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생고ing

혀기곰 2021. 5. 14. 13:35

 

 

이 놈은 추석에 들어 온 선물, 

울릉도 특산주라고 하더군요. 

 

자세히 읽어보지 않아서 '마가목 주' 가 뭘로 만드는지는 모릅니다. 

 

생긴 건 백세주 같은 색이고 약주 같아 보이더군요. 

친절한 분 아버님 드시라고 한 병 드렸습니다. 

 

 

 

 

 

 

아침은 라면, 

단백질 보충을 위하여 닭알도 한 개 풀었습니다. ^^

 

 

 

 

 

 

점심은 밥, 

대접에 밥 퍼 담고 된장찌개 끼얹어서 비볐습니다. 

 

한 숟가락 먹어보니 된장찌개에 비빈 맛일세~~

된장이 맛있어야 된장찌개가 맛있는데 이번에 산 시골 된장은 글러 먹었어~~~ 

 

 

 

 

 

 

이것도 지호 마미가 챙겨 준 추석 음식인 나물입니다. 

 

지호 마미는 무우 나물 볶을 땐 꼭 고기를 조금 넣어서 볶더군요. 

그래서 그런지 맛도 아주 좋습니다. ^^

 

 

 

 

 

 

나물 건더기 건져서 된장찌개 비비밥에 같이 넣어서 비빌겁니다. 

 

 

 

 

 

 

잘 비벼서 먹으니 맛이 확 살아납니다. ^^ 

지호 마미 잘 먹었습니다. 

 

 

 

 

 

 

조금 남은 밥은 나물 궁물에 말아서 호로록~~~~

 

 

 

 

 

 

저녁은 소화가 안 되어서 사탕 한 개 먹고는 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