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하늘에 걸쳐있는 진안 구봉산 구름다리 - 100대 명산(140)

댓글 14

산행/100대 명산

2015. 9. 16.

 

진안 구봉산에 만들어진 하늘 구름다리,

벌써부터 진안의 명물로 자리잡은 듯 하였다

 

4봉과 5봉의 봉우리를 직접 연결한 국내 최장의 100미터,

그 위에 서면 발아래로 펼쳐진 계곡의 아름다움과

공중에 떠있는 아찔함을 맛볼 수 있었다

 

9개 봉우리로 유명한 구봉산은 단풍과 설경, 운해를 보기 위해 온다고 한다.

하지만 구름다리가 개통되었다는 소식에,

산길에서 정체와 지체를 이룰 정도로 많은 산꾼들로 찾아왔다

 

코스: 주차장~구봉산 1/4~구름다리~구봉산 5/9~바랑재~무덤~주차장 원점회귀

거리/시간: 6.7km, 5시간 30

언제/누구랑: 2015913(), 노을산악회 따라

 

 

 

국내에서 가장 긴 하늘다리, 구봉산 구름다리

 

 

구봉산 정상을 넘어가 바라본 아홉 봉우리의 멋진 산세

 

구름다리가 개통된지 한 달 정도 밖에 되지 않았는데,

소문을 듣고 찾아온 산꾼들로 주차장에는 차들이 넘쳤다

 

처음 계획은 바랑재에서 내려올 생각이었는데,

지댕이재로 종주를 하였다

 

주차장에서 1봉까지는 제법 된비알을 흘려야 했다

 

1봉 갈림길 근처에서 조망이 터졌다

 

 

저기 보이는 봉우리가 1봉이다

 

1봉은 능선에서 약간 벗어나 있어,

갈림길에서 배낭을 벗어두고 100미터 정도 내려갔다 와야 한다

 

1봉 가는 길

 

1봉을 지나치지 말고 꼭 들렸다 오길 권한다

 

1봉 전망대에서 바라본 주차장 방면, 차가 그득하다

 

첩첩히 산으로 둘러싸여 있는 것을 보면 진안이 무진장의 한편을 맡고 있음에 분명하다

 

2봉과 3봉은 바로 붙어 있다

 

4봉에 있는 정자

 

그 정자 아래 4봉 표지석이 숨어 있다

 

구봉산 하늘다리는 2015년 8월 3일에 개통되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하늘다리....100미터나 된다

 

기념사진을 찍느라 여념들이 없었다

 

바람이 썩 불지 않았음에도 가운데를 지나자 흔들거림에 약간의 스릴감이 느껴졌다

 

 

제 6봉을 지나자

 

제법 경사가 있는 나무데크 오르막이 나타났다

 

7봉은 739.8미터다

 

계곡을 나무 데크로 잇고 있었다

 

목재 다리 위에서 바라본 계곡의 경관

 

제8봉은 나무다리를 건너 우측에 약간 비켜나 있었다

우린 여기서 점심을 먹었다

 

오늘 산행에서 만난 꽃...층꽃나무

 

8봉을 지나서 바라본 봉우리들....

7, 8년 전에 왔을 때는 8봉까지 오는 동안 나무계단이 없었고 봉우리를 돌아왔었다..내 기억으로는

 

8봉에서 정상으로 올라가는 길은 지금껏 올라온 것을 다 합친 것보다 두배 이상 힘이 들었다

7, 8년전 왔을 때는 8봉 지나서 있는 돈내미재에서 내려갔었다...너무 힘들다고 해서

 

돈내미재에서 정상까지는 500미터라고 표지판에서 안내하고 있다

500미터를 다 올라왔다고 생각되는 순간 조망이 터졌다

 

한데 여기가 정상이 아니라 150여미터를 더 올라야 했다

본래는 여기도 봉우리인데, 9봉이라 명명하면 구봉산이 아니라 십봉산이 되어야 하기에 건너뛰었다고 한다

숫자 9는 가장 크다는 의미를 갖고 있어,

많은 산들이 구봉산이란 이름을 갖고 있다

 

드뎌 구봉산에 도착했다

 

대상포진으로 대간을 포기하였으나,

거의 다 나았고,

주말 이틀간 집에 있기에 너무도 무료하여 나선 산행이었다

 

용담호가 보인다

 

오늘 산행은 거리는 짧았지만 아홉 봉우리를 오르내렸다

조망이 뛰어났고 경치도 뒤떨어지지 않았다

 

카메라 밧데리가 나가서 늙은 휴대폰 신세를 졌다

 

바랑재를 넘어서자 능선길 다운 능선길이 나타났다

 

오늘은 조망을 만끽했다

저 멀리 마이산이 보인다

 

 

여기서 상양명 마을로 내려왔다

 

상양명 마을, 돈내미재에서 내려오는 길과 만난다

 

지나가지 않을 것 같은 무더운 여름이 가고 가을색이 나타났다

 

바로 저 봉우리를 걷고 내려왔다

거리는 7키로가 채되지 않았지만, 결코 만만히 볼만한 산행은 아니었다

 

오늘 걸은 길(오룩스앱과 산길샘앱)

 

 

고도표

 

GPX 파일을 첨부한다

진안 구봉산__20150913_0954.gpx

 

- 첨부파일

진안 구봉산__20150913_0954.gp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