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한줄로 적는 오늘....

혀기곰 2011. 1. 20. 23:34


.








점 하나 찍은것에 물 한방울 떨어지니... 선이되고..면이 되고..공간이 되는구나...










오늘도... 휘청휘청....




술꾼이 술 끊는다는 말.....정말 개나 줘버려인가 봅니다...















지금 쓰는 글은 오늘 덧붙여 쓰는겁니다...

어제 모처럼 막걸리 마셨더니... 많이 취했나 봅니다... 이런 후적꺼리를 해놓다니....ㅠ.ㅠ


아침에 보니 창피하기도 하고...머쓱해서 지울려다가... 답글 쓰신분들도 계시고.... 또 이렇게 취해서 주절거리는것도 제 생활의 일부 같아서 그냥 놔둡니다....


술짜리가 횡설수설 했는거...죄송합니다....

요즘 안하던 짓 많이 하네요.... 술 짜리가 그림판으로 낙서까정 해노코.... 그시간에 잠이나 자지를..... ㅎㅎ


넓은 아량으로 귀엽게 술주정했다고 봐주십시요....




불편한 글 보여드려서 죄송합니다....꾸뻑







곰님 우수 블로거씨쟎아요
그동안 좋은 안주에 금주 해놓구선.....술은 마시다보면 물이 됩니다
내가 술을 마시는지...술이 나를 먹는지.......
곰님 팬 많습니다 보이지않는 팬까지........
뭐든지 적당히 ....ㅎㅎㅎ
그동안 자제를 잘해오시던 곰님이기에. ..오늘밤 갑자기 짜쯩이 ...ㅋㅋㅋ
하하하 미안합니다.... 어제도 술이 많이 짜맀나 봅니다...
이것참 인자 술 취하니까 이런식으로 주정 하는군요.... 그래도 술짜리가 낙서까정 해놨네요 심려끼쳐드려 미안합니다 ^^
커헉''
블로거씨쟎아.....(요) 짜가 빠졌네요 아주 지송요 수정했슴당 (실수인거 아시죵? ㅎㅎㅎ)
더 죄송한건 저두 요즘 기분 다운이라 어제 술짜리가 썼나봅니당 어쩐데...모냐규... ㅠ,,ㅠ::
곰님이 술드신것 때문이 아니라 요즘 몇번씩 들어와도 글이 안올라와서..심술이 난나 봅니다.
곰님 개인 블로그인데 죄송요 제가 워낙 곰님 왕팬이라 ^^
하하하 미안합니다... 대신 포항오믄 막걸리 한병 삽니다... ㅎㅎㅎ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멀~리 있는 칭구가 힘들다며 전화 했어요..잠들기는 틀렸어요..
내 일인양 독기 올라 주절거리며 함께 힘쓰다..잉잉 거리며 달래주고
전화 끈고나니 난 모야-.-;;; 증말.. 화~나 아끼는 독한 양주 한잔 마셨네요..
기분이 괴안네요..ㅎㅎ 행복한 생각은 오늘도 미소짖게 한데요..웃어야지..
휘청 휘청 하시지 마세요..꼿꼿하게 당당하게 아무도 모르게 위장하며 걸으세요..ㅎㅎ
술 취해서 횡수 했는거 미안합니다...
꼿꼿하게 위장하며 살아가는것도 아주 현명한 방법 같습니다...
그래요~ 술이 나쁜것만은 아니에요~ 꼭 끊으실 필요는 없다고 봐요~ 과하지만 않다면 인생의 친구죠~

저도 조금씩 즐기는편인데... 음식의 맛을 한층 살려주죠~ㅎㅎ~
하하하 집가이님 처럼 조금씩 즐기기만 하면 되는데.... 일단 마시면 브레이크가 파열 됩니다... ㅠ.ㅠ
술이라는게 조금씩 줄여나가다 보면 줄어듭니다~ 조절 훈련을 해 보세요~ 끊기도 했었는데 그 정도는 못하실리 없습니다~ ㅎㅎ~
하하하하 이미 노력은 몇십년째 하고 있습니다... 끊기가 훨씬 수월합니다 ^^
그럼 그냥 즐겁게 드세요~ 짧은 인생.. 즐겁게 사셔야죠~ 그게 답이네요~ ㅎㅎㅎ~
개가 벌써 물고 갔다 아인교 ㅋㅋ
하하하하 어궈니..... 언제 함 퐝 안오나?
귀엽게 봐달라고요? 거울을 들여다 보시오..
어허~~ 아직 제 진면목을 못보셨군요.....

제 친구가 나르시스 입니다..... 저도 거울보면... 늘 행복감에 젖어서.... 이렇게 잘생긴 사람은 지구엔 없을거야 합니다 ㅎㅎㅎㅎㅎㅎ
불편한 글이긴여(~)(~)있는 데로 ..뵈 주셔서 항상고마울 따름인데요..
지도 혀기님 따라서 그림판에 대고 따라해 봤거덩여..
쩌(~)(~)위엣 그림마냥 자연시런 내공이 안나오든데요(~)(~)(?) 내공 부족이지여(!)(!)
아(?) 글고 차비 단디 내 놓으시소(~)(~)
날마다 출근하느라 차비 많이(~)(~)많이(~)(~) 들어가는거 모르실거여(!)(!)(!)
(하하)하 저는 내공이 아니라..술짜리가 손이 흔들려서 그리된겁니다 (ㅎㅎ)(ㅎㅎ)
학산사는 항상 연말에 계산 해줍니다..... 36개월 어음 으로요 (^^)
time...의 약발은 하룻밤....푸하하하
댓글달고 창하나 다시여니, 금새 많이 풀리셧네....
그럼요, 그런게지요~~~ㅎ
제가 붕어 입니다.... 금방금방 잘 잊어버립니다 ㅎㅎㅎㅎ
곰님 이젠 시인이 되시려나 봅니다,,
가금 고독과 친구하는것도 괜찮은 방법인거 같습니다^^
하하하하 인자 늙아가 자꾸 꿍시렁 거리네요...ㅠ.ㅠ
카이트~~~ㅠ.ㅠ
줄 떨어진 연 이다
점 하나 찍은것에 물 한방울 떨어지니 선이되고 면이 되고 공간이 되는구나...

옛 문현의 글을 보는것 같네요.

그리고 전혀 불편하지 않습니다.

사실 블로그가 개인의 공간이고 원하시는 글이나 표현을 하는곳인데

오히려 혀기곰님 덕분에 많은 정보도 얻고 눈으로 음식도 맛보고 도움을 받는게 100%인데요 뭘.

괜히 미안해하실 필요없습니다.

요즘 까임방지권이 있던데 혀기곰님께도 있으신줄 압니다.

뻔뻔해지셔도 좋습니다.^^
좋게 봐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내내 건강하십시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