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 2022년 05월

22

길이야기 청와대

청와대(靑瓦臺)는 서울의 중심부이자 구도심인 경복궁 북쪽에 위치해 있다 이곳은 고려시대(918~1392)부터 궁궐로 사용되었고, 조선시대(1392~1910)에는 경복궁의 후원이 있었다 고종 5년(1868) 경복궁이 중건되면서, 문무가 융성하길 기원하는 의미로 경무대(景武臺)라 이름 붙였다 일제강점기 이 자리에 총독 관저가 들어섰고, 해방 후에는 미군정 사령관이 머물기도 했다 1948년 대한민국 정부 수립 후에는 대통령 집무실 겸 관저로 사용되었으며 1960년 푸른 기와집이라는 뜻의 청와대(靑瓦臺)로 이름을 개칭했다 1991년 지금의 본관이 들어서면서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춘추문 춘추관으로 들어가는 문이다 춘추문 현판 청와대, 국민 품으로 춘추관 국내외 언론사 기자 300여 명이 출입하는 청와대 프..

댓글 길이야기 2022. 5. 22.

21 2022년 05월

21

길이야기 탑골공원~운현궁~교육박물관

탑골공원 · 운현궁 · 교육박물관 걷기다 송해길 종로구 낙원상가 주변으로 국민MC 송해의 이름을 딴 〈송해길〉이 지정돼 있다 종로문화원은 종로구 수표로 1.44㎞ 가운데 종로 2가 육의전 빌딩에서 낙원상가 앞 구간을 송해길로 이름 붙였다 2016년 5월 23일 도로명 주소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송해의 공식 명예도로로 지정되었다 이곳에 송해길로 이름 붙여진 이유는 송해가 낙원상가를 일대를 거점으로 활동해왔기 때문이다 국일관 경시서 터(京市署址) 빗돌 조선시대 물가를 조정하는 상거래를 감독하던 관아 터다 종로구 견지동에서 이전해 왔다 탑골공원(塔谷公園 · 사적 354호) 삼일문 서울에 최초로 만들어진 근대식 공원으로 만들어진 시기를 두고 이견이 있으나 1890년대로 알려졌다 이 공원은 조선 고종 연간 총세무사..

댓글 길이야기 2022. 5. 21.

21 2022년 05월

21

길이야기 북촌문화센터

청계천과 종로의 윗 동네라는 뜻의 「북촌」은 경복궁과 창덕궁 사이에 위치한 곳으로 전통 한옥이 밀집되어 있는 서울의 대표적인 전통 주거지역으로 많은 사적들과 문화재 · 민속자료가 있어 도심속의 거리 박물관이라 불리어지는 곳이기도 하다 기존의 전통 한옥 공간에 현대적인 건축 요소를 가미하여 모던한 세련미를 살린 한식집 · 한복집 · 전통공방 등과 정형화된 틀을 벗고 카페 · 레스토랑 · 부티크 · 갤러리 등이 한옥의 껍질을 입고 들어서기 시작했다 조선 말기에 이르러 사회 · 경제상의 이유로 대규모의 토지가 소규모의 택지로 분할되었으며 지금 볼수 있는 한옥은 1930년도를 전후하여 변형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러한 한옥 형식의 변화는 도심으로 밀려드는 인구들로 인해 고밀도화 되어가는 사회상을 반영한 것이었다 북..

댓글 길이야기 2022. 5. 21.

21 2022년 05월

21

길이야기 서울교육박물관

우리나라 교육의 변천사를 그대로 담아낸 서울교육박물관은 학창시절의 소중한 꿈, 아름다운 모습이 생생하게 간직되어 있다 서울교육박물관 우리나라 교육의 역사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1925년 당시 학교 본관으로 사용되었던 건물로 1995년 6월 개관했다 정독도서관과 함께 대한민국근대문화유산 등록문화재 제2호다 서울교육박물관 어린이날 100주년 기획 특별전으로 장난감으로 만나는 나라를 지키는 영웅들이 열리고 있다 정독문방구 입구 휴게실에서 좌측 상설전시장으로 들어간다 서울교육박물관 내부 개화기~일제강점기 운동회 우리나라에서 운동회라는 이름으로 학교 행사가 시작된 것은 1890년 무렵이었다 주로 외국인들에 의해 설립된 학교를 중심으로 시작된 것이다 당시 운동회 종목으로는 3백보 · 6백보 · 1350보 경주,..

댓글 길이야기 2022. 5. 21.

21 2022년 05월

21

길이야기 예전 경기고등학교

예전 경기고등학교는 중등교육발상지(中等敎育發祥地)로 서기 1900년 고종황제 칙령에 의해 우리나라 최초의 관립 중등학교로 건립된 예전 경기고등학교는가 있던 자리이다 장원서 터 · 성삼문 선생 살던 곳 · 중등교육발상지(中等敎育發祥地) 빗돌 1900년 한국 첫 중등고육기관으로 출범한 경기고등학교 터로 1976년 학교가 강남으로 이전한 후 서울특별시립 도서관(정독독서실)으로 사용되고 있다 예전 경기고등학교 정문 옆이다 김옥균(1851~1894) 집 터 공주에서 태여나 1866년부터 북촌에서 살았다 이곳 화동 일대에는 조선 말기 개화파 관료들의 거주지가 자리잡고 있었으나 처음의 학교 터는 김옥균의 주택지였고 이후 서재필과 박제순의 집이 합쳐지면서 넓은 부지에 자리 잡게 되었다 겸재 정선 인왕제색도 기념비 비온..

댓글 길이야기 2022. 5. 21.

21 2022년 05월

21

길이야기 운현궁

운현궁(雲峴宮 · 서울특별시 사적 제257호) 조선 제26대 임금인 고종이 12살까지 살았던 잠저(潛邸)이며 흥선대원군의 사저로 한국근대사의 유적 중에서 흥선군의 왕실 집권을 실현시킨 산실이자 집권 이후 대원군의 위치에서 왕도정치로의 개혁의지를 단행한 곳이다 흥선군의 사저가 운현궁으로 불리게 된 것은 1863년 12월 9일 흥선군을 흥선대원군으로 부인 민씨를 부대부인으로 작호를 주는 교지가 내려진 때부터였다 운현궁(雲峴宮) 정문 운현궁(雲峴宮) 현판 수직사(守直舍) 운현궁 정문 오른쪽 행각으로 운현궁의 경비와 관리 업무를 맡은 이들이 거처했던 곳이다 노안당 중문 노락당 중문 노안당(老安堂) 대원군이 국정을 의논하던 사랑채로 T자형 평면의 건물로 처마에는 송판으로 만든 차양(遮陽)을 달았는데 처마 끝에 각..

댓글 길이야기 2022. 5. 21.

21 2022년 05월

21

길이야기 탑골공원

탑골공원(塔谷公園 · 사적 354호)은 서울에 최초로 만들어진 근대식 공원이다 만들어진 시기를 두고 이견이 있으나 1890년대로 알려졌다 이 공원은 조선 고종 연간 총세무사로 활약한 영국인 브라운(John McLeavy Brown)의 건의로 만들어졌다고 한다 개장 당시에는 빈 땅에 울타리를 둘러 나무를 심고 의자를 놓은 정도였으나 1910년부터 점차 시설물을 늘려갔으며, 1913년부터는 매일 개방하였다 탑골공원은 3 · 1독립운동의 점화지로 잘 알려져 있다 1919년 3월 1일, 4~5천명에 이르는 학생들이 이곳에 모여 12시를 알리는 소리와 함께 대한독립만세를 외치고 이곳의 팔각정에서 독립선언서를 낭독했다. 여기서 시작된 만세시위는 전국으로 퍼져나갔다 1979년 3 · 1독립운동 60주년을 맞아 공원을..

댓글 길이야기 2022. 5. 21.

15 2022년 05월

15

길이야기 서울시청~경희궁~서울역

시청역에서 고종의 길로 경희궁을 만났고 식사를 하고 한양도성길로 구 서울역사(사적 제284호 · 문화역사서울284)를 찾았다 서울시청 서울도시건축전시관 쉼터에서 봤다 시청역이 시점이다 코로나 백신 희생자 국민추모 합동분향소 서울시청 앞에 있다 덕수궁 돌담길 경운궁 양이재(慶運宮 養怡齋 · 등록문화재 제267호) 경운궁을 고쳐 지을 때인 1905년에 세운 것으로 당시 함희당이란 건물과 연결되어 있었으며 행각과 꽃담으로 에워싼 일곽은 홍원이라 불렀다 현재는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사무실로 쓰인다 사제관 1987년 6월 10일, 전국적으로 벌어진 반독재 민주화운동의 진원지다 유월민주항쟁 10년을 기념하여 세운 유월민주항쟁 진원지 빗돌이 있다 대한성공회 서울주교좌성당 한국 전통 양식과 로마네스크 양식을 조화시킨 성..

댓글 길이야기 2022. 5.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