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경북 둘러보기

렌즈로 보는 세상 2018. 4. 5. 07:00




경상북도 울진군 후포면 후포리를 사람들은

'후포리니'라고 부른다.

그리스 에게 해 남부에 자리한 섬

산토리니를 닮았다고 붙여진 이름이다.

그런 이름을 붙여준 것은 아마도

산토리니의 굽어드는 해안선과

후포항의 해안선이 닮아있고,

쪽빛 물색이 닮아있고,

그곳의 바람 결이 닮아서일 것이다.











그런 아름다운 '후포리니'에 요즈음 핫한 이야기가 하나있다.

SBS에서 토요일 18시 20부터 하는 '백년손님' 이다.

오랫동안 바쁜 일상으로 처가를 자주 찾지 못하던

서울 의사 사위 남서방(남재현)

평범한 후포리 처가를 찾아가는 이야기이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의사 사위를 맞이하자면

열쇠 세 개(집, 병원, 차)를 준비해야한다는 생각이

온 국민들 마음속에 있었는데,

남서방은 그런 사람이 아니란 것부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런데 이 사위 코드가 맞지 않을 시골어르신들과도 잘 지낸다.

뭔가 꼬인다 싶으면 "고뤠요."를 연발하면서 봉투를 들이민다.

귀엽다.

그 귀여운 모습이 우리에게 힐링을 준다.

래서 후포리는 사람들 입에도 오르내리게 되고

찾는 이들도 많아졌다.

우리가 갔던 날도 촬영을 하고 있는데도

관광객들은 장모님댁으로 들어가려고 한다. 

경상북도에서나 알고 있을 정도의 후포항을

'백년손님' 덕에 이제는 전 국민이 다 알게 되었다.

내가 후포리 면장이라면 남서방과 처가댁에 감사패라도 드리고 싶다.

















후포리에는 요즈음 새로운 명물이 하나 더 생겼다.

바다 위를 걸어볼 수 있는 다리 '스카이 워크' 다.

동해의 쪽빛 맑은 물을 위에서 내려다 볼 수도 있고.

시원하고 상큼한 바다 바람을 쐴 수도 있고,

후포리의 구비구비 쌓아놓은 아름다운 방파제와

구불거리는 해안선의 아름다움을 한 눈에 볼 수 있어서 너무 좋다. 










아름다운 후포리 구경을 마치고 울진 대게를 먹는 맛도 일품이다.

우리는 국내산 대게는 찜으로 해 먹었고,

러시아산 게 킹그랩은 버터구이를 해서 먹었다.

국내산 게 찜이 게살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다면

킹크랩은 두툼한 살 맛과 버터 맛의 조합이 좋았다.

식구가 여럿이 갔을 때

돈을 생각하지 않는다면 국산 울진대게를 먹고

좀 저럼한 가격으로 배불리 먹으려면 러시아 산이 좋은 것 같다.



(알파벳으로 열거한 것이 대게 음식점이다.)



(후포항 사진을 찍다가

언제 튀었는지도 모르는 물방울이 렌즈에 튀었던 모양입니다.

칠칠맞은 제 성격이 이런 데서 드러나게 되었네요.

보시는 데 불편하게 해서 죄송합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좋은 곳이지요
벽화만봐도 그마을의 삶이 어떤가 짐작이 갑니다
즐거운 휴일 보내시고 한주를 맞이하세요
그렇지요.
훈훈한 후포리가 벽화에 그대로 드러나지요.
안녕하세요?
화창한 휴일 나들이 하기 좋은 휴일입니다
즐겁고 행복한 마음으로 휴일 하루 멋지게 보내세요..^^
평소와 달리 봄 날씨가 겨울 날씨처럼
춥고 을씨년 스럽네요.

밖에는 한창 꽃대궐인데...
추워서 밖에 나갈 엄두가 나지 않네요.

일요일을 가족과 편안하게 지내라는
뜻인가 봅니다.

휴일 편안히 쉬시고 활기찬 새로운
한 주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웃었던 날들을 모으면
행복이 되고
좋아했던 날들을 모으면
사랑이 되고
노력했던 날들을 모으면
꿈이 됩니다.
휴일인 오늘도
행복하시고 건강하세요(^^)
님의 마음을 간직하고 감사합니다
봄비, 봄오는소리 가슴이 시린 겨울 서리꽃, 달빛꽃잎 보다도 하얀 봄
좋은 시간 이어가세요
**
꽃샘추위로 기온이 좀 차네요
따뜻한 휴일오후 되셔요
반갑습니다.
바람도 차가운데 기온마져 오르지 아니한 4월의 두번째
휴일을 즐겁게 보내고 계신지요.
조금전에 출사를 마치고 들어와 님께서 정성으로 올려주신
정겨운 작품을 접하며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가면서 건강에
유의 하시라는 인사를 드립니다.
휴일 잘 보내셨나요
요즘 날씨가 너무 너무 춥지요
오늘 저녁에는 비까지 내리네요
건강 잘 챙기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지난날의 후포리를생각하니 너무많이 바뀌었습니다,글과사진을보니 다시한번 가보고싶군요?
그렇지요.
그래도 좋은 모습으로 바뀐 것이 다행이지요.
어촌이 부촌으로 보입니다
다시보는 전경이 더욱 아름다운 전경 입니다
안녕 하십니까
산꽃 들꽃 꽃과 함께하는 계절 입니다
따사로운 햇살 포근한 바람 향긋한 꽃내음 햇살 포근한
바람이 불어오는 봄꽃들이 시차를 두지 않고 서로 경쟁 하듯
피어나 어디를 가나 꽃잔치의 열정이 대단 합니다
나들이 하기 좋은날 생각하신 일들 잘 되시길 기원 드리면서
항상 건강 하시고 행복 가득한 봄 보내시기 바랍니다
맞습니다.
경제활동이 그렇게 활발하니 아직 활기가 있더라고요.
안녕하세요 날씨가 좋지는 않았지만 휴일은 재충전의 시간 되셨는지요
희망 가득한 새로맞은 한주간도 소망하시는 모든것 이루시기 바랍니다
아름다운길 잘보았습니다
행복한날 되세요
함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름다운 동네로군요
따뜻한 인정이 보이는곳입니다
대게도 먹고 눈 호강과 동네 인정을 먹으러
한번 들러 봐야겠습니다(~)
그렇더라고요.
한 번 가시면 후회하지는 않을겁니다.
텔레비젼의 힘이 느껴집니다.
바다빛은 정말 죽여줍니다.
후포항 대게맛은 일품이지요..
백년손님으로 인해 핫한 장소가 되었나 봅니다
제주 마라도처럼..
새로 생긴 스카이 워크는 무료인가요?
포스팅 잼있게 봤습니다
맞습니다.
마라도보다 먼저 뜬 동네지요.
스카이워크는 아직은 무료더라고요.
후포 스카이워크 소식 감사합니다^^
가까이 있어도 자주 가보지 못하는 후포리~~
스카이워크 만나러 한번 가 보아야 할것 같습니다^^
렌즈로 보는 세상님~오늘도 봄의 향연속으로
푹 빠져보는 행복한 시간 되세요^^

- 타임리스 드림 -
언제 한 번 다녀오세요.
시원한 전망이 참 좋더라고요.
후포리...
tv프로그램이 아니더라도
조용한 어촌 마을이 정감이 갑니다.
덤으로 바다를 즐길수 있는 스카이 워크도 있구요.
매번 위시리스트만 늘어갑니다.ㅎㅎㅎ
한 때 쇠퇴한다 싶더니만
이번에 보니 그래도 시골마을 치고는 활기가 있어 보기 좋더라고요.
몇년전 후포리에 다녀온적이 있는데 사진으로 보니 지금은 많이 바끼었네요
예쁨니다
그렇더라고요.
예전의 후포리는 참 어설프다는 느낌이었는데요.
지금은 깔끔하니 물도 더 깨끗하게 보이더라고요.
후포에 이런 아름다운 추억의 동네가 있다는 사실이 놀랍습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추억이 많은 후포인데 말입니다 ㅎㅎㅎ
아주 멋진 걸요^^ 멋진 정보네요... 잘 지내시는거죠?
예. 잘있어요.
옛날보다 많이 변한 후포더라고요.
큰 일 무사히 치르고 일상으로 돌아오셨네요.
안동에 살았다면 문상이라도 했을 텐데요.
남서방네 처가가 있는 동네 울진후포리
재미있지요 전원일기처럼 구수합니다 ...
후포리 춘자여사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