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중앙탑공원

댓글 0

길이야기

2021. 11. 21.

충주 중앙탑공원은 1992년 사적공원을 조성하여 남한강변의 쉼터로 변모했다

너른 잔디밭과 푸른 나무 사이로 문화재와 호반 예술의 만남이라는 테마의 조각 작품 26점이 자리한다

충북 최초의 야외 조각공원으로 충주 탑평리 칠층석탑, 일명 중앙탑이 있다

*

예매한 버스시간이 1시간 정도 남아 들렸다

 

충주 중앙탑공원 아치

우선 중앙탑을 보고 시간에 맞춰 걷기로 했다

 

 

 

 

충주박물관

시간없어 지나친다

 

 

 

 

충주 탑평리 칠층석탑

중원(中原)문화를 대표하는 유산인 이 탑은

신라석탑 중 유일한 7층석탑으로 통일신라기에 우리나라 중앙에 세워져 「중앙탑」이라고 한다

건립시기에 대해서는 여러 주장이 있으나 대체로 8세기 후반~9세기 초로 추정된다

 

 

 

 

충주 탑평리 칠층석탑

10여 개의 크고 긴 돌로 지대석을 마련하고 2중 기단을 쌓아 올렸다

탑 전체의 높이는 12.95m 정도로 높이에 비해 너비가 좁아서

가늘게 치솟은 느낌이 강하여 안정감보다는 상승감이 두드러지는 탑이다

 

 

 

 

충주 탑평리 칠층석탑

1917년 해체 · 복원시 6층 탑신에서 훼손된 고서류 일부와

구리거울 2점, 목제칠합과 은제사리함이 나왔고 기단부에서는 청동함이 발견되었는데

구리거울은 고려시대의 것으로 이 때에도 변화가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이 탑은 여러 차례 해체 · 복원과정에서 원형과 달라진 부분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충주 탑평리 칠층석탑

화강암 석재의 탑으로 통일신라시대 석탑 중 규모가 가장 크고 높다

지리적으로 우리나라의 중앙부에 위치한다고 하여 중앙탑(中央塔)이라고도 불린다

충주 지역은 삼국시대부터 교통의 요지였던 곳으로 삼국은 모두 이 지역을 전진기지로 중시해왔다

 

 

 

 

 

국보 국보 제6호 칠층석탑 비

 

 

 

 

연화대석(蓮華臺石)

석탑 앞에는 석등하대석(石燈下臺石)으로 보이는 8각 연화대석(蓮華臺石)이 남아 있어

이 일대가 신라시대의 절터임을 짐작할 수 있으나

이곳 유적지에 대하여 아무런 기록이 없으므로 사찰명(寺刹名)은 알 수 없다

*

지금은 동전을 던져 행운을 비는 돌로 사용되는 듯...

 

 

 

 

너른 잔디밭과 버드나무

 

 

 

 

탄금호 무지개길 앞이다

남한강 건너 「대한민국 중심 고을 충주」 안내판이 보인다

 

 

 

 

테마 조각 작품 26점 중 하나다

충북 최초 야외 조각공원이다

 

 

 

 

쉼터 옆에 촬영 인증장소 안내판이 있다

 

 

 

 

SBS드라마 촬영지 인증장소 2

 

 

 

 

tvN 빈센조, 사랑의 불시착 촬영장소 안내판

 

 

 

 

탄금호 무지개길

탄금호 중계도로에 야간경관조명을 설치하고

빛 조명이 무지개빛에 비유되어 탄금호 무지개길로 불린다

1.4km에 이르는 탄금호 무지개길은 탄금호의 풍광을 보며 산책하거나 자전거를 타기에 좋은 장소다

*

현재 공사중이다

 

 

 

 

작품 명 없음

 

 

 

 

흥부 집

 

 

 

 

놀부 집

 

 

 

 

LOVE YOU 포토존

 

 

 

 

♡ 포토존

 

 

 

 

충주중앙공원 아치

40분 동안 중앙탑 주위를 바쁘게 돌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