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가는 길!../도보,여행

이방인 2012. 8. 16. 00:11

고군산군도 위성사진입니다.

새만금 방조제 중간에 위치한 고군산군도는 군산에서 남서쪽으로 50km해상에 떨어져 있으며 63개의 섬으로 구성되어 있는 군도입니다.

황색표시는 낚시배과 운행한 괘적입니다.

 

 

 

 

 

 

 

 

 

 

 

 

 

 

토요일 오후 친구들과 선상낚시 후 펜션에서 1박을 계획하고 시내를 출발합니다.

목적지는 야미도, 친구가 운영하는 횟집을 베이스 캠프로 하고 모임.

 

 

 

 

 

 

 

 

 

 

 

 

 

 

 

 

 

 

 

 

 

 

 

 

야미도섬 주변에서 많은 사람들이 낚시를 즐기고 있는데,

이곳 에서는 씨알이 작은 고기들만 낚입니다.

 

 

 

 

 

 

 

 

 

 

준비된 배를 따고 바다로 출발합니다.

마주 보이는 산이 신시도 대각산으로 이어지는 월영산입니다.

 

 

 

 

 

 

 

 

 

 

야미도 주위로 많은 사람들이 휴식을 즐기며 낚시를 하고 있습니다.

 

 

 

 

 

 

 

 

 

 

 

신시도 팔영산과 이어지는 대각산 입니다.

 

 

 

 

 

 

 

 

 

 

 

 

 

 

 

 

 

 

 

 

 

 

 

 

 

 

 

 

 

 

 

 

 

 

 

 

 

고군산군도 섬가까운 주위에서 선상낚시를 시작합니다.

 

 

 

 

 

 

 

 

 

 

 

 

고군산군도를 운항하는 유람선입니다.

 

 

 

 

 

 

 

 

 

 

 

 

 

 

 

 

 

 

 

 

 

 

 

 

 

 

 

 

 

 

 

 

 

 

 

 

 

 

 

 

 

낚시에 열중하고 있는 친구들입니다.

 

 

 

 

 

 

 

 

 

 

 

 

 

 

 

 

 

 

 

 

 

 

 

 

 

 

큰 씨알의 우럭들이 낚이기 시작합니다.

 

 

 

 

 

 

 

 

 

 

 

 

 

 

 

 

 

 

 

 

 

 

 

선상낚시 최고에 백미는 역시 즉석 회 이겠지요.

선장님 잡은 고기들 회를 뜨기 시작합니다.

 

 

 

 

 

 

 

 

 

 

 

반복되는 일상속에서 해방된 자유로운 시간,

시 한수 읊는 표정들입니다.

 

 

 

 

 

 

 

 

 

 

 

 

 

 

 

 

 

 

 

 

 

 

 

 

 

 

 

 

 

 

 

 

 

 

 

 

 

 

 

 

 

 

 

 

 

 

 

 

 

 

우럭 한마리 낚고는 즐거워 하는 모습...

 

 

 

 

 

 

 

 

 

 

 

 

선상에서 회와 술한잔의 조화는 환상 이죠,

바다에서는 산소량이 많아 술도 덜취한다고 하는데.소주가 맹물인것 처럼 느껴지는게.....^^

 

 

 

 

 

 

 

 

 

 

 

 

 

 

 

 

 

 

 

 

 

 

 

 

바다가 파고 하나 없이 정말 잔잔합니다.

 

 

 

 

 

 

 

 

 

 

 

 

 

 

 

 

 

 

 

 

 

 

 

 

 

 

횟집에서 느낄수 없는 정말 감칠맛납니다....ㅋㅋㅋ

 

 

 

 

 

 

 

 

 

 

 

3시간 정도 선상낚시 후 다시 항구로 돌아 갑니다.

우럭,놀래미,장대등 넉넉히 낚았습니다.

 

 

 

 

 

 

 

 

 

 

 

 

 

 

 

 

 

 

 

 

 

 

 

 

이곳이 저희 베이스 캠프 친구집입니다.

 

 

 

 

 

 

 

 

 

 

 

 

야미도항 풍경입니다.

 

 

 

 

 

 

 

 

 

 

 

 

 

 

 

 

 

 

 

 

 

 

 

 

 

 

 

 

 

 

 

 

 

 

 

 

 

 

 

 

 

 

 

 

 

 

 

 

 

 

가족들이 함께 하는 풍경은 어느곳에서든 아름답게 보입니다.

 

 

 

 

 

 

 

 

 

 

 

 

 

 

 

 

 

 

 

 

 

 

 

 

 

 

 

 

 

 

 

 

 

 

 

 

 

 

 

 

 

 

 

 

 

 

 

 

 

산너머 바다로 해가 지고 있습니다.

 

 

 

 

 

 

 

 

 

 

 

 

 

펜션에서 1박후 아침을 맞이 합니다.

현재 시간 오전 9시 멀리 보이는 곳이 새만금 야영장 입니다.

휴일을 맞아 많은 야영객이 머물고 있는듯....

 

 

 

 

 

 

 

 

 

 

 

 

 

 

 

 

 

 

 

 

 

 

 

 

 

야미도항에 정박 되어 있던 낚시배 들은 전부 출항 하고 않보이네요.

이제 우리 들은 다시 일상으로 돌아갈 준비를 할시간

아쉬움을 안고 짐을 꾸립니다.

 

 

 

 

산을 좋아하시는 이방인님이 선상낚시를 즐기셨습니다. 이색적인 맛이었겠습니다.
산행계획을 잡아 놓았다가 친구들 협박에 바다로 따라 나섰 습니다.
원래는 바다낚시가 취미 였거든요.
비싼 장비들을 지금도 가지고 있는데 이날은 하나도 가지고 가지 않았습니다.
흐미 등산복입고 바다로 산행하셨세요! ㅋ ㅋ
난간에 여섯분은 옷 말리시나.....
남자들만에 즐거운 한때를~
보기 좋은데요~~~
바다가 가까이 있어서
언제든지 쉽게 접근 할 수 있어서 좋은습니다.
오랜만에 친구들과 어울려서 잡아올린 생선회와 함께
즐거운 하루 보냈습니다.
횡경도 여울목에서 낚시를 했군요
방축도와 명도사이에서도 우럭이 잘 나옵니다
3년전 그곳에서 돛단배 30마리정도 낚았답니다
님 즐거운 주말 되세요....
감사 합니다...
친구들과 이곳에서 우럭, 장대 많이 낚았습니다.
대부분 낚시 않해본 친구들인데...
또 한주의 시작이네요.
보람있고 행복한 한주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