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16 2021년 05월

16

산행/일반 산행 진천 두타산 한반도지형 - 300대 명산(198-1)

신록예찬이었다 연푸름이 지나고 곧바로 검푸름이 오곤 했는데 산행직전 멈춘 봄비는 만산(萬山)을 녹엽(綠葉)으로 탈바꿈시켜 놓았다 신록이 내 맘을 씻어내니 갑자기 청춘예찬이 떠올랐다 그랬다 그동안 잊고 있었던 중고시절 교과서에서 만났던 수필, 시들이 생각났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2021년 5월 15일(토), 동잠교주차장~팔각정~두타산~송신탑~사격장삼거리~중심봉~삼형제봉(한반도 지형 전망대)~붕어마을 주차장, 약 13km, 약 6시간 30분(산행시간 5시간 20분), 한토따라서 산행 직전까지 내린 봄비로 산은 봄빛 그득한 신록을 선사했다 지난달까지 내 맘을 흔들었던 연푸름이 점점 사라져서 섭섭했는데 웃자란 검푸름이 오기 전 나에게 큰 선물을 주었다 작년 4월에 왔으니 1년만에 다시 온 셈이다 그 때 원..

13 2021년 05월

13

산행/100대 명산 안양/군포 수리산 - 100대 명산(124)

싱그럼 속으로 들어갔다 숲에는 5월을 알리는 아카시아 향이 베어 있었다 봉우리로 올라서자 싱그럼은 사라지고 암석과 바위가 이어졌다 만만히 보지 마라고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5월 중순, 명학역~관모봉~태을봉~병풍바위~칼바위~슬기봉(수암봉입구)~무성봉~철쭉공원~수리산역, 약 10.5km, 약 5시간 50분, 옆지기랑 둘이 싱그럼 속으로 들어갔다 싱그럼도 좋지만 바위타는 것을 더 좋아하는 산꾼들도 적지 않다 수리산은 그런 장점을 두루두루 갖추고 있었다 정상 테을봉에서 인증삿을 남겼다 서울에서 친구들과 부부 동반 저녁 모임이 있었다 약속시간에 맞춰 올라가려면 아무래도 오후 두, 세시에는 집에서 나서야 한다 명학역 1번 출구앞에 있는 수리산 안내도 1구간 상록마을에서 올랐다 이왕, 아침 일찍 올라..

09 2021년 05월

09

산행/일반 산행 청주 낙가산~것대산~상당산성

코로나 팬데믹 이후 3번째다 상당산성은 걷기꾼들도 비교적 가벼운 맘으로 찾을 수 있는 곳이다 이번에는 낙가산, 것대산을 지나 올랐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5월 8일(토), 김수녕 양궁장 주차장~지자터~낙가산~것대산~상당산성 암문~상당산성마을(점심)~상당산성 미호문~생태육교~청주박물관, 약 12.5km, 약 5시간 30분(산행시간 4시간 30분), 한토따라서 상당산성은 아마 5, 6번은 왔을테니까 대전 이외의 지역에서 가장 많이 온 곳 중 한 곳일 것이다 여러차례 왔지만 낙가산, 것대산은 가보지 못해서 항상 걸렸다 상당산성 가는 길은 어디를 가든 걷기 순한 능선길과 연결된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이다 1년전에 명암저수지, 우암산, 상당산성을 길게 도는 상당산성 환종주를 했었고(2020/5),..

07 2021년 05월

07

산행/일반 산행 황령재~천호산~천마산~양정고개 - 황산벌 종주(3)

산꾼들은 한방에 끝내지만, 내 수준에 맞춰 넉넉하게 걸어볼 생각으로 발을 내딘 황산벌 종주 오늘은 마지막으로 황령재에서 천호산, 천마산 지나 양정고개로 내려왔다 비 온후 천~천(천호산/천마산) 산길에서, 물먹은 봄꽃들과 눈맞춤하느라 발걸음이 늦어졌다 이로써 황산벌 종주는 끝났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5월 5일(수), 황령재~천호산~두리봉~천마산~양정고개(계룡지구대), 약 9.8km, 약 4시간 20분, 목요걷기팀과 ▲ 참고 : 돈암서원~고정산~함박봉~황령재 - 황산벌 종주(2), blog.daum.net/hidalmuri/2735 비온후 숲에서 나는 내음, 향기가 그윽한 산행이었다 천호산에서 내려오는 길에는 은방울 군락지가 있었고 빗방울을 머금은 꽃들과 눈마춤 하느라 자연스레 발걸음이 늦..

06 2021년 05월

06

전국 둘레길/호남권 둘레길 진도 미르길 4구간 - 굴포 트레킹길

아쉬움이 남는 길이었다 4박 5일 남도여행 마지막날, 접도 남망산 웰빙등산로를 갈 생각이었으나 내가 이틀간 묵었던 진도휴양림으로 미르길이 지나가고 있어, 이른 아침 한바퀴 돌고 와서 샤워한 후 체크아웃 하고 가면 좋을 것 같아 맘을 바꿔먹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4월 30일(금), 진도자연휴양림~산길(우회길)~미르길(시루떡 바위 있는 곳) 하산~등대~굴포항~휴양림 원점, 약 9.5km, 약 4시간(알바 포함), 옆지기랑 참고: 첨부한 GPX 파일에는 알바한 부분을 GTM에서 삭제 편집함(다운받아 사용할 걷기꾼을 위해) 미르길은 마치 제주의 올레를 걷는 느낌이었다 미르길 4구간의 랜드마크 격인 중간 지점, 등대..... 이 곳에서 우린 아침을 먹었다 여명이 올라 오는 진도 휴양림 미르길은..

06 2021년 05월

06

여행/우리 땅 송가인 마을, 팽목항, 세방낙조 - 진도여행(3)

진도에 와서 꼭 가보고 싶었던 곳이, 세방낙조다 세방낙조 가는 길에 요즘 진도를 유명세에 올려놓은 트롯 가수 송가인 마을에 들린 후, 옆지기가 꼭 가보고 싶어한 팽목항에도 갔다 ▲ 언제/어디를 : 2021년 4월 29일(목), 송가인 마을, 팽목항, 세방낙조 전망대, 옆지기랑 꼭 보고 싶었던 세방낙조 송가인 마을 가는 길에 은빛 보리밭이 유혹해서 코로나 시국에서 국민들의 시름을 덜어주었던 트롯 가수 송가인 생가 벌써 7년이 지난 세월호의 아픔을 여전히 품고 있는 팽목항 삼별초 최후 거점이었던 용장성 둘레길을 걷고 세방낙조 전망대를 가기에 앞서 송가인 마을로 향했다 은빛 보리밭과 장다리꽃의 유혹에 못이겨 차를 세웠다 송가인 마을 바로 앞에 송가인 공원을 만들어 놓았다 송가인 생가 부모님 댁에는 찾아오는 이..

05 2021년 05월

05

여행/우리 땅 용장성 둘레길, 왕온의 묘, 배중손 사당 - 진도여행(2)

용장성은 삼별초의 최후 저항 거점이다 삼별초를 떼놓고 진도를 생각할 수 없듯이, 용장성을 때놓고 삼별초를 생각할 수 없다 당시 진도는 또다른 고려였다 그 또다른 고려의 왕이 바로 왕온이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4월 29일(목), 용장성 둘레길(약 1.2km, 50분), 왕온의 묘, 배중손 사당, 옆지기랑 한국판 마추피추 용장성 마치 마추피추에 온 느낌이었다 또다른 고려의 왕, 왕온의 묘에 들려서 왔다 용장성내 충혼탑 홍보관에 들려 AR 등 홍보영화와 설명을 듣고 나왔다 홍보관을 나와 용장성 둘레길을 한바퀴 돈다 계단식으로 축조된 성터가 마치 마추피추 느낌이다 여기도 상록동백 길이다 오동꽃이 예쁘게 피었다 성곽을 따라 내려간다 홍보관에서 받은 팜플렛 용장성 뒷편으로 산성이 있다..산꾼들은..

05 2021년 05월

05

여행/우리 땅 운림산방, 진도 역사박물관 - 진도여행(1)

운림산방은 조선 말기 남종화의 대가였던 소치(小癡) 허련(許鍊)이 만년에 기거하며 작품 활동을 한 곳이다 진도역사 박물관은 운림산방 내에 있다 난, 이 곳에서 진도의 역사를 조금이나마 이해하게 되었다 ▲ 언제/어디를 : 2021년 4월 29일(목), 운림산방과 진도역사박물관, 옆지기랑 운림산방은 남종화의 산실이다 소치가 작품활동을 했던 가옥은 보수중이었다 운림산방을 근거로 허련에 의해 풍미되기 시작한 남종화는 그의 가계에 의해 이어진다 그의 아들 허형(許瀅), 손자 남농(南農) 허건(許楗)의 3대에 걸쳐 이어지고, 이후 5대까지 후손들도 한국화 화단에서 활약하고 있다 3대 남농 작품 작고하신 울 아버지가 가장 좋아했다 문외한인 내 눈에는 4대 林田 허문 선생의 작품이 돗보였다 운림산방 내에 있는 진도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