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행사

렌즈로 보는 세상 2014. 5. 31. 06:44

 

제8회 금사참외축제가 "금빛여행 행복한 우리가족"이란 슬로건을 내걸고

5월 30일(금)부터 6월 1일까지 3일간 열린다는 소문이 들립니다.

금사면민이 되고 처음 맞이하는 금사참외축제는 어떠할지 궁금하여 어제 오후 4시쯤에 행사장인 금사근린공원을 찾았습니다.

시골 작은 면에서 개최되는 축제 치고는 꽤 큰 규모의 축제장은 평일이라

사람들로 북적이지는 않았지만  금빛참외의 향기로 가득했습니다.

 

 

 

오후 4시에 진행된 개막식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참석했습니다.

특히 지금이 6.4 지방선거 유세기간이라 같은 옷을 입은 분들이 많습니다.

 

 

 

 

오월 더위로는 몇 십 년 만에 처음이라는 어제 오후 4시에 개막식이 진행되다보니  

사람들은 편안하게 앉아서 식을 보는 것이 힘듭니다.

이런 날에는 진행의 묘를 좀 발휘하여 식을 좀 간략하게 했으면 좋겠더라고요. 

 

 

 

 

 

개막식의 마지막을 장식한 경비행기 축하쇼.

모처럼 보는 신기한 경비행기의 날개 짓에 사람들을 눈을 떼지 못합니다.

 

 

 

 

금사면에서 참외를 재배하는 농가가 각자의 이름을 달고 참여한 이번축제는 각자의 상호만큼이나 참 다양한 맛입니다.

이런 다양한 참외의 맛을 실컷 볼 수 있게 가게마다 시식코너는 기본입니다.

제가 돌아다니면서 맛보느라 먹어보니 시식만 해도 배가 부를 지경입니다.

 

 

 

 

금사참외축제에 관한 시와 금사의 옛모습을 볼 수 있는 전시와

참외생육 과정을 구경할 수 있습니다.

 

 

 

 

 

참외 낚시, 탈 만들기, 활 만들기, 옹기 만들기, 향수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거리가 있어서 가족나들이로 적격인 축제장은

남녀노소 누구나가 즐겁게 체험놀이를 할 수 있습니다.

 

 

 

 

 

참외홍보부스에는 금사참외이야기와 맛있는 참외 고르는 비법을 들을 수 있습니다.

 

 

 

 

이번 축제에는 금사면 120여개의 참외농가 중에서 절반도 참여하지 못한 것 같습니다만

참여한 농민들은 축제를 위해 매일 딴 참외를 싸게 팔고 있습니다.

금사 금빛참외가 당도가 높고 아삭하니 맛도 있다 보니 자기 농장에서 직영하는 원두막에서 파는 참외의 가격이 좀 비싸답니다.

 

 

 

다양한 놀이기구도 주말을 기다립니다.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축제장에는 파는 것이 어디 참외뿐이겠습니까?

우리고장 특산물인 여주쌀과 표고버섯뿐만 아니라

전통음식과 유제품도 싸게 살 수 있습니다. 

 

 

 

 

오랜만에 만난 지인들과 다양한 먹거리로  정을 쌓을 수 있는 금사참외축제

 

 

 

 

화려한 의상의 에콰도르 공연단과 품바공연으로 흥겨움이 더해지는 금사참외축제

 

 

 

 

 

주말 집에만 있기 답답하다 싶으면 이곳 축제장을 찾아 참외 맛도 실컷 보세요.

그리고 프로그램을 따라 축제의 모는 걸 즐겨보세요.

가시는 길은 달콤한 참외 한 박스와 OX퀴즈로 탄 선물이 차에 실린다면

 "금빛여행 행복한 우리가족" 이란 슬로건에 딱 맞는 축제가 아닐까 싶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장미의계절 5월도 떠나려하네요,
잘 마무리 하시고 행복한 6월 맞이하시길 소망합니다~~~
금빛여행.

달콤한 금사참외축제 다양하게 즐기는 행사가 좋습니다.

참외하면 고령 참외를 생각했는데 금사참외 당도가 많다고 하니 먹고 싶습니다.
향긋한 참회 향이 여기까지 전해져요^^
아 한입 하고 싶어요~
오월은 흘러가는 구름처럼 속절없이 바라많보다
그 화려한 계절을 보내고 있내요
장인께서 달려갈길을 다 달려가시고 하늘나라로 가셨습니다
그동안 자리를 비웟습니다
모초롬 고운 작품에 머물며 쉬어 갑니다
5월그믐 이렇게 싱그런 자연에 감사하며
더욱푸르름을 자랑하는 6월엔 더욱 아름답고
건강하시며 행복이 가득한 날들로 채워지시길 소망 합니다...
금사참외 기억했다가 사먹어야쥐...^^
금사군민이 되셨군요...^^
저도 오늘 예천 호명 참외 농가에서
아침에 수확한 참외를 한박스 구입했네요
참외가 샛노라니 달고 맛나더군요.
이.사진들.보고 있노라니 달달한 맛이 또 당깁니다 ~
^♡^
꾸욱 참고 자야지요 ~
렌즈님도 평온한.밤 되셔요
정말 금사 참외 축제 답습니다.
금빛여행.... 아주 좋은데요..
요즈음 축제라는 행사가 열리기는 열리는군요
많은 곳에서 취소를 했다기에요 ...
참외가 정말 먹음직하게 보이는군요!!^^
아~~금사 참외, 저도 먹고픕니다.^^
요즘 볕이 좋아서 참외도 수박도 당도가 아주 높은 것 같아요.
금사 참외 먹고 싶네요.
글벗님! 반갑습니다 ~
푹 푹 찌네요. 시원한 휴일 되세요...
크고 노란 참외들의 모습이 너무 예쁘네요. 잘 보고 갑니다~ ^_^
즐거우셧겟어요...잘보고갑니다...^^
와! 정말 금빛 찬란 합니다
이 더위에 축제라니 진행하시는분들 땀 뻘뻘
참외축제도 있군요?
와~ 정말 행복한 시간이셨겠습니다
저도 참외향 맡으러 가고 싶네요 ㅎㅎ
참외단내가 여기까지 풍겨오는것 같아
입에 침이 고입니다. ㅎ..
날이 뜨거워서 과일농사는 잘 되는걸까요?
퇴촌 토마토 축제만 들어보고 금사축제는 처음 들어보네요.
참외하면 성주인데 여기도 고장 특산물인 참외가 있었군요.
덕분에 좋은 구경하고 갑니다.
참외가 요즘 달고 맛이 아주 좋더라구요.
참외향이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참외가 황금 빛이라 고장 이름을 딴 "금사참외"
먹고 싶은 욕망을 일으키는 참외로 느껴받습니다.
성주참외만 유명한줄 알았더니
금사참외도 유명한가 봅니다.
저는 그래도 매년 다녀온것 같습니다.
올해는 축제 마지막날 겨우 짬내어 둘러보고 왔답니다 ㅎㅎㅎ
참외도 한박스 사 오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