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보은 덕대산 금적산 연계 산행

댓글 0

산행/일반 산행

2021. 1. 30.

 

코로나가 아니었으면

눈여겨 보지 않았을지 모른다

 

차끌고 멀리 가기는 싫고

근처에서 가보지 않은 산을 찾다보니 걸려들었다

 

하지만,

걸려들었다는 표현으로 폄하받기에는 아까운 산이다

알았으면 분명 일부러라도 찾아갔을 것이기에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1월 30일(토), 문티재 동진휴게소~덕대산~금적산~원남3구노인회관, 약 8.5km, 약 6시간 20분(산행시간 4시간 50분), 한토 산꾼 몇명과

 

보은덕대산금적산.gpx
0.24MB

 

 

 

금적산은 보은의 3부자 산 (아버지 산 속리산, 어머니 산 구병산) 중 아들 산이다

한데 이 녀석은 돌연변이다

父母는 바위가 우람한 데, 아들은 육산이기 때문이다

 

 

 

오늘 걸은 덕대~금적산은 금적지맥의 일부다.

능선에서 속리산 연봉과 구병산을 조망할 수 있다고 했는데

겨울임에도 내 눈에는 잘 보이지 않았다

 

대신 산골에 있음이 의아한 보은 평야가 언뜻언뜻 눈에 들어왔다

여인네 속살 훔쳐보는 것처럼(이상 코고문님 안내글에서)

 

 

 

문티재 동진 휴게소 건너편으로 올라선다

 

 

 

산길로 찾아들면 왜 아들산이 돌연변이라 했음을 금방 알게 된다

 

 

 

금적산에 대한 사전 정보를 갖고 오지 않는 산꾼들은,

"어~~ 길이 좋은데..."라고 연발한다

예상치 못했다는 말투로

 

 

 

전망대를 지난다

 

 

 

눈이 덮여 있어도 아직은 아이젠이 필요없다

 

 

 

덕대산

 

 

 

 

덕대산을 지나자 하산길이 얼었다

아이젠을 가져 오지 않음을 후회한다

겨울 산에서는 눈이 오지 않아도 아이젠은 찡겨넣어 와야 하는데....

 

 

 

요즘 꾀가 많이 늘었다

점점 무거운 배낭이 부담스러워져

물을 하나 더 넣는 대신,

아이젠을 빼놓고 왔다

 

부득불 한 짝을 빌려서 신었다

구차한 모습이다

 

 

 

한참을 내려간다

 

 

 

다시 능선길

 

 

 

 

 

적당한 곳에서 점심상을 차렸다

코고문님이 준비해 온 과메기가 푸짐했다

 

옆지기가 울 집의 엥겔지수가 높다고 말하는데,

과메기가 올해 첨인 걸 보면 엥겔지수는 높을지 몰라도 질이 낮은 것은 분명하다

 

 

 

점심먹고 다시 걷기 시작

 

 

 

여기가 금적지맥임을 알리는 표지기가 붙어 있다

 

 

 

오늘 첨 만난 안내판

 

 

 

금적산은 멀리서 보면 통신탑 2개가 우뚝 솟아있다

 

 

 

금이 쌓여 있는 산

 

 

 

금적산을 넘어서면 급경사 하산길이다

 

 

 

 

 

알바를 조심하여 내려오면 원남리 마을이다

 

 

 

오늘 날머리다

 

 

 

개념도

 

 

 

그리고 실제 걸은 트랙

 

'산행 > 일반 산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금산 닭이봉 철마산  (2) 2021.02.12
보은 덕대산 금적산 연계 산행  (0) 2021.01.30
세종 운주산 만경산 동림산 연계산행  (12) 2021.01.24
공주 청벽산 매봉 국사봉  (2) 2021.0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