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로운 애호가의 삶

과학사와 과학철학을 공부하는 과학관의 연구원이자 학예사의 글쓰기 공간입니다.

21 2021년 10월

21

일상 육아휴직을 2달 앞두고

어느덧 2021년 10월 말을 바라본다. 나는 올해 말까지 업무를 마무리하고 내년 초부터 육아휴직에 들어갈 예정이다. 현재로서는 1년 동안의 육아휴직을 예상하고 있다. 상황에 따라서 조금 더 일찍 복직할 수 있다. 둘째와 셋째가 자라서 아내와 내가 둘 다 직장 생활을 할 수 있게 된다면 복직 시기가 더 빨라질 수 있다. 그러나 현재로서는 1년을 계획하고 있다. 그래야만 나의 육아휴직을 대체할 수 있는 인력도 제대로 채용이 될 것이다. 되돌아보면 한국장학재단에서의 5년 6개월은 나에게는 공공기관의 업무 처리를 배운 기간이었다. 국립대구과학관에서의 4년 3개월은 학예사로서 전시를 기획하고 실행해 본 기간이었다. 과학관 전시를 하면서 나는 전시라는 것이 정말 어려운 일임을 확실하게 깨달았다. 제대로 된 준비와..

댓글 일상 2021. 10.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