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생고ing

혀기곰 2021. 5. 8. 14:12

 

 

요즘 들어 소화가 잘 안되네, 

없는 놈은 참 잘된 거지요... 매 끼 안 챙기 무도 되니까 ㅎ

 

1시쯤 밥 펏습니다. 

조금 많이 푼 듯 ㅎㅎㅎㅎ 

 

 

 

 

 

 

궁물은 친절한 분 어무이가 챙겨 준 탕국,

 

 

 

 

 

 

그리고, 

이 것도 친절한 분 어무이가 챙겨 준 나물입니다. 

 

 

 

 

 

 

그리고 며칠 전 산 곱창김도 꺼냈습니다. 

 

 

 

 

 

 

상추도 꺼내고,

 

 

 

 

 

 

김과 상추로 몇 쌈 싸 먹다가~

 

 

 

 

 

 

남은 밥에 나물 때려 넣고 닭알 후라이도 한 개 해서 올렸습니다. 

 

 

 

 

 

 

 

 

 

 

탕국 궁물 조금과 조선간장 약간 넣어서 비볐습니다. 

당연히 챔지름은 들어 갔지예 ㅎㅎㅎㅎㅎ

 

 

 

 

 

 

맛있네~ ^^

 

 

 

 

 

 

저녁은 귀찮다 그냥 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