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행사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4. 2. 07:08

 

 

 

흔히 사람이 나이 들어 7,80세의 어른이  되면 몸은 늙어도 마음만은 청춘이라고들 합니다.

그런데

마음만 청춘이 아니라 몸까지 청춘이신 어르신들을 만나뵙고,

저도 건강 관리 잘해서 몸까지 청춘인 어른이 되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지난 일요일(31일) 광명시민회관 전시실을 가는 길

시민운동장 쪽에서 박수 소리가 들립니다.

무슨 행사를 하는 모양이다 싶어 운동장으로 가보니 광명 70대 실버축구단 시축식 하고 있었습니다.

시축식이 뭘까하고 옆에 계시는 어르신께 여쭈어보았더니

실버축구단의 2013년 시즌을 여는 행사랍니다.

 

 

 

백발이 성성하신 어르신들이 축구를 한다는 것은 생각도 못하고 있었는데

이렇게 시축식까지 하는 걸 보면 정말로 축구를 하시는 어르신들인 모양입니다.

 

 

 

광명시장이신 양기대시장님의

"늘 건강하게 축구를 하셔서 삶의 활력도 찾으시고

'건강한 신체에 건강한 정신이 깃든다.'는 말처럼 건강한 광명 어르신으로 젊은이들의 본보기가 되길 바랍니다."

는 축사가 있었습니다.

 

 

 

어! 그런데 여자분들도 있습니다.

이번 시축식에 게임 파트너로 초대된 광명여성축구단입니다.

이번 2013년 시즌 시축식에는 광명여성축구단 외에도 부천과 금천의 실버축구단도 축하하러 왔습니다.

 

 

 

각계 대표님들의 시축을 시작으로 이번 2013년 광명시 70대 실버축구단의 시즌이 시작됩니다.

 

 

친선경기를 시작하기 전

광명시 70대 실버축구단 백학기단장님으로 부터 70대 실버축구단에 대해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창단 5년을 맞이하고 있는 70대 실버축구단은 35명의 회원을 둔 축구단으로

단원들은 대부분 젊었을 적부터  왕성하게 축구를 하던 사람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지금의 단원들이 활발하게 활동하던 4,50대 때에는

1995년도 경기도지사배 장년부 우승과

2000년 문화관광부장관배에서도 우승을 한 전력의 대단한 분들입니다.

앞으로 우리 단원들이 단합하여 친목을 도모하고,

 열심히 운동을 하여 각자의 건강도 챙기고,

올 해의 경기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길 바랍니다.

그리고 또 좋은 후배들도 많이 배출되었으면 합니다."

 

단장님의 말씀을 들어보니 정말 대단한 단원들입니다.

모쪼록 단장님을 비롯해서 모든 단원들 축구로 건강과 행복한 삶 모두 챙기시길 저도 빌었습니다.

 

 

 

시축식장 한켠에는 이런 고사상이 차려져있습니다.

단원들이나 축하를 하러 온 분들은 돼지입에 돈을 물리고 술을 따루어 절을 올립니다.

 올 시즌에도 아무 사고 없이 즐겁게 축구를 하길 빌었겠지요.

 

 

 

 

고사도 지냈으니 이제 경기를 시작해야지요.

축하경기를 하러 온 광명시 여성축구단과 금천구 실버축구단의 친선경기는

우열을 가리기 힘든 실력으로 운동장에 열기를 불어넣었습니다.

 

 

 

여성축구단과 금천구 실버축구단의 경기가 치뤄지고 있는 시간,

출전 대기중인 광명 70대 실버축구단 6번 선수 김종완 선생님의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질문 : 선생님도 단원이신 걸 보니 연세가 70이 넘으셨단 말인데 전혀 그렇게 보이지 않습니다.

                             축구는 언제부터 하셨습니까?

                   :  40 년은 훌쩍 넘은 것 같습니다. 젊어서부터 축구가 너무 좋아서 하다보니 지금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질문 : 일주일에 운동은 몇 번 정도를 하십니까?

                    : 2-3회 정도를 하고 있습니다.

                  질문 : 축구를 하셔서 좋은 점은 무었입니까?

                   답 : 첫째 - 건강에 도움이 되어 좋고

                         둘째 - 함께할 친구가 있어서 좋고

                         셋째 - 삶의 활력과 자심감이 생겨서 좋고

                         넷째 - 특히 가족들이 제가 집 밖을 나오니 너무너무 좋아합니다.

                질문 : 앞으로 축구는 언제까지 하시겠습니까?

                : 축구화 끈을 묶고 집을 나올 수 있을 때까지 해야지요.

 

그렇습니다.

건강한 체력이 정신까지 건강하게 한 것 같습니다.

연세 드셨다고 방에서 어른 노릇만 할려는 어른들과는 차원이 다릅니다.

 

 

 

경기 시작 전에 몸 풀기는 기본이지요.

오랫동안 운동을 하신 분들이라

기본에 충실한 자세가 돋보입니다.

 

 

 

드디어 광명시 실버축구단의 경기가 시작되었습니다.

붉은 상의를 입은 우리 광명의 실버축구단

부천 실버축구단과 경기에서 몸싸움도 마다하지 않는 이분들을 누가 70대라고 하겠습니까?

마음만 아니라 몸까지 청춘이신 분들이란 생각이 팍팍 드는 장면입니다.

 

 

 

멀리있는 공이지만 잠시도  집중력을 잃지 않는 이분들의 정신력은 대표선수 못지않습니다.

체력도 체력이지만 이런 정신력이 지금의 실버축구단을 있게한 것 같습니다.

 

 

 

 경기를 마친 광명 70대 실버축구단원들입니다.

연세 지긋하신데도 비록 경기시간은 짧았지만 두 경기를 치루었다는 느낌이 전혀들지 않는 정정한 모습입니다.

앞으로도 오래도록 이런 모습으로 젊은이들의 본보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드디어 모든 경기는 끝나고 식사시간입니다.

축구장에 모이는 것이 운동만을 하기 위해서겠습니까?

이렇게 운동을 마치고 나서 따스한 국밥이라도 한 그릇 드시면서 정을 나누는 것이겠지요.

 

 

 

거기다 구수한 막걸리라도 한 잔 드시면 삶의 이야기는 끝이 없이 이어지겠지요. 

그렇게 광명시 70대 실버축구단의 시축식 행사는 훈훈하고 아름답게 마무리 되었습니다.

 

 

 

광명시 70대 실버축구단 시축식 행사장에는 방명록을 적는 것과 함께 금일봉을 받고 있었습니다.

김광삼 실버축구단 사무국장님의 말을 빌리면

실버축구단은 축구를 취미로 하는 모임이라 지원은 거의 없고 단원들의 회비로 운영되고 있답니다.

(단 이 축구장은 무료로 이용하고 있답니다.)

그래서 이번행사도 단원들이나 축하 하러 온 분들의 찬조로 행사를 하고 있답니다.

그렇습니다.

취미로 하는 축구단이니 당연한 일이겠지만

우리시의 어른들이 하는 행사인데 이런 날만이라도 단원들의 호주머니는 열지 않게 해드렸으면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멋지심니다.
저도 필드에 나가면 저 모습 그대롭니다.ㅎㅎㅎ
마음은 아직도 팔팔하지요.
운동은 자기 몸에 맞게 해야 합니다.
무리하면 탈나지요.
모든 분들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어쩐지 건장하시다 싶더니만
역시 운동을 하셨군요.
오래도록 운동을 즐기시길 빕니다.
인생 60부터 시작이라고 하니, 70대는 청춘이지요.
건강하신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그런가요?
저도 이제 시작이라는 마음으로 노년의 뜰로 씩씩하게 걸어가야겠어요.
아무리 보아도 7,80대가 없는데요~
정말 대단하신 분들 이시네요
늘 건강 하시길 빌고 싶슴니다
행복하신 오후 되셔요
흰머리 빼고는요.
영숙님도 늘 행복하세요.
님은? 홍길동보다도 바뿌신것같아요 의성같다. 광명왔다 너무바삐사시는것같아요....행복해보입니다
맞아요.
그래서 더 즐거운 나날입니다.
ㅎㅎ 이제 시작이신 분들인걸요^^
우리 아빠 엄마두 이제 청춘이신지라^^ㅎ
보기만 해도 흐뭇하네요^
그렇지요.
비타민님의 부모님 건강을 위해 화이팅입니다.
작가님!
와우~~~
정말 대단하신 어르신들이군요
그렇습니다, 마음만이 청춘이 아니라
몸까지 청춘이신 어르신들이 존경스럽습니다
앞으로 더욱 건강하신 모습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시기를 바람합니다
그렇지요?
배워야겠다는 마음은 있는데
실천이 어렵네요.
부끄러워집니다.....ㅎ
아직 젊으신데
지금부터 시작하시면 저 어른들 연세가 되면 선수가 되지 않을까요?
70대 실버축구단^^
즐감합니다.^^
즐거운 월요일되세요^^
감사합니다.
무리하면 안 되겠죠^^잘 봤습니다..
즐겁고 멋진 사월 되시기 바래요
그렇겠지요.
워낙 운동을 오래하신 분들이라 큰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될 것 같았어요
몸도 청춘
마음도 청춘 부럽네요.
오늘도 즐거운 날 되세요.
그렇지요?
저도 나무 부러운 분들이었답니다.
우와~~ 멋진 분들을 만나고 오셨네요.^ ^
저희 부모님도 70대라 더 관심이 가는 포스팅입니다.
어르신들 오래오래 건강하게 하고싶은 일 즐겁게 할 수 있었음 좋겠네요.
그러시구나!
부모님이 70대시면 구경 다니실만한 연세네요.
함께 여행도 다니시고 추억 많이 남기셨으면 좋겠어요.
혼자가 부담스러우시면 형제들과 함께 다녀도 좋겠고요.
우리 형제들도 계를 만들어서 많이 모시고 다니고 나니
돌아가셔도 덜 죄송하더라고요.
축구화 끈을 묶고 나올 수 있는 그날까지 ......
그렇습니다.
그렇게 해야 하는 것이겠지요.ㅎㅎㅎ
감사합니다.
그렇고 말고요.
그런 자세로 살아야 자리 보존하는 기간이 짧아지겠지요.
어르신들 건강하게 오랫동안 하셨으면 좋겠네여.^^*
저도 촬영하는 동안 내내
그런 마음이었답니다.
몸과 마음이 함께 청춘이 될려면 이렇게 열심히 운동을 해야합니다^^
맞습니다.
그런데 실천이 어렵지요.
나이가 같다고 페력이 같은 건 정말 아니더라구요.
평소 어떻게 지내느냐에 따라 넘 많이 다르세요.
맞아요.
알면서도 실천하는 사람은 적지요?
할기차고 즐거운

좋은날 되시며

기쁨이 함께 하세요

감사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
감사합니다.
영래님도 늘 행복하세요.
위풍당당 실버들입니다. 나도 저렇게되야될탠데....
그렇게 되리라 생각합니다.
늘 부지런히 사시니...
대단하신 어른들이십니다.
칠십대에 축구를 즐기시자니...보통 노인들께선 쉽게 흉내조차 내기 힘들텐데....
그렇지요?
그런 노익장을 과시하는 모습이 너무도 아름다웠지요.
별일 없으셨지요?
잘 보고 갑니다.
번창하시고 늘 행복하세요.
요양천국(http://www.88silver.com)
감사합니다
좋은 블로그 잘보고갑니다. 날마다 좋은날 되시고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