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내가 가본 식당들[맛 과는 상관 無]

혀기곰 2014. 8. 5. 02:50




오거리 국수집 fail~~~

보경사 식당가 fail~~~



젠장 의기소침 해집니다.

어디갈래 물어보니 오징어회가 먹고 싶다나 뭐라나.....


일단 보경사 빠져 나오면서 보경사 양조장에 들려서 동동주 2만원치 사왔습니다.

보경사 동동주가 맛있는지 우짜는지 모릅니다.... 그냥 대전 촌넘들 왔길래 맛 이나 보여 줄려고 샀는 겁니다.



자~

인자 오징어 회를 어디로 먹으러가냐로 의견 분분해집니다.


울 큰뇬은 북부시장 가자고 하던데...

북부시장에서 회 사오는 건 괜찮지만 거기서 먹는 건 조금 그렇습니다.


일단 거긴 인당 양념값을 3,500원인지 4,000원 받습니다... 

사람 8명 같으면 그것만해도 회 한사라 값 나오겠기에 다른쪽으로 알아봤습니다.


바다가 보이는 횟집은 회값이 어마무시하고...

얼마전 강원장님이 발굴한 자연산만 취급하는 횟집이 있다고 하기에 그리로 가봅니다..






회는,

바다메기, 가오리, 오징어, 도다리, 성대 모듬으로 시켰습니다.


스키는 그저 평범 합니다.















받으시오~~~ 받으시오~~~~~~  알았응께 얼렁 부어라~~~~~~~~ 






이거 아무래도 오늘 분위기가 먹고죽자 분위기로 흘러 갑니다.





밑반찬이 자꾸 나옵니다. ㅎㅎㅎㅎㅎ







이 날 제일 마음에 들었던 꽁치구이 입니다.







자연산 모듬회 입니다.

2 접시 시켰는데... 한 접시에 4만원짜리인지 5만원 짜리인지는  내가 주문 해놓고도 헷갈립니다... ㅠ.ㅠ






아줌마 말씀에 따르면 성대






도다리






오징어






가오리






바다메기






나름 푸짐하긴 한데,

물기를 너무 꽉 짜서 그런지 회가 조금 마른 듯 하다보니 도다리 빼고는 푸석 하더군요.






연출 샷~~






어데가서 이런걸 사오더니...

버찌네 앵두네 체리네... 드럽게 씨끄럽게 싸우더군요..


동생넘 예전엔 조용하고 점잖더니...

불금 생활 2년 하더니 제대로 물이 들었는지... 

어찌나 말 많고 씨끄럽던지....조용히 하라고 해도 말도 듣지않고...온몸으로 이야기 하는데.... 옆 테이블에서 식사하시는 가족분들에게 억수로 미안 하더군요....







이건 살구맞제?

복숭아 아니제? ㅎㅎㅎㅎㅎ







매운탕으로 실실 낮술 마감 지을려고 합니다.








아따...

여기도 회 맛이 조금만 좋았으면 참 좋았으련만......




이전 댓글 더보기
횟집에 가면 달라는대로 내주는게 꽁치구이인데,그게 가장 마음에 드셨다니. 퀭!
그러니까요~~~동감~~!!!
난 생새우집 가도 꽁치구이만 먹습니다. ㅎㅎㅎㅎㅎㅎㅎㅎ
혀기곰 효과 확실히 보셨군요 ㅎㅎㅎ
그러게나말입니다.
우아.회다....
바다메기?
안먹어봣시오...
오징어 패쑤...
그래도 많이 어울려서 드심 맛없는것도
맛나게 드시잖아요
여긴 계속 날 흐리고 비오고...
당분간 회는 못먹겠네요
퐝....
생각만 해도 시원해집니다.
도다리 드릴까예?
도다리는 쫀득쫀득한게 맛나던데... ㅎㅎ
ㅎ 회 먹으러 갔는데 회 맛이 ㅠㅠ
그래도 좋은 시간 보내신듯 하네요~
네 좋은 분들과 좋은 시간을 가졌는데 먹거리가 아쉽더군요.
모듬회 구성도 좋고 참 먹음직스러운데요 ㅎ
허버기님 버전은 봤고 혀기곰님 버젼도 봉게 그날이 좀 더 가깝게 상상이 됩니다 ㅎ
하하하하하
같은 날 같은 장소,,,, 다른 느낌 ㅎㅎㅎ
좋은사람들과 좋은음식 이것이 금상첨화 인가여? ㅎ
음식이 조금 못 미쳐서 아쉬웠습니다.
오징어회 먹고 싶네요^^
저번달에 울앞집 단골 식당서 오징어 잡아왔다고 해서 회덥밥으로 먹으니 맛나데요~
살아있는 오징어는 사각사각 하니 참 맛나죠.
회들이 점부...ㅋ
뭐 우짜라꼬~~~
그래도 오징어회 먹고잡따~~
학산사 골방에 쳐 박히면 오징어는 찌개든 퍽퍽 먹을수 있는데... ㅎㅎ
에이 .. 형님 ...
그정도 가격에 .. 이정도면 만족하셔야지요 ...
제가 지금 낮술 한잔 거나하게 하고 싶은데 ...
맘만 그렇네요 ...
건강하세요 ^^
가격대비는 아주 좋은데... 그런걸 떠나서 맛이 거시기 하다고 ㅎㅎ
오징어는 참 찰져보이는데요....!!
좋은 사람들과 먹고 노는데... 저같으면 돌맹이도 맛나게 씹어먹을걱 같습니다...ㅎㅎ
말은 이렇게 하지만 아주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ㅎㅎ
체리가 여러종류가 있더라구요~~^^그리고 살구 맞습니데이ㅎㅎ 근데 맛이 아쉽네용~~^^
그러게...
잃은 입맛은 소새끼 김밥으로 채워주면 되는데......... 되는데............ 된다니까........ ㅎㅎㅎㅎ
말갛게 상대방 이목구비까지 보이는 오징어회
주문진 바닷가에 앉은거 같은 착각에 빠집니다

한사람앞에 3500원
이건 정말 억울한 지출같더라구요

그런데 스키다시로 나오는 문어
탐납니다 혀기님 ....^^
저 문어는 냉동이어서 아주 짜고 맛 없습디다. ㅎㅎ
제 눈에만 회가 맛나 보이나요?ㅎㅎ 저거 한접시에 4~5만원이면... 서울에서는 상상도 못할 가격인데다가..
강원도 속초쪽에서 저거 1/3가량 되는 회 한접시 8만원에 먹었던걸 생각하면... 부들부들...ㅠㅠ
혀기곰 오라버니~~ 오래간만에 인사 드리네요~~~
그러게...
난 또 날 버린 줄 알았네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회값이 넘 착햇어요..
저거 두접시해서 6만원...ㅎㅎ
저 날 술값과 회값 포함해서 13만원 채 안나왓어요.
참 착한집으로 인정합니다.
아~~ 그래?
한 접시에 3만원 밖에 안했나?
우연히 혀기곰님 블로거에 왓다가 은근히 중독된 비슷한연배의 해외사는 남자입니다..곰님 살아가는 이야기에 웃기도하고 경악하기도하고 부럽기도하고 등등....하여간 혀기곰님에게 중독된건 확실한거 같네요...ㅎㅎ
그저... 폐인 살아가는 일기에 속고 계시는 겁니다. ㅎㅎㅎ
식탁이 풍요롭네요.. 건강한 횟감들이 눈에 어른거리고...
도다리는 참 맛있더군요.
히야(~)(~)(~)
맛이 조금은 그랬겠지만... 먹고싶은데요
도다리와 오징어 가오리는 괜찮았습니다.
뤠이녀체리 입니다.
잠깐 나왔다 들어 가는
쫌 비싼 넘이죠.
들시고 막달아요.
아~~ 그렇군요... ㅎㅎ
도다리랑 매윤탕의 내장이 제익 나아 보입니다 ㅎㅎ
불금 생활 오래 하신 동생분이 누구십니까^^
제일 위에 사진 줄무늬 옆에 있는 사람입니다.
역시 포항이라 회가 실하게 나오네요~ 회는 물기 않짜고 그냥 주는게 좋던데... 왜 짜는거죠?
옆 테이블이 불편해 할 정도의 대화는 자중해야 한다는데 공감합니다. ^^
왜 짜는지는 저도 모르겠습니다. ㅎㅎ
짜는 회가 있고 않짜는 회가 있다는 말은 들어봤는데, 전부 짜대니 원....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