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포카페거리 맛집 소연옥 규카츠와 연어

댓글 69

釜山의 맛집

2020. 8. 28.

 

전포동 카페거리에 오픈하는 가게들은 대부분 처음 사업을 시작하는 분들이 많아서 몇 년을 유지하지 못하고 손들고 가는 것을 자주 봤었다, '작은화로'란 상호로 규카츠식당이 생긴 것을 보고 출입을 시작했었다, 식당 경험이 없어서 그런지 아주 어설프게 보여서 오래 유지를 할 수 있을지 염려가 되었다, 약간의 시일이 지나자 손님들이 앉을 자리가 없어서 되돌아 가는 분들이 보이기 시작한다, 그러던 어느 날 확장 이전을 한다고 신고를 한다, 이전하기 전 결혼까지 하여 앞날이 창창하게 보인다,

 

 

 

소연옥,

이전한 위치를 물어서 부산은행 전포동지점 뒷쪽을 찾아 헤매였는데 '작은화로' 간판이 보이지 않는다, 몊 번을 못 찾다가 결국 물었더니, 상호가 '소연옥'으로 변경했으며, 간판의 글자가 너무 작아서 낮에는 알아 보기 어려웠다, 그나마 야간에는 간판에 조명이 들어 오니 작은 글씨의 상호가 눈에 들어 온다, 소연옥 = 소고기 + 연어

 

연어덮밥 정식,

기본 10,500 원, 점보 15,000 원,

기본은 10 피스, 점보는 15 피스를 담아 준다, 필자는 어렸을 적부터 평균보다는 많이 먹는 편인데 기본을 먹으니 배가 빵빵해진다, 혹시 나이가 들어 가니 예전보다 많이 먹지 못하는 것인지는 모르겠다, 우리를 초대해준 분 ~ 부산 백병원에서 최근에 은퇴하신 분, 몇 년 전부터 뜬금없이 밥을 샀던 원인이 주식투자로 지갑이 두툼해졌다고 그럴 때마다 밥을 샀단다, ~덕분에 이집을 자주 가게 되었었다,

 

맛있게 먹는 법,

연어를 헤집지 말고 또한 마구 비비지 말고 연어와 밥을 한 번에 같이 떠서 양파, 와사비, 그리고 김가루를 얹어 기호에 맞게 먹는 게 좋다, 간이 약하다고 생각되면 제공되는 간장 소스에 살짝 찍어 먹어도 좋다, 직접 만드는 김치깍두기가 있어서 굳이 간장에 찍지 않아도 될 것 같다,

 

양배추 샐러드,

식이섬유가 많아서 장운동을 활발하게 만들어 주는 양배추는 타임지가 선정한 서양 3대 식품 중의 하나이다, 흑임자소스를 뿌려 놓아서 고소한 맛이 식욕을 유발한다,

 

우동,

 

 

사누키면,

규카츠 정식이나 연어덮밥 정식을 주문하면 사누키 우동이 따라 나온다, 메인의 기본만 먹으면 양이 차지 않을 수도 있지만 우동이 포만감을 준다,

 

밑반찬,

직접 담가 만드는 깍두기와 간장소스로 단촐하다, 요식업을 운영하는 정말 간단한 작업이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

 

불판,

전포동 카페거리에서 '작은화로'란 상호로 영업할 때는 사각화로였는데 이전하면서 원형으로 모두 교체했는가 보다,

 

규카츠 정식,

기본 11,500 원, 점보 16,000 원, 더블 20,500 원,

기본은 130g으로서 아래 사진과 동일하다, 점보는 200g, 더블은 260g이 제공된다,

 

규카츠에 얽힌 사연,

부산에서 제일 처음 규카츠 맛을 본 후 그해 여름 도쿄에서 초대해 준 일본인의 안내로 아키하바라의 이치니산규카츠에서 식사를 했었다, 그는 이미 부인과 그곳에서 식사를 했었기 때문에 규카츠를 먹어 보고 싶다는 요청에 바로 안내를 할 수 있었는가 보다, 한낮의 뜨거운 도쿄의 열기를 그대로 맞으며 대기하다가 지하로 들어 선 순간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70년대 시골의 재래시장 내에 있는 밥집의 절반도 되지 않는 면적에 손님이 왕래하기도 어려운 좁은 공간에서 땀을 흘리며 식사를 해야 했다, 거기가 정말 일본하고도 수도인 도쿄가 맞는지 의심스러울 정도였다, 150회 정도 일본 여행하면서 그런 곳은 처음 가 본 것 같았다,

 

살치살,

규카츠의 소고기 부위는 살치살이다, 윗등심살 앞부분에 붙어 있는 삼각형 모양의 근육을 분리한 부위이다. 최상급인 꽃등심을 얻기 위해 분리한 살코기여서 약간 질기지먼 마블링이 좋아 육즙 맛이 뛰어난 게 장점이다,

 

Medium Rare,

필자는 연어덮밥을 주문했지만, 초대자가 맛보라며 넘겨 주는 규카츠 한 점을 익혀 먹게 된다. 평소 스테이크를 먹듯이 미디움 레어로 구웠더니 맛깔스러운 사진이 안되었다, 이 사진을 게재할까 말까 망설이다가 그냥 올렸으니 양해바란다,

 

메뉴판,

실내 분위기는 깔끔한데 비하여 메뉴판은 임시로 만든 것 같다, 정식으로 만들어서 고객들에게 보여 주며 주문을 받는 게 좋겠다,

 

 

외관,

지난 7월 하순 경 식사를 했었다, 그때와 달리 하얀색 비치 파라솔이 두 개가 더 놓여져 있는 것을 검색을 통해서 확인했다,

 

 

바깥 분위기,

우리가 도착한 시간은 저녁 7시경이었다, 이제 막 영업을 시작한 업소이긴 하지만 너무 한산해서 걱정이 된다, 코로나 땜에 심각한 사회 여건 속에서 개업한 게 시기가 적절치 못했을 수도 있지 않을까? 준비해간 개업 선물을 전달하였지만 마음이 불편하다,

 

 

출입구,

가정집을 개조했으므로 그냥 현관문이라고 해도 무방하겠다,대문을 들어서서 바로 들어 가는 게 아니고 좌측으로 꺽어서 출입문이 있는게 특이하다,

 

실내분위기,

결혼한지 일 년이 채 안된 사장 부인이 실내 디자인을 책임지고 가꿔 나가고 있다고 한다, 신혼살림 재미보다 작은화로에서 소연옥으로 발전해 나가는 게 더욱 재미 있어 할 것 같다,

 

화로 & 종이컵,

화로와 종이컵 외에도 손소독제가 테이블 위에 놓여져 있는 것 같다,

 

 

 

 

엄마 챤스,

유기농으로 재배하여 제공받은 채소류들을 사용한다고 하니 믿음이 간다,

 

03분 거리 : 전포 8번 출구, 부산은행 전포지점 / 걸어서.

05분 거리 : 카페기븐, 더블링 레스토랑, 이화월백 / 걸어서.

10분 거리 : 서면로터리 / 걸어서

15분 거리 :  소문난돼지국밥, 마쯔리야 이자까야, 롯데양곱창

 

#사자왕추천맛집, #부산대_맛집. #돈토마호크맛집, #부

산대고깃집,, #진로맛집.#부산맛집기행, #부산여행, #부산대주점,

 

 

 

상호 : 전포동 소연옥,

주소 : 부산 부산진구 동성로39번길 28, 전포동 30-31,

전번 : 051-923-1149,

영업 : 12:00 ~ 21:00, 브레이크 타임 15)) ` 17:00

휴무 : 매주 월요일,

주차 : 없음. 주변 주차할만한 공간이 없음, 전철역 주차장 이용 권장

비고 : ★부산맛집기행★ 회원증 제시할 경우 10% 할인

 

페거리로꼬소바또스, #카페거리레스토랑, #사자왕추천맛집,

 

전포카페거리 맛집 소연옥 규카츠와 연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