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경남 둘러보기

렌즈로 보는 세상 2018. 12. 24. 07:00



남해 지족해협의

죽방렴( 좁은 바다의 물목에

대나무로 만든 그물을 세워서

 물고기를 잡는 일,

또는 그 그물)을 만나러 갔다.

 물때를 이용하여

고기가 안으로 들어오면 가두었다가

필요한 만큼 건지는 재래식 멸치잡이 죽방렴,

그물을 들어 올리면 은빛 멸치 떼가

팔딱거리는 모습을 만나보고 싶어서이다. 

오후 늦은 시간에 찾은 지족해협에서

멀리 나무를 연결한 

죽방렴을 볼 수는 있었지만

그물을 들어 올리는 모습은 볼 수 없었다.

아쉬웠다.












그러나

죽방렴 멸치 떼를 보지 못한 것을

너무 아쉬워할 필요는 없었다.

물 빠진 갯벌에서

굴 캐는 아낙네들의 모습을

만났기 때문이다.

자연산 굴이 지천인 모습은 처음이다.

이렇게 많은 굴을 하나하나

캐는 일이 쉽지만은 않겠지만

멀리서 바라보는 이방인에게는

마치 밀레의 이삭줍기나 진배없는

아름다운 삶의 풍경이다.




죽방렴 멸치 떼는 보지 못했지만 

방금 잡은 죽방렴 멸치를  삶아

말리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짭짜름한 바다 냄새 가득한 죽방렴 멸치를

누워있는 모습만 볼 수 있었다. 

 






지족해협 죽방렴에서 잡힌 생선은

최고의 횟감으로 손꼽히고 있다.

물살이 빠른 바다에 사는 고기는

탄력성이 높아 그 맛이 뛰어나다.

지족해협은 시속 13-15km의

거센 물살이 지나는 좁은 물목으로,

멸치를 대표어종으로 하는

이 일대의 어로작업은 ‘죽방렴’ 으로 불리는

고유한 어획법을 시행하고 있으며,

현재 23개소의 죽방렴이 설치되어 있는

우리나라 전통적 어업경관의 모습을 잘 보여주는 곳이다.

<다음 백과 참조>





이전 댓글 더보기
성탄일 휴일은 잘 보내셨는지요?
징검다리 휴일이라 시간이 더 빨리 지나는 것 같네요
오늘도 즐거움 넘치는 날 되시길 바랍니다!
예전에 남해 여행시 멀리서 죽방염이 설치된 바다를 본 기어기 있지요......남해에서 멸치찌게이가 하는 음식도 먹고.
자연산 굴을 캐는 아낙들의 모습을 보면서 또 바다의 풍경을 담으셨네요. 즐감하고 갑니다.2018년 마무리 잘 하세요
그러셨군요.
저도 멸치쌈밥을 점심으로 먹고 저길 갔었지요.
12월26일 올해 마지막 수요일입니다.
올해도 이젠 5일 밖에 남지않았네요.
그러고보면 세월이 참 빠르다는 생각이 드네요.
엊그제 2018년 한해가 시작되었던것 같은데 이젠 몇일 남지않았으니...
날씨가 오늘부터 다시 추워진다고 하네요.
이런날씨속에 감기조심하시고 오늘도 활기찬 하루시작하세요~~~
멸치가 그렇게 비싸다고 하던데
죽방멸치
저는 아직 구경도 못했습니다
저도 그렇답니다.
일반 멸치도 맛있으니까요.
좋은 사진에 머물다 갑니다.
년말년시 즐겁고 아름다운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어수선했던 한 해가 저물어 갑니다.
참 아슬아슬하게 넘어가는 것 같습니다.

저물어가는 한 해 마무리 잘 하시고
추운 날씨 건승하시기 바랍니다.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셨나요?
이제 2018년도 일주일이 채 안남았네요.
따뜻한 연말 보내면서 한 해 마무리 잘 하시기 바랍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포스팅 공감 누르고 갑니다~
안녕하세요.
어느새 12월도 끝자락이 다가옵니다.
좋았던 일들을 뒤돌아보면서
한해를 마무리 하시고 다가오는 기해년
황금돼지인 새해에는 소망하는 모든 일들이
실타래가 풀어지듯 좋은 일들만 펼쳐지길 바랍니다.
크리스마스 잘 보내셨지요?
늘 바쁘게 활동 하셔
궁금이 켜집니다~ㅎ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건강 조심 하시구
여유롭구 멋진 하루 되세요!
저는 기독교를 믿지 않아서 그냥 집에서 뒹굴었어요.
웃음 콩님도 추운 날씨에 독감 조심하세요.
물살이 센곳이라 멸치가 더 좋은 것이로군요.
죽방렴~~^^
TV에서 보았던 죽방렴 멸치잡이는 신기하기까지 했었습니다.
멸치 대신 굴따는 분들의 다고진 삶의 모습을 보셨습니다.
신선하네요.
정성으로 올려주신 소중한 작품~~^^
잘 감상하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그렇다고 하더라고요.
아무래도 센 물살에 살아남으려면
관리를 잘해야 하니 몸이 단단해지겠지요.
그래도 하실것은 많았네요
멸치떼를 만나려면 물속으로 들어가야할텐데
멸치 가공하는것도 다 보셨고
굴케는 해변의 모습도 직접 보셨고
아마 굴도 맛보셨을것같습니다
즐거운 나들이네요
사랑하는 불친님

징검다리 연휴

잘 보내셨는지요

오늘 하루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가족과 함께

저녁 맛나게 드시기 바람니다 ,

,,,,,,,,,,,,,,,,,,,,,,,,,,,,,,,,,,,,,,
남해 지족
죽방렴과 굴을 따는 아낙들
일명 손도라는 바닷가
어촌의 아름다운 풍경을 담으셨습니다

죽방렴 멸치는
서울 백화점에서만 판다는 엄청 비싼 멸치입니다
1.5kg 한박스에 2백이 넘는다는 엄청 비싼 멸치입니다 ㅋㅋㅋ

수고하셨습니다^^^
그랬습니다.
죽방멸치가 비싸다고는 하지만
그렇게 비싼 멸치인 줄은 몰랐습니다.
어느새 한해가 흘러
벌써 마무리해야 하는 시간입니다.
지난 한해를 돌아보면 잘 살아왔구나 하는 대견함과
나이 한살 더 먹는구나 하는 아쉬움이 교차합니다.
좋았던 일들을 되새기며 한해 마무리를 잘하시기 바랍니다.
지난 한 해를 잘 살아왔다고 자부하실 수 있으시다면
정말 잘 사신 것 같습니다.
내년에도 늘 행복하세요.
날이 다시 추워집니다.
감기 조심하세요.
잘보고 공감하고 갑니다.ㅎㅎ
올한해 수고많으셨습니다
멋진포스팅 감사히봅니다~~
안녕하세요 오늘 하루도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세밑한파가 예보 되었네요 바쁘시겠지만 건강
챙겨 가시면서 모든일 기쁨으로 이루어 가세요
죽방렴 자주 가시네요...

오늘도 기쁜 날!
좋은 내용 잘 보았습니다.
12월! 한해 마무리 잘 하시길…

이곳도 들러 주시길....생명의 양식도…
http://blog.daum.net/henry2589/344009
감사합니다.
귀한 자료네요~
굴밭이 풍요를 주는거 같아요,
연말 잘 보내셔요.....^^
아숩습니다, 이 아름다운 해안의 모습을 나혼자 보는 기분인듯.....
좋은 이미지 글 잘보고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