풍경에 빠진 것도 처음이라면서 걸음을 빨리합니다.

 

 

 

눈옷을 두껍게 걸친

산도 보고

숲도 보고

나무도 보고

요런 세죽도 보며 오른 도덕산

 

 

 

드디어 광명8경 중 제1경인 도덕산 도덕정에 다달았습니다.

눈 속에 우뚝 서있는 도덕정의 모습은 지금 빛 밝은 도시로 쑥쑥 자라는 광명의 모습처럼 의연합니다.

 

 

 

 

 

 

 

광명8경은

▲제1경 도덕산 육모정 ▲제2경 KTX광명역의 낮과 밤

▲제3경 안터생태공원 ▲제4경 관감당과 종택

▲제5경 가학광산 ▲제6경 광명재래시장

▲제7경 구름산 산림욕장 ▲제8경 광명한내(안양천)

 

 

 

 

시흥방향 풍경

 

도덕산 정상에 오르면 광명시의 모습은 물론이거니와 멀리 서울시와 경기도 시흥시와 안양시, 부천시의 아파트 숲도 보여서 가슴이 확 트입니다.

 

 

멀리 보이는 부천시 풍경

 

 

 

 

멀리서 바라보는 설경이 너무도 아름다워 오랜만에 오른 도덕산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사람과 자연이 하나가 되어 눈꽃처럼 빛나고 있었습니다.

 

 

 

 

 

 

눈 구경을 하며 보낸 겨울 한낮의 몇 시간,

도덕산을 돌아 도덕산 체육공원으로 내려 오는 길은 여전히  '수처작주'인 사람들이 오가는 풍경입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아름다운 눈꽃산행,,,하얀 눈만큼 예쁘네요
도덕산은 처음 들어봐요~^^ 광명에 이런곳이 있었네요~^^
그래요.
언제 한 번 와보세요.
높지않은 산인데도 오르면 재미가 있는 곳이지요.
넵!! 그쪽으로 가게되면 한번 가보고 싶어집니다`
명절 연휴 잘 보내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름도 착하군요. ㅎㅎㅎ
산이 꽤 큰가봐요?
코스도 많고 폭포도 있고...
그렇지도 않는데
괜찮은 산입니다.
겨울산의 맛을 느끼게 하는 풍경입니다.
올 겨울은 아직 이런 맛을 못 봤습니다.
덕분에 눈이 즐겁습니다.
성마루님이 공감해주시니
저는 넘 감사합니다.
멋진설경이네요 걸어보고 싶어집니다
오늘 하루도 모든일 기쁨가득 하세요
그렇지요?
내년 눈 내리는 날 한 번 다녀가시면 실망하지 않으실 겁니다.
너무 아름다운 풍경에 취합니다. 그런데 걸을 수 있나요? 궁금하네요. 좋은 하루 되세오
길이 나지 않는 곳은 발자국을 낸다는 게 미안할 정도로 깨끗하더라고요.
줄리님도 행복하세요.
가족과 함께 몇번 올라본 도덕산입니다.
즐겁고 행복한 설 명절 보내세요. ^^
그러셨군요.
가까이에 사시는 모양이지요?
언제 함께 도덕산을 오를까요?
하얀 세상은 어떤 산이던 아름다움이 느껴집니다 ..
도덕산 이름처럼 정의로와 보입니다 ... ^^
그렇지요?
백색의 힘이지요.
멋진 설경(^^)
(즐)감합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감사합니다.
은하수님도 행복하세요.
몽환적 환타지합니다 (쵝오) (^^)*
감사합니다.
눈썰매 타도 될것 같은데요. ^^
그러게요.
비료포대만 있으면...
상고대가 핀 설경이 아름답습니다.
공감해주시니 감사합니다.
하얀세상이 너무 아름다워요..
추어지는 날씨에 감기조심하시구요
따뜻한 명절 보내시길 바랍니다.
달빛님도 건강 생각하시면서 명절 준비하세요.
눈속에서 멋진 장면들을 담으셨네요.
야호 한번 외치면 가슴이 활짝 열릴것 같네요^^
선유님 오랜만에 오셨네요.
별일 없으셨지요?
사랑하는 친구님!

안녕하시지요?
너무나 빠르게 지나는 시간
언제나 지나면 아쉽고 그립기만 합니다.
이제 설이 문턱에 와 있네요!
최고의 명절 잘 보내시고
언제나 건강하시어 내내 행복하십시오.
사랑하는 마음 담아
그리움 전하고 다녀갑니다.

-해운-
감사합니다.
많이 추워요~~
건강조심하시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끼니님도 감기 조심하세요.
도덕산의 눈설경에 아름다움이
느껴지네요 ㅎㅎ

가족,친지님들과 복 많이 주고
받으시면서 웃음꽃 피우시는
명절이 되세요...^^
고마워요.
백합님네도 행복한 명절 보내세요.
항상 멋진 포스팅 (즐)감합니다 우너츄

렌즈로 보는 세상님(~)(!)

설..:'''''''':..福.:'''''''':..택..:'''''''':..배 입니다 (*.*)
■■■■■■■■■■■■■■■■■□

┏〓〓┓┏〓〓┓┏〓〓┓┏〓〓┓┏〓〓┓
┃(♡)행┃(♡)복┃(♡)하┃(♡)세┃(♡)요┃ (~)(!)
┗〓〓┛┗〓〓┛┗〓〓┛┗〓〓┛┗〓〓┛


 ┏━(♡)福(♡)
┏┛▧┗(♡)福(♡)
┗⊙━━⊙━┛=33 ... "福" 배달중...(!)(^-^)
나이트님 고맙습니다.
나이트님 가정에도 행운이 함께하시길요.
겨울철에 그래도 눈꽃이 있어 행복하지요^^
즐거운 설 명절 되세요^^
맞습니다.
질척거리는 길만 있다면 얼마나 우울하겠어요.
힌눈이 세상을 너무나 아름답게 하여주고 있네요.
랜즈로 보는 세상님 설명절 가족과 함깨 즐겁게
보네시고 복 많이 받는 한해가 되세요.
순수님 감사합니다.
순수님도 복 많이 받으세요.
서울쪽엔 눈이 많이 왔나봅니다. 여긴 지금막 눈송이가 흩뿌리기 시작합니다.
의성에도 오늘 눈이 조금 내렸어요.
설은 잘 지내셨지요?
선생님 건강은 괜찮으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