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면 마리포사일번가] 늦었지만 환영한다, 부산 대표 초특급 부산식 불고기 맛을 보자 ~ 우심보

댓글 31

釜山의 맛집

2015. 4. 1.

 

 

 

 

서면의 마리포사 주변은 10여년 전 잘 나가던 곳이었지만 그 이후 침체기에 접어 들었다는 느낌이 드는 지역이다, 이곳에 지인이 "우심보'란 상호로 개업 준비를 하면서 초대를 하여 다녀 오게 되었다, 엄격히 정의하자면 포스팅차 간 것이 아니라 지인이 촬영한 음식을 먹으러 간 것이었다, 오후부터 새벽까지 영업하며 퇴근 길에 피곤한 몸을 양질의 한우로 소주 한 잔을 꺽는 것으로 알고 갔었다, 그래서 소고기국밥 컨셉으로 생각하고 갔었는데 완전히 반전이었다,

 

찾아 들어 간 식당의 외부에서부터 내부 인테리어는 깔끔해서 엘리트 사원들이 단체회식하기 좋은 분위기처럼 느껴진다, 깔끔하고 산뜻한 차림의 한우고기들은 하얗고 이쁜 네모난 접시에 담겨져 나오는 모습을 보면 고깃집이 이렇게도 변화할 수 있음에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특히, 이곳 CEO의 연구 개발에 대한 노력은 자타가 공인하는 바이지만 이번엔 아주 특별한 아이템의 소개에 깊은 관심을 갖게 한다, 우리가 지금까지 먹고 있는 불고기는 서울식 불고기, 언양불고기, 광양불고기 등등 타지역 명칭이 붙은 고기들이다, 여기서 새로 선보이는 것은 "부산식 불고기"이다, 파격적인 구성 자체가 인상적이며, 타지역과 차별화되어 전국에 유행을 선도할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 

 

개업하자마자 외국인들의 출입이 늘어 난다고 한다, 깔끔한 분위기에 시각인 즐거움까지 곁들일 수 있어서 일본인들도 아주 좋아 할 수 있는 곳이라 손님 모시기에 좋겠다,

 

주변 가 볼만한 곳 : 전포동 카페거리, 쾌적한 환경의 커피숍 "빙빙빙"의 1,000원짜리 아메리카노커피 [매주 월요일 휴무], 걸어서 10분거리

 

 

 

   

육회 ~ 11,900 원, 100g,

 

 

 

 

 

 

 

기본 반찬들 ~ 그리스 산토니니마을의 갈매기가 기회를 엿보는 것 같다,

 

 

 

 

 

 

 

 

 

 

 

부산불고기 ~ 15,900 원, 100g,

 

 

 

 

 

 

 

 

 

 

우리에게 잘 알려진 언양불고기, 광양불고기, 최근에 뜨고 있는 서울식 불고기

 그러나 부산식 불고기는 없다는데 착안을 한 것 같다,

필자도 고깃집에 종사했다면 아마도 개발했을지도 모르겠다,

숙성된 꽃등심에 조미료를 전혀 넣지 않은 양념을 올린 새로운 개념의 불고기이다,

불고기에서 느끼게 되는 단맛은 약하여 좋아 할 수 있겠다,

난타질을 하지 않은 헝클러진 형태가 아니고 깔끔한 썰기가 눈길을 끈다,

 

 

 

 

 

  

 

 

 

간보기 불고기 ~ 29,500 원, 300g,

주문하면 즉석에서 특유의 소스로 처리한 여린 한우고기와

차돌박이가 포함된다,

지나 가다가 소주 한 잔 간단히 걸치면 좋겠다,

 

 

 

 

13 불고기 ~ 2~3인용, 500g, 54,500 원,

발음은 십삼 불고기 대신 일삼 불고기로 불리운다,

 

 

 

 

생맥 ~ 3,000 원,

맥주는 필자에겐 쥐약이지만 한 모금 시원하게 들이켜 본다, 캬~~~~!

 

 

 

차돌박이 ~ 주차 땜에 잠시 다녀온 사이 숨이 죽어서 안타깝다,

 

 

 

차돌박이 ~ 예전엔 그 얆음에 무시했었는데 점점 좋아지기 시작한다,

약한 불에 천천히 살짝 익혀서 먹어 보자,

 

 

 

 

 

참기름 대신 ~ 오랜 경력의 주방장이 만든 소스에 찍어서 먹는 맛도 달콤하다,

 

 

 

 

 

 여린한우 불고기 ~ 간보기불고기에 포함된 셋트 메뉴,

적당히 익혀서 먹는게 좋다,

 

 

 

 

 

 

 

 

 

 

레몬소주 ~ 1,500 원짜리 레몬 한 개를 구멍 내어 잔에다 넣어서 마셔보자,

상큼하면서 고급 사케의 느낌으로 즐길수 있다,

 

 

 

 

 

 

 

 

 

 

불판 청소 ~ 우심보 스페셜을 위하여 토스트 빵 조각으로 깨끗이 닦아 낸다,

 

 

 

 

 

 

우심보 스페셜 ~ 63,000 원, 400g,

잘 숙성된 꽃시미, 사또브리앙에 들어 가는 알시미 그리고 꽃차돌,

우심보에서 자부심을 가득 담은 대표 메뉴이다,

 

 

 

 

 

 

 

 

 

 

 

 

 

 

 

알시미 ~ 예전에 청탑그릴에서 주문하면 2인 이상 주문해야 먹을 수

있었던 사또브리앙 그 메뉴에 들어 가는 부위로서 최고였다,

지글지글 익어 가는 소리와 함께 부글부글 끓어 오르는 육즙에 황홀해진다, 

 

 

 

 

 

 

 

 

 

 

 

 

 

 

 

 

 

 

 

 

 

 

된장찌개 ~ 4,000 원, 푸짐하여 2~3인이 먹을 수 있다,

 

 

 

 

 

 

김치 물국수 ~ 3,000 원, 깔끔하게 마무리하게 해준다,

 

 

 

 

 

 

 

 

 

 

 

 

 

 

 

우심보? ~ 살아 생전엔 묵묵히 그리고 열심히 논을 갈다가

마지막엔 인간을 위해 희생하는 소는 대학등록금 때도 큰 도움이 되어

대학의 상아탑을 우골탑으로 불리운 적도 있었다,

소의 마음을 헤아려주는 분들이 뭉쳤다,

 

 

 

세면대 ~ 화장실에서 손을 씻고 나오면서 문고리를 만지면 씻으나 마나,

그래서 테이블 옆에다 설치했다,

 

 

 

 

 

 

 

 

 

 

 

 

 

 

상호 : 우심보

전번 : 051-818-7677

주소 :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232-15, 마리포사 일번가 근처

영업 : 16:30 ~ 01:30

휴무없음

주차 : 제공하지 않음

비고 : 연산동 선정생한우 자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