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생고ing

혀기곰 2021. 3. 17. 20:08

 

 

아침은 라묜~

이까 짬뽕라면 낋있습니다. 

 

 

 

 

 

 

오랜만에 꼬치까리 솔솔 뿌렸더니 맵다. 

인자 점점 매운 걸 잘 못 먹게 되네요. ㅠ.ㅠ 

 

 

 

 

 

 

오늘도 개미 똥꾸녕 만큼 남았다, 

라면 회사에서 면 양을 늘인 것이 확실해~~ ㅎㅎㅎㅎ

 

 

 

 

 

 

점심 생략~

저녁은 대접에 밥 퍼 담고 된장찌개 끼얹어서 비볐습니다. 

 

 

 

 

 

 

그리고는 양배추 찐 것에 밥 싸 먹어주고~

 

 

 

 

 

 

호박 이파리 찐 것으로도 밥 싸 먹으니 배부르네~~

 

 

 

 

 

 

 

 

밥 다 처먹으면 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