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14 2021년 04월

14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이천 노승산 - 산행보다 가족 산책터가 더 어울렸다

가족 산책터였다 길은 편안했고 중간 중간 전설이 흥미를 더 해주었다 정상에 오르면 높지는 않지만 이천 들판이 한눈에 들어왔다 이천이 왜 쌀밥이 유명한 줄을 알게 해준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4월 14일(수), 주차장(솔밭)~원경사~정상~병목안교~원점, 3km, 1시간 30분, 옆지기랑 ▲ 도드람산 산행후 들렸다 blog.daum.net/hidalmuri/2733 산행이라기보다 가족산책터가 더 어울렸다 노승산은 이천 들판에 홀로 솟아있는 봉우리 느낌이다 마치 제주의 오름처럼 그래서일까? 정상에서 보면 탁 트이지는 않았지만 이천 들판이 한 눈에 들어온다 이천이 왜 쌀밥이 유명한 줄 알겠다 대전에서 올라왔는데 두시간여 만에 도드람산 산행이 끝나고 보니 조금은 허탈했다 해서 짧게 하나 더 산행을..

14 2021년 04월

14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이천 도드람산 - 300대 명산(217)

높지는 않지만 조심해야 한다 효자의 전설이 그냥 전해지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강변한다 그럼에도 300대 명산에 들어가기에는 조금 민망한 산책 수준이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4월 14일(수), 도드람산 주차장~체육공원(들머리)~1봉~2봉~정상(3봉)~돼지굴(전망대)~석이약수~SK인재개발원~원점, 3.7k, 2시간 10분, 옆지기랑 ▲ 예상보다 빨리 산행이 끝나서 노성(승)산에 올랐다, blog.daum.net/hidalmuri/2734 해발은 낮지만 암릉과 조망이 좋다, 효자의 전설을 품고 있는 돼지굴 도드람산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체육공원으로 올라선다 효자 멧돼지상과 도드람산에 얽힌 전설 안내판이 제일 먼저 반긴다 아침에 늦장을 부리다 보면 나서기 싫어진다 오늘이 그랬다 그래도 옆지기랑 ..

13 2021년 04월

13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각원사 겹벚꽃 보고 태조산 왕복하다 - 300대 명산(305-1)

태조산과 왕자봉에 다녀온 것은 겻다리이다 본래는 각원사 겹벚꽃, 수양벚꽃을 보러 왔다 이왕 온 김에 태조산에 다녀오기로 한 것이다 정확하게 10년전 태조산 솔바람길에 왔을 때, 태조산을 들리지 않고 온 것이 내내 걸려서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4월 12일(월욜), 각원사~대머리봉~태조산~각원사 갈림길(회귀)~왕자봉~각원사 주차장, 약 9km, 약 4시간(각원사 벚꽃놀이 약 40분), 옆지기랑 둘이서 오늘 각원사에 온 것은 바로 겹벚꽃, 수양벚꽃을 보기 위함이다 10년전 태조산 솔바람길을 왔을 때만 하더라도, 굳이 태조산에 갈 일도 없었다 blog.daum.net/hidalmuri/254 일부러 들린다는 것은 상상치도 못했다 한데 100대 명산, 300대 명산을 하기로 맘 먹고 나서는 내내 ..

02 2021년 04월

02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산청 태봉산 - 미리 본 생초 꽃잔디 축제

예년보다 훨씬 빨리 핀 봄꽃들처럼 혹시나 꽃잔디를 볼 수 있을까 해서였다 사실, 태봉산은 뒷전이었고 잿밥에 더 큰 관심이 있었다 옆지기랑 산청에 온 이유가 바로 거기에 있었기 때문이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3월 31일(수), 생초면사무소~태봉산~원점~생초 국제 조각공원, 약 3Km, 1시간 20분, 옆지기랑 둘이 아직 다 피지는 않았지만, 충분했다 이정도면 잿밥으로 오전에 올랐던 꽃봉산보다 거리는 짧았지만 오히려 해발은 높았다 정상석도 제대로 갖추고 있었다 오전에 꽃봉산~회계산을 걷고 점심을 먹고 도착하니 2시가 넘었다 blog.daum.net/hidalmuri/2722 산청면사무소에 주차를 하고 산행을 시작한다 면사무소 뒷편 보현사 방면으로 올라선다 보현사 담벼락에 살구꽃이 지고 있다 ..

02 2021년 04월

02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산청 꽃봉산 회계산

옆지기가 말했다 "세상에 우리 둘 밖에 없는 것 같다"고 하지만, 우리들만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 걷는 내내 봄이면 나타나는 들꽃들의 얼굴을 한꺼번에 만났으니까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3월 31일(수), 성우아파트 옆 주차장~꽃봉산 정상~산청장례식장~회계산~웅석봉전망대~경호강 비렁길~원점, 약 6.5Km, 약 2시간 40분, 옆지기랑 둘이 정상의 높이는 237.5m, 하지만 조망은 천미터 급이었다 경호강 뒤로 뾰족한 봉우리의 산이 바로 필봉산이다 문암대에서 꽃봉산, 그 산이름에 끌려 다녀왔다 생강이 진 자리에 더 예쁜 연푸름이 올라오고 있었다 어제 3월 30일, 36여년 몸담았던 직장을 그만 두었다 오늘은 그 여백의 시간, 옆지기랑 아쉬움을 봄꽃을 보면서 달래보려고 길을 나섰다 꽃중에서 가장..

26 2021년 03월

26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구례 화엄사 연기암 가는 길 - 화엄사 7암자길

본말이 전도되었다 홍매화를 보러 갔지만, 오래 전부터 걸어볼 요량으로 있었던 연기암 가는 7암자길이 더 땡겼다 월강님 블로그에서 불타는 듯한 매화를 보고는 하루 휴가를 내고 달려갔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3월 24일(수), 화엄사 주차장~금정암~내원암~용소~연기암~청계암~미타암~구층암(길상암)~화엄사(각황전)~주차장, 약 8.5km 약 3시간, 옆지기랑 둘이서 ▲ 참고 : 화엄사 홍매화, blog.daum.net/hidalmuri/2712 계획에도 없었던 파킨슨 환자 시모와 35여년만에 한집살이를 시작한 옆지기를 위한 봄꽃 나들이도 겸했다 막상 화엄사에 도착해서 보니, 옆지기랑 화엄사에 온 것이 벌써 40여년 전이었다 울 옆지기 대학 3학년때..... 화엄사 들어가는 길은 이미 벚꽃이 만..

21 2021년 03월

21

21 2021년 01월

21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영동 월이산, 달이산 - 300대 명산(301-1)

13년만이었다 옆지기랑 다시 찾아온 것이 적당했다 높이도, 거리도, 시간도 게다가 산길도 순했다 옆지기랑 부담없이 올 정도로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1년 1월 21일(목), 옥계폭포 주차장~월이정~월이산~천모산~서재마을~천화원~원점, 약 7.5km, 약 3시간 40분, 옆지기랑 둘이 월이산의 내 기억은 틀렸다 조망도 뛰어났다 13년전 옆지기랑 왔을 때는 세차게 폭포수가 내려왔었다 지난 주 토욜 요양원에서 모시고 올라온 어머니, 불과 3개월 사이 엉망(?)이 되셨다 우선은 낙상으로 요추가 두개 부러져 엄청 통증을 호소해서 입원하지 않겠다고 고집을 피우는 어머니를 달래고 달래, 월욜 입원을 시켰다 겨우 4일 지났는데 얼굴색이 많이 조아지고, 통증도 마니 가시었단다 간병인을 쓰긴 했어도 매일 아침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