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클럽 진주

세상다담 2012. 3. 5. 05:42

 

 

 

 

「독서클럽 진주」 3월 느낌나눔 정기모임

 

 

♣  일   시 : 2012년 3월 15일 (목) 저녁 7시     ♣  장   소 : 가좌동 작은북큰북 카페    

♣  도   서 : 신도 버린 사람들 ( 나렌드라 자다브ㅣ김영사 )     ♣  모임내용 : 선정도서에 대한 느낌나눔

 

독서클럽 진주, 의견나눔 정기모임 ( 理性, 패널토론, 실용도서 중심 ) : 매월 번째 요일 저녁 7시

독서클럽 진주, 느낌나눔 정기모임 ( 感性, 원탁토론, 문학도서 중심 ) : 매월 번째 목요일 저녁 7시

 

 


 

 

■ 의견나눔 소식

 

지난 3월 2일엔 「독서클럽 진주」 다섯 번째 의견나눔 정기모임이 있었습니다. 세상다담 님, 시로1004 님, 열혈처녀 님, 니나 님, 노랑장미 님, 행복충전소 님, 아나스타샤 님, 기욤뮈소 님, 캄캄 님, 프랑 님, 오후 세시의 시선 님, 아기조 님. 이렇게 12분이 참석해 주셨네요. <학생인권조례>를 주제로 「학생인권조례, 지금 당장 꼭 필요한가?」에 대한 서로의 의견들 나눴었죠? 

 

후기( 아기조 님 ) : 2012년 3월 의견나눔 정모 후기 ( http://cafe.daum.net/dc-jj/FQGk/33 )

후기( 오후 세시의 시선 님 ) : 2012년 3월 의견나눔 정모 후기 ( http://cafe.daum.net/dc-jj/FQGk/34 )

 

다음 4월 「독서클럽 진주」 의견나눔의 선정도서는 이문열 작가의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이랍니다. 이 책엔 절대권력을 휘두르는 반장 엄석대와 이에 대항하다 결국 굴복하고마는 전학생 병태가 등장하는데요. 어떠세요? 병태가 지금 우리 시대의 지식층을 풍자하고 있다고 읽어 낼 수도 있을까요? 제19대 국회의원선거가 열리는 4월 의견나눔의 토론주제는, 「우리는 병태에게 돌을 던질 수 있는가?」랍니다. 「독서클럽 진주」가족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릴게요. ^^* 

 

 


 

 

■ 느낌나눔 소식

 

3월 "진주"에서 「독서클럽 진주」 열여덟 번째 느낌나눔 정기모임이 열립니다. ^^*

 

3월 느낌나눔 도서로는 세상다담 님이 추천해 주셨던 나렌드라 자다브 박사의  <신도 버린 사람들>이 투표로 선정되었었죠? 브라만, 크샤트리아, 바이샤, 수드라. 이렇게 4계급으로 이루어진 인도의 카스트제도. 비록 1947년에 법적으론 금지되었다지만 아직도 차별은 여전하다고 합니다. 그런데 4계급에조차 포함되지 못하는 신분계급이 또 있다는 얘기 들어보셨나요? 불가촉천민(不可觸賤民), 즉 닿는 것조차 금지된 아웃카스트. 그런 최하층민으로 태어났음에도 인도 푸네대학의 총장으로까지 임명된 나렌드라 자다브 박사의 감동적인 이야기를 함께 읽어볼까요?

 

 ----------------------------------------------------------------

「독서클럽 진주」 3월 느낌나눔 정기모임 : 신도 버린 사람들

* 일시 : 2012 년 3월 15요일 저녁 7

* 장소 : 가좌동 작은북큰북카페

----------------------------------------------------------------

 

 

■ 3월 느낌나눔 정기모임 도서 : 신도 버린 사람들

 

 

  신도 버린 사람들 - 10점
  나렌드라 자다브 지음, 강수정 옮김/김영사

 

카스트제도의 굴레에서 벗어나 1억 7천만 불가촉천민의 ‘살아있는 영웅’이 된 자다브 가족의 3대에 걸친 기적과 감동의 실화! 불가촉천민에서 세계 경제를 좌우하는 지도자가 된 나렌드라 자다브 박사가 들려주는 인도 역사상 가장 뜨겁고 애절한 순간의 기록! 인도의 역사, 종교, 신분, 생활상, 그 모든 생생하게 만난다.

책에는 네 명의 화자- 지은이의 아버지 다무와 어머니 소누, 지은이, 지은이의 딸- 가 등장하는데 이들의 회상과 대화는 읽는 재미를 줄 뿐만 아니라, 인도의 사회상, 생활상, 계급제도, 그리고 암베드카르를 주축으로 한 투쟁의 역사를 생생하게 전달하고 있다.

‘내 운명은 내가 선택했다. 그리고 그 원동력은 바로 교육이었다’고 고백하는 지은이의 말은 무척 단순하지만, 그를 둘러싸왔던 힘겨운 환경들을 거치면서 단순하고 강한 말로 변한다. 종교적 도그마의 감옥에서 벗어나 자신이 선택한 운명을 헤쳐나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에 귀기울여보자.

 

 

 

■ 3월 느낌나눔 정기모임 주제 : 

 

 

      느낌 나눌거리 ( 진행 : 세상다담 님 ) 

 

 

- 가장 인상 깊었던 부분을 말씀해 주세요.

- 인도와 관련된 재밌는 이야기나 경험 있으세요?

- 어떤 일을 하고 계세요? "그걸로 보통 사람들을 어떻게 도울 수 있느냐?(p.342)" 란 질문을 받으신다면?

 

 

 

■ 3월 느낌나눔 정기모임 장소 : 작은북큰북카페

 

 

 

 

 「독서클럽 진주」 참석을 희망하신다면,

  

 ○ 세상다담 ( 010-8317-2992 ) 에게 '쪽지'나 '비밀댓글' 혹은 '핸드폰 문자'로 <이름/닉네임/핸드폰번호>를 알려주세요.

 ○ 처음이라 떨리세요? 혹시 한 번 들어만 보면 안될까 싶으세요? 그럼... 그냥 가벼운 맘으로 들려 주세요. ^^* 

 

 


 

 

※ 「 독서클럽 진주, http://cafe.daum.net/dc-jj 」소식을 들으실 수 있는 곳 

 

         

 

독서클럽 진주, 의견나눔 정기모임 ( 理性, 패널토론, 실용도서 중심 ) : 매월 번째 요일 저녁 7시

독서클럽 진주, 느낌나눔 정기모임 ( 感性, 원탁토론, 문학도서 중심 ) : 매월 번째 목요일 저녁 7시

 

인도의 영화와 책, 모두 볼만한거 같습니다.
발리우드(Bollywood)라고 하던데요? '세 얼간이' 참 재밌다면서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