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전시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4. 5. 07:37

 

 

나는 인사동에 가면 갤러리 토포하우스를 들리길 좋아한다.

그중에서도 지하 1층에 있는  1관을 가장 좋아한다.

내가 전시를 했던 공간이기도 하지만

지하로 내려가는 계단에서 바라보는 작은 공간

그 공간을 적절히 활용해서 작품을 빛나게 하는 작가들의 센스 때문이다.

 

 

이번 전시도 예외가 아니다.

일층에서 내려가면서 정면에 보이는 공간에 시선을 끄는 작품이 조명을 받아 빛을 발한다.

섬유미술가 박하나SILL전이다

 

 

 

안으로 들어가 본다

내가 좋아하는 편안한 갈색계열의 색상이 주를 이룬 전시장은 중후한 아름다움을 풍긴다.

 

이런 멋진 전시를 하는 박하나 작가는 누구인지 알아 본다

 

 

홍익대학교 대학원 디자인공예학과 박사수료

콘스트팍 스웨덴 국립 종합 예술대학교

미술학 학사 및 석사(Konstfack University college of arts, crafts and design, B.F.A., M.F.A)

개인전10회 (한국, 스웨덴, 일본)

국내외 다수의 단체전

2012 From Lausanne to Beijing

제7회 국제섬유비엔날레 우수상

현재 홍익대학교, 단국대학교 출강

내 눈에는 아직 젊디 젊은데 개인전을 10회나 하다니

부럽고 부러울뿐이다.

 

 

조금더 가까이 들어가 본다.

마치 천연염색작품을 보는 것 같은 자연스럽고 풍부한 색감이 조명을 받아서 빛이 나면서 반짝인다.

 

 

 

 

더 가까이 가 본다

섬유는 섬유인데 일반적인 천연섬유가 아니다.

 

 작품 제작 과정에 대해 작가 박하나씨께 물어본다.

 

동(銅)선으로 편물기를 이용해서 직접 천을 짜고(knit)

스테인리스스틸메쉬 위에 토치(금속 따위의 절단이나 용접에 사용하는 버너) 로 그림을 그렸습니다.

입체감을 주기위해 공간을 두고 레이어했고

dtp천도 함께 응용했습니다.

 

젊은 여성이 대단하다

직접 용접기를 들고 그림을 그려 이렇게 아름다움을 표현하다니....

기존의 섬유미술과는 또 다른 작품을 위해 작가의 노력이 돋보이는 부분이다.

 

 

 

 

 

 미술평론가 황 인

SILL - 박하나展 대해 말한다

 

 

섬유는 기다란 선이다. 그선들은 서로 계기적 교차를 거듭하면서 평면의 직물의 상태로 직분된다.

그리고 평면의 직물은 사람의 몸을 감싸려는 입체의 공간으로 향하려 한다.

선, 평면, 입체의 수순, 이는 섬유미술이라는 장르에 주어진 질서이자 동시에 기하학적 공간의 질서이기도 하다.

모든 예술은 최종적으로 표현을 수반한다.

그런데 섬유미술의 고민은 섬유가 가진 공간적인 질서와 예술로서의 표현이 따로 분리가 잘 안 된다는 데에 있다.

질서와 표현은 서로 대치되는 개념이다.

화의 경우 레이어(layer)라고 하는 표현의 층은 천의 층위를 무시하거나 이면으로 감추어버린다.

이럴 경우 천으로 된 캔버스는 단지 표현층의 레이어를 위한 지지체로서의 역할로 만족하고 만다.

물론 슈포르 슈르파스의 경우처럼 캔버스 상층의 표현부위와 하층의 평면 지지체(천)가 똑

같은 표현의 강도와 지위로 드러난 적도 있긴 하나 그건 어디까지나 작은 흐름에 속한다 할 것이다.

 

그런데 섬유미술의 경우는 회화에서처럼 레이어라는, 실재이면서 동시에 가상적이기도 한 층위가 인정되지 않으며 대신 섬유 혹은 천 그 자체가 전면적으로 표현의 주체로 나설 수밖에 없는 불편한 상황에 직면하고 만다.

이 경우 질서와 표현의 층위는 서로 엉켜버리고 마는 사태를 맞이하게 된다.

박하나는 이제까지 섬유미술에 주어진 통념적인 질서를 살짝 비틀었을 때

비로소 드러나는 새로운 표현의 영역과 가능성을 탐색하고 확보하려는 작가다.

 

 

 

 

 

박하나, sill03, Stainless Steel Mesh, Machine Knitting with Copper Wire, 60x47x5cm, 2012

 

 

박하나씨의 SILL전에서는 섬유가 액자 속에서 다시 작품으로 태어나는 작업들이 많다.

반짝이는 동으로 짠 섬유가 보이는 작품,

자기만의 섬유미술을 위해 고민하고 불의 강약을 조절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그런 작가의 노력이 관람자들로 하여금 작품 앞에 오래도록 서있게 하는 것 같다

 

 

 

내가 좋아하는 공간에 설치된 작품

전시장 속의 또 다른 비밀공간이다.

작가의 이곳 디스플레이도 예술이다.

모든 작품은 작업자체도 중요하지만 전시장의 이런 디스플레이가 작품을 완성한다는 생각을 다시 한 번 한다.

 

 

 

이번 전시에는 박하나 작가의 감각적인 드로잉 작품들도 전시되고 있다.

 

 

 

  

한 작가의 섬유미술에 대한 새로운 표현 영역과 탐색이 관람객의 감성을 풍부하게 해주는

박하나의 전시일정이다.

 

전시작가 박하나(Park Hana)
전시일정
2013. 04. 03 ~ 2013. 04. 09
관람시간
Open 10:00 ~ Close 18:00
(주말 ~19:00)
∽ ∥ ∽

토포하우스(TOPOHAUS)
서울시 종로구 관훈동 184
T. 02-734-7555
www.topohaus.com

이전 댓글 더보기
섬유미술이라니, 새로운 장르의 탄생이네요, 너무 좋은곳인거같습니다
그렇지요.
기분이 화사해지는 곳이었지요.
멋진작품^^
즐감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감사해요.
은하수님
특별한 작가님이시네요.
박하나님만이 이루어 내시는 새로운 지평을 여신것 같습니다.
좋은 소개 해 주셨습니다.
그렇지요?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노력이 대단한 작가지요.
http://www.hihing.co.kr 소셜커뮤니티사이트 하이하잉~ 용돈벌기게임 하이클릭!
시작도 끝도없이 그속에
인연따라 생하고 멸하고
하루하루를 살아가고 있습니다
인연있어 이 삶에 뛰어들어
살아가게 되었으니
한 생각의 씨앗을 잘가꾸며
걸림없는 삶을 살아갑시다.
사랑의 향기 가득한 주말 되세요...


좋은 글 고마워요.
들국화님.
만남에 대한 책임은 하늘에 있고

관계에 대한 책임은 사람에게 있습니다.


우리는 스스로에게 속한 관계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매일 만나는 사람들을

소중한 인격체로 인식해야 합니다.


따뜻한 관계 아름다운 관계는

따뜻하고 아름다운 관계를 맺기 위해

수고하는 사람에게만 생겨납니다.


--- 좋은 글 중에서 ---


비가 내리는 주말입니다.
오늘은 집안에서
가족과 함께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심이 어떨까요(?)
웃음이 가득한
주말 보내세요(^^)
좋은 글 고마워요.
파파스머프님도 늘 행복하세요.
(안녕)하세요.
오늘은 세벽부터 많은 비가
내리는 날 이랍니다.
세봄의 꽃들이 만개하는 계절에
님의방에 머물며 지니간 추억을
살며시 내려놓고 머물다 갑니다.
조석의 기온 차가 심하니 감기조심하시고
주말의 아름다움을 만끽 하시길 바랍니다.
비 그친 오늘은 너무 화사해서 좋은 아침입니다.
아리랑님도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하이...
렌즈님은 다방면에 조예가 깊군요.
박하나 작가의 작품은 올려주셔서 봤지만
렌즈님은 뭘 전시하셨나요?
혹시 전에 봤던 삼베로 만든 예술품인가요?
아니고요.
섬유작업을 하는 이는 동생이고요.
저는 사진을 전시를 했지요.
제가 하는 인물사진으로요.
섬유예술~ 색감이 부드럽네요.
그렇지요?
멀리서 보면 동이라는 느낌이 전혀 들지않는.....
섬유예술의 미를 바라보면서 느낌을 가져 봅니다.
함께해주셔서 고마워요.
줄리님
23살 하루 입니다.
주말 비도 많이오고 ^__________^
산간지방엔 눈도 오고 4월 첫주엔 신비한
일들이 많이많이 일어났습니다
장마비처럼 내린 봄비에
어느곳은 봄을 깨우고 어느곳은
봄꽃이 떠나감을 느낀 주말
좋은 여행에 좋은 동행 그리고 즐거운
휴일을 보내고 느즈막히 이웃님들 블로그
방문중입니다 ^__________^
컴퓨터를 길게 쓰질 못해 이렇게
전체 답글을 달게되어 죄송할뿐
내일 월요일을 출발하면서
즐거운 마음가득하게 시작하시도록
충분한 휴식과 행복을 충전하셨길 빌어봅니다
^________________^ 늦은 일요일 블랙캣츠올림
일요일에는 쉬는 제겐
전체 답글 다는 것도 쉬워보이지 않아요.
괜찮아요.
고ㅇ예 하는 사람들의 용접 모습은 혼이 실린 광기 같은 것이 있어 보기 좋습니다..

설치미술 장르에서 많이 볼수 있는....그런....

조금은 어려운듯 시간과 공간의 대화..

좋은 봄밤 되시길요^^
그렇지요.
예술을 하는 사람들은 적당한 광기가 있어야 성공하는 것 같아요.
표현영역이 돋보이는 전시회를
렌즈로 보는 세상님 덕분에
즐감했읍니다...^^
감사합니다.
백합님이 함께해주시니 저도 고맙지요.
정말 전시장이 인상적인데요!!
인사동에 나가면~~꼭한번 들려봐야 겠네요!!
학교에서 배우는 교수님 작품을 여기서 보고 읽으니 또 다른 작가로서의 선생님을 보게 되네요. 글 잘 읽었습니다 ^^ 실제로 강의하실 때 굉장히 소탈하고 재미있는 선생님이세요.
↓한국사람들이좋아하는사람/한국인이좋아하는스타일의사람/한국사람이좋아하는스타일→
1.남들과다른사람(남들과아주많이달라야됨)(남들과많이다르면여친,남친도생긴다)(남과많이다르면사람들이좋아한다)
2.머리헤어스타일(머리염색은진한검정색)
3.쌍커풀이큰사람(쌍커풀이크면매력있어서사람들이좋아함)(성형을해서쌍커풀을만들어도됨꼭절개법으로해야됨그래야좋아함)
4.콧대가높은사람(콧대가높아지면잘생겨지고이뻐짐)(콧대를높히는방법은성형을해서높이는방법도있음)(콧대에힘을주면콧대가높아짐)
5.키큰사람(사람들은전부다키작은사람보다키큰사람을좋아함,칼슘을많이섭취하면키가커짐)
6.피부가하얀사람(도시의물을많이마시면피부가하애짐)(도시에사는사람들은피부가하얀이유가도시의물은무엇을뿌리기때문에도시의물을먹으면하애지는것이다)(여자나남자나피부하야면사람들이좋아하게된다)
7.미남,미녀(미남이면인기도많고사람들이저절로좋아함)(성형을해서미남이될수있음,성형수술을해서쌍커풀을크게만들면미남이됨)
8.입쫙벌리기반복(입을벌렸다닫았다반복하면여자나남자나다얼굴이이뻐짐)(매일반복해야됨)(쫙벌려야됨)(입을최대한크게벌려야됨(이걸하면잘생겨지고이뻐져서여친남친도생김)
9.하품을많이하기(하품을많이하면잘생겨지고이뻐짐경험상으로)(하품을최대한많이하기)(매일반복해야됨)
*이글을 네이버블로그의메모,USB,컴퓨터의메모장에 메모해두면 기억이잘남
↓키크는음식/먹으면1년만에10cm나자라는음식→

1.키가제일잘크는영양소/키크는데제일도움이되는영양소:칼슘

2.키크는음식:우유,치즈,멸치,김,생선통조림(뼈와같이먹어야함,뼈에칼슘이가장많이들어있음),다시마,티각,미역,미역국,해조류,해조칼슘,효소

*위의음식들을매일먹어야키큼

*칼슘을최대한많이먹어야키가큰다

*칼슘을매일섭취해야키가큰다

*밥을먹을때칼슘위주로먹으면된다

*양쪽다리를쭉뻗으면키가커짐(다리를쭉뻗고생활하기)

*칼슘을많이섭취하면키커지는건엄연한사실이다

*이글을 네이버블로그의메모,USB,컴퓨터의메모장에 메모해두면 기억이잘남
좋은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늘 건강하시고 날마다 좋은 날되시기를 바라며 시간이 허락되시면 저희블로그 한번 방문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