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이천 도드람산 - 300대 명산(217)

댓글 0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2021. 4. 14.

 

높지는 않지만 조심해야 한다

 

효자의 전설이

그냥 전해지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강변한다

 

그럼에도 300대 명산에 들어가기에는

조금 민망한 산책 수준이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4월 14일(수), 도드람산 주차장~체육공원(들머리)~1봉~2봉~정상(3봉)~돼지굴(전망대)~석이약수~SK인재개발원~원점, 3.7k, 2시간 10분, 옆지기랑

 

▲ 예상보다 빨리 산행이 끝나서 노성(승)산에 올랐다, blog.daum.net/hidalmuri/2734

 

이천도드람산.gpx
0.10MB

 

 

해발은 낮지만 암릉과 조망이 좋다,

 

 

 

효자의 전설을 품고 있는 돼지굴

 

 

 

도드람산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체육공원으로 올라선다

 

 

 

효자 멧돼지상과

도드람산에 얽힌 전설 안내판이 제일 먼저 반긴다

 

 

 

아침에 늦장을 부리다 보면 나서기 싫어진다

 

오늘이 그랬다

그래도 옆지기랑 함께 하면 편하다

아무때나 큰 준비없이 나설 수 있어서

 

 

 

요양보호사님이 10시경 방문하여 1시까지 어머니를 케어해 준다

 

집 구석구석 속살까지 보여주는 공간에 

누군가 다른 사람과 함께 있는 것은 여간 부담스러운 일이 아니다

옆지기도, 요양보호사님도...물론 나도

 

 

 

느지막이 떠밀리듯이 집을 나섰다

느지막이 나선만큼 가볍게 걷고 오기로 했다

 

 

 

운전을 썩 좋아하지는 않지만

아직은 할만 해서 이왕 한살이라도 젊을 때 조금 멀리 가고자 한다

 

 

 

월욜/화욜 비가 온 탓에

기온은 조금 내려갔지만 공기는 매우 상쾌했다

 

 

 

철쭉이 올라오고 있었다

 

 

 

1봉 방면으로 올라선다

 

 

 

도드람산은 높지는 않지만

멋진 암릉들이 있다

 

 

 

제 1봉

 

 

 

2봉

 

 

 

2봉 뒤로 로프가 있다

 

 

 

2봉 뒤로 올라서서 바라본 3봉(정상)

 

 

 

 

 

3봉 올라가는 길

 

 

 

3봉은 효자봉

 

 

 

3봉 위에서

 

 

 

고속도로

상하 방향의 이천휴게소 

 

 

 

돼지굴

 

 

 

돼지굴을 지나 올라선 전망대

 

 

 

 

 

하산

 

 

 

전설의 샘

 

 

 

 

 

 

 

이천 땅의 팥죽은 절대 눌지 않는다

 

 

 

 

 

연푸름 속으로

 

 

 

 

 

산에서 나와 농로(?)를 걸어 회귀한다

 

 

 

SK 인재개발원을 끼고 돌아나간다

 

 

 

 

 

오늘 걸은 트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