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 2021년 05월

23

산행이야기/산행(2020년~) 설악산 공룡능선

산행일 : 2021년 5월 22일 산행지 : 설악산 산행코스 : 소공원-비선대-마등령-공룡능선-신선대-천불동계곡-소공원 산행이야기:일주일만에 다시 또 설악이다.이번엔 정말 큰 맘먹고 작정하고 나선다.어느 코스로 가든 처음부터 끝까지 쉽지 않은 설악인데,그 중에서도 힘들다고 소문난 설악의 공룡능선이라 더욱 더 몸과 마음을 단디 먹는다. 설악동에 주차하고 잠깐 눈을 붙일까 하는데,잠이 올 리 없다. 쉴 새 없이 승용차와 관광버스가 들어오고,한무리씩 쏟아져 나올때마다 소란스럽기 짝이 없다. 아마 전국에 있는 산객들 다 모인갑다. 간신히 2시간여를 때우고나서 3시 반쯤 되어 산행을 시작하는데,그 많은 산객들은 이미 다 지나갔는지 불빛 두개 동동거리는 산길이 너무 휑하여 조금 으스스 하다. 비선대에서 시작되는 산..

23 2021년 05월

23

꽃이야기/꽃이야기(2020년~) 설악산 산솜다리,금강봄맞이,난장이붓꽃

설악산의 야생화 이맘때면 설악 공룡능선의 암벽으로 솜털 뽀송뽀송한 산솜다리가 핀다. 그리고 잿빛 바위 틈으로 앙증맞은 금강봄맞이도 피고,키낮은 난장이붓꽃도 핀다. 허나 그 귀한 꽃들을 보려면 여간 발품이 들어가는게 아닌지라 알현하기 쉽지 않다. 10시간 넘는 산행을 필요로하는 체력적인 부담감에 밤잠 설치고 오가는 품까지 더해져야하니 보통일이 아니다. 하필이면 만만치않은 공룡의 등줄기에 터를 잡아서리.. 그래도 올해는 꼭 가야겠다. 가다보면 가지겠지.. 그렇게 걷고 걸어 흙 한 줌 없을거같은 건조한 바위에 자리잡은 설악솜다리를 만났다. 위태롭게 높은 바위끝에 피어있는가하면 눈높이로도 피어 시선을 끄는데, 무더기로 피어있는 산솜다리 대가족들은 역시나 바위를 기어올라야만 만날 수 있어 약간의 모험이 필요하기도..

21 2021년 05월

21

산행이야기/산행(2020년~) 가평 연인산

산행일 : 2021년 5월 19일 산행지 : 연인산 산행코스 : 백둔리-소망능선-정상-장수능선-백둔리 산행이야기:부처님 오신 날,또 땡잡았다.차타고 먼데로 갈 수 있는 절호의 찬스다.오랜만에 연인산으로 가볼까? 하튼가,이 넘의 입방정이 문제다. 뱀나오기 딱 좋은 길이라는 말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스르륵 내 발밑을 지나가는 기막힌 타이밍이라니.. 아악~하며 놀라는 소리에 뒤따라오던 몽몽님은 영문도 모르고 더 놀라 멈칫한다. 울창한 잣나무숲,한동안 이어진다. 푹신한 숲길이 걷기는 참 좋은데,또 뱀을 만날까 싶어 발밑이 자꾸만 신경쓰인다. 계속되는 오르막에 땀이 줄줄 흐르고.. 몇사람 추월하며 예의 지키느라 마스크를 썼다 벗었다 하는것도 꽤 성가시다. 안부에 올라서야 벤치에 앉아 한숨 돌리며 사과 반쪽씩 입에 ..

16 2021년 05월

16

산행이야기/산행(2020년~) 설악산 귀때기청봉

산행일 : 2021년 5월 15일 산행지 : 설악산 귀때기청봉 산행코스 : 한계령-귀때기청봉-한계령 산행이야기:야호~~드디어 설악의 산불방지기간이 끝나고 설악문이 열렸다.비소식이 있지만,그렇다고 귀때기청봉의 털진달래를 놓칠 수는 없다.비를 맞더라도 일단은 오매불망 그리던 설악속으로 들어가야 직성이 풀리니까.. 이상하다 싶을만큼 도로위에 차가 없어 채 두시간도 안되어 한계령에 도착해 겨우 하나 남은 자리에 간신히 차를 꾸겨넣고나서 산행을 시작한다. 습관처럼 탐방센터를 지나자마자 만나는 첫번째 바위에 올라 꼬불꼬불한 고갯길을 내려다보는데, 오늘따라 칠형제봉이 너무 멋드러지게 우뚝 서있다. 이제 500m밖에 못왔어? 아니 아직도 1킬로밖에 못왔다구? 한계삼거리까지 걸을때마다 늘 내뱉는 말이다. 그만큼 경사가 ..

11 2021년 05월

11

산행이야기/산행(2020년~) 서리산

산행일 : 2021년 5월 10일 산행지 : 서리산 산행코스 : 휴양림-철쭉동산-서리산-절고개-휴양림 산행이야기:올라언니들과 서리산 가기로 약속한 날,비예보가 있지만 못먹어도 무조건 GO다.비오면 비오는대로 일단 가출(?)하여 드라이브라도 하겠다는 심산이었는데,셋 다 같은 마음이었다.두 분 다 어르신들 모시고 계신터라 어렵게 낸 온전한 하루를 비때문에 공치고 싶지는 않으셨으리라.. 입장료 일인당 천원과 주차비 이천원을 내고 휴양림 매표소를 통과해 제1주차장에 주차한다. 임도따라 쭈욱 올라가다 산길로 들어서는 방법도 있지만,관리사무소 왼편으로 나 있는 길따라 곧바로 산길로 들어선다. 이내 피톤치드 뿜어내는 울창한 잣나무 숲길이 나타나니 두 언니들 감탄사 연발하시고.. 산내음 둘레길과 갈라지는 지점부터는 경..

10 2021년 05월

10

꽃이야기/꽃이야기(2020년~) 선자령 야생화

선자령 야생화 요 며칠 황사가 극성이더니 오늘은 모처럼 날이 맑다. 꽃나들이하기 딱 좋은 날?? 인줄 알았는데,바람이 분다는걸 미처 생각하지 못했다. 그것도 몸이 휘청거릴만큼 초강력으로.. 선자령! 하면 `바람의 언덕`으로 통하는데,오늘 그 이름값 아주 제대로 했다. 수십송이의 노랑무늬붓꽃을 만나고,수백송이의 꽃마리도 만나고,수천송이의 동의나물을 만났다. 그리고 생각지도 못했던 금강애기나리도 만났다. 그러나 정상부 주변으로 한창 피어 있어야 할 꽃분홍 진달래는 아쉽게도 볼 수가 없었다. 냉해를 입어 꽃송이를 맺지 못했나보다. (2021년 5월 9일)

06 2021년 05월

06

산행이야기/산행(2020년~) 춘천 삼악산

산행일 : 2021년 5월 5일 산행지 : 삼악산 산행코스 : 상원사-용화봉-흥국사-등선폭포 산행이야기:또 휴일이다.한사람은 차타고 멀리 나갈 생각에 신나라하고,다른 한사람은 또 휴일이냐며 괴로워하는 눈치다. 그렇다면 한번 봐주는 셈치고 비교적 가까운데로 가볼까? 비 내린 후,싱그러운 아침.. 촉촉한 산길에 숲속으로 울려퍼지는 온갖 새들의 노랫소리에 기분마저 좋아지는 상쾌한 아침이다. 물빛 고운 의암호를 발아래 두고 걷는 길,볼수록 아름다운 호반길이다. 물기 머금은 금낭화,여기저기 피어 싱그러움을 더하고.. 상원사 마당을 지나 계단을 오르면 곧바로 깔딱고개 시작이다. 깔딱고개를 올라서면 본격적으로 암릉구간이 시작되는데, 살짝 젖어 있어 거친 바윗길이 여간 조심스러운게 아니다. `악`자가 들어간 산 치고 ..

03 2021년 05월

03

산행이야기/산행(2020년~) 태백산

산행일 : 2021년 5월 2일 산행지 : 태백산 산행코스 : 유일사주차장-장군봉-천제단-유일사주차장 산행이야기:참 열성도 뻗쳤지..5월에 눈구경좀 해보겠다고 새벽 3시에 일어나 4시 출발.. 사북쯤 도착하니 여전히 비가 그칠 기미가 안보이길래 우산도 살겸 편의점에 들러 컵라면으로 아침 때우며 시간을 보내고,만항재 설경에 정신줄 놓고 또 한참을 놀다보니 산행이 늦어졌다. 아홉시 산행시작이다. 한계령풀이 보고싶어 임도길 버리고 사길령 갈림길 방향으로 꺾어진다. 산괴불주머니 흐드러지게 피어있는 촉촉한 산길,맑은 공기 흠뻑 마시고 상쾌함을 만끽한다. 꿈도 야무졌지,설중 한계령풀은 개뿔.. 눈이 아직까지 남아있을리 만무한데다 한계령풀은 이미 시기를 한참 지나 몇송이 안보이고,온통 현호색 밭이다. 홀아비바람꽃이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