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 2021년 12월

07

길이야기 나바위성당~강경역

강경읍 2일째로 익산 나바위성당을 가기로 했다 나바위성당은 우리나라 최초로 서품을 받은 김대건 신부가 귀국하면서 첫발을 내딛은 역사적인 곳을 기념하기 위해 세운 성당이다 지역은 익산이지만 강경읍에서 가깝다 성지 순례 후, 기차시간에 맞춰 행동하기로 했다 예수성심상 · 요셉 베르모렐(장약실) 신부 공적비 나바위 본당 초대 주임 요셉 베르모렐 신부가 1897년 본당을 건립하였다 당시 천주교는 박해를 받지 않았고 본당 설립 2년 후에는 신앙의 자유가 완전 보장되었다 그러나 요셉 베르모렐 신부가 본당을 설립한 이후 여전히 천주교에 적대감을 가진 지방 토착 세력 보수적인 주민들간 모진 갈등을 겪으면서도 1906년 나바위성당을 건축하였다 1908년 부주교직을 수행하기 위해 나바위 본당을 떠났다 이 비는 22년 동안..

댓글 길이야기 2021. 12. 7.

07 2021년 12월

07

길이야기 강경 팔괘정

조선 현종 때 우암 송시열은 스승인 김장생이 임리정을 건립하고 강학을 시작하자 스승과 가까이 있고 싶어 하는 제자의 마음에 임리정에서 150m 정도 떨어진 곳에 팔괘정을 건립하였다 건물 뒤 암벽에는 우암 송시열이 썼다는 청초안(靑草岸), 몽괘벽(夢掛壁) 등의 글자가 있다 팔괘정(八卦亭 · 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76호) 조선 인조 때 우암 송시열이 세운 건물로 퇴계 이황, 율곡 이이를 추모하며 제자들에게 강학하던 곳이다 팔괘정(八卦亭) 정면 3칸, 측면 2칸의 겹치마 팔작지붕으로 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보아 팔괘정과 임리정은 조선시대 정자 건축 양식의 대표적인 건물이며 한식 가옥 연구에도 중요한 자료가 된다 몽괘벽(夢掛壁) 건물 뒤 암벽에 우암 송시열이 썼다는 글자다 청초안(靑草岸) 우암 송시열이 쓴 글자로..

댓글 길이야기 2021. 12.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