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 2022년 01월

02

길이야기 아리랑문학마을 하얼빈역사

아리랑문학마을은 일제강점기를 다루는 소설의 배경으로 수탈당한 땅과 뿌리 뽑힌 민초들이 민족의 수난과 투쟁을 대변하는 소설 아리랑의 배경을 재현한 곳이다 * 하얼빈역사는 조국의 독립을 위한 끝없는 항쟁으로 1909년 10월 26일 하얼빈역사에서 이토히로부미를 저격사살한 곳이다 하얼빈역사 1910년경 하얼빈역사를 60% 비율로 축소 복원했다 이민자 가옥(너와집 · 갈대집) 토지조사 사업을 비롯하여 산미증산계획, 농촌진흥운동으로 이어지는 일본의 수탈정책에 못이겨 대대로 살아온 토지를 떠나 화전민이 되거나 만주 · 시베리아 등 이역 땅으로 쫓겨나야만 했다 그러나 새로운 땅에서 독립의 열망을 잃지 않은 우리 민족의 끈질긴 생명력을 보여준다 하얼빈역사 내부 안중근 의사 조형물 1909년 10월 26일 오전 9시경 ..

댓글 길이야기 2022. 1. 2.

02 2022년 01월

02

길이야기 아리랑문학관

아리랑은 우리 문학의 수준을 한 단계 올려 놓았던 작가 조정래의 작품으로 문학성이나 대중성으로나 사회 각계 각층으로부터 확고한 검증을 받아낸 바 있으며 작가는 5년이라는 시간을 고스란히 이 작품을 위해 바쳤던 점에서 육필로 써낸 우리의 민족사인 것이다 조정례 아리랑문학관 조정례 작가 아리랑문학관 1층 · 글감옥에서의 가출옥 아리랑 원고 아리랑 1~4부 줄거리 1부 줄거리 1부 · 1904~1911 정미소 풍경 2부 줄거리 2부 · 1912~1920 청산리전투 대종교 우리 한 몸, 한 몸이 다 조선인입니다. 몸 보존 잘하십시오 지당한 말씀입니다. 우리 모두 단군성조의 자손으로 한 핏줄 한 겨레임을 깨우쳐 나간다면 조선의 독립도 머지않아 맞이하게 될 것입니다 〈5권 P.148〉 3부 줄거리 3부 · 1921..

댓글 길이야기 2022. 1. 2.

02 2022년 01월

02

길이야기 김제 벽골제

김제 벽골제에 대한 최초 기록은 삼국사기에서 찾아 볼 수 있다 "신라 흘해이사금 21년(330년)에 처음 벽골지를 열었다. 제방의 거리는 일천팔백보이다"라는 기록으로 보아 제방의 길이는 3.24km 정도로 추정된다 이 시기는 김제 지역이 백제의 영토로 추정되므로 통일신라 이후 기록되었을 가능성이 고려되어 축조시기를 백제 비류왕 27년(330)으로 추정한다 통일신라 원성왕 6년(790)과 고려 현종 및 인종 21년(1143)에 고쳐 쌓은 후 조선 태종 15년(1415)에 다시 쌓았으나 세종 2년(1420)에 심한 폭우로 결궤되었다 일제강점기인 1925년 동진토지개량조합에 의해 제방이 농업용 간선수로로 개조되어 결정적으로 훼손되었으며 용수로의 기능을 유지한 채 오늘에 이르고 있다 벽골제 정문 벽골지문(碧骨之..

댓글 길이야기 2022. 1. 2.

01 2022년 01월

01

길이야기 김제시

볏고을(벽골) 김제는 광활한 평야와 삼한시대 수리시설인 벽골제로 이름난 고장이다 전국의 쌀의 30%가 김제 일대에서 나왔다고 한다 일제강점기엔 쌀 수탈이 자행됐던 곳이다 일본은 군산항을 통해 쌀을 실어갔다 김제역 우금장 김제역에서 탄 택시 기사가 알려준 곳이다 시점이다 한정식으로 늦은 점심을 했다 성산공원사거리 김제시의회 김제시청 옆에 있다 고산 최학규 선생 시비 · 벽성12동천비 · 우란회기념비 3개의 빗돌이 함께 있다 성산전망대 일제강점기 물 저장탱크가 있던 자리에 세운 30m 높이의 3층 건물이다 전망대에 서면 김제의 너른 들, 김제의 어머니 산인 모악산과 새만금방조제까지 보인다 코로나 19로 문이 닫혔다 이상윤 학생 순의비 이상윤 학생은 1927년 생으로 충북 청원 출신이다 1943년 이리농림학교..

댓글 길이야기 2022. 1. 1.

01 2022년 01월

01

길이야기 김제 옛 관아

김제 옛 관아는 조선시대 지방행정 치소(治所)로서 도시의 가장 중심이 되는 곳에 동헌과 내아가 함께 보존되어 있다는 점이 매우 드문 사례이다 현재 김제관아는 동헌과 내아, 피금각이 남아 있으며 비교적 온전한 모습으로 전해지고 있어 당대의 지방행정을 엿볼 수 있는 귀중한 실례가 되고 있다 김제 관아 삼문 김제관아는 1667년(현종 8) 군수 민도가 세웠다고 한다 김제 관아 삼문 현재는 동헌, 내아, 피금각과 관리사가 남아 있다 근민헌(近民軒 · 사적 제482호) 김제군 수령의 공무집행 공간이었던 동헌으로 현종 8년(1667년)에 군수 민도(閔燾)가 동헌을 세우고 이를 근민헌이라 칭하였으며 그 후 숙종 25년(1699년)에 군수 이세성(李世晟)이 동헌을 중수함과 아울러 그 명칭을 사칠헌(事七軒)이라 개명했다..

댓글 길이야기 2022. 1. 1.

01 2022년 01월

01

01 2022년 01월

01

길이야기 김제 향교

김제 향교(사적 제482호)는 태종 4년(1404)에 처음 지어졌으나 정유재란 때 소실되었고 인조 13년(1635)에 다시 세운 후 몇 차례 고쳐 지었다고 한다 바깥 담에 세운 만화루, 교육 공간인 명륜당, 기숙사인 동재와 서재 제향 공간인 대성전과 동무, 서무로 구성되어 있다 명륜당 바로 옆에 동재와 서재가 자리하고 있다는 점이 특이하다 만화루(萬化樓) 바깥 담에 세운 세 칸짜리 대문이다 김제 향교 창건 6백주년 기념비 만화루(萬化樓) 만화루(萬化樓) 현판 만화루(萬化樓) 상량문 공부자 2515년 갑진 11월 2일 무자 오시 상량 (孔夫子二五一五甲辰十二月二日戊子午時上梁) 김제 향교 명륜당 중건비 추념비, 기념비, 선적비 등이 옆에 있다 김제향교 명륜당 중건비 군수 김상호 거사비(郡守金侯相鎬去思碑) 군수..

댓글 길이야기 2022. 1. 1.

01 2022년 01월

01

길이야기 용암서원

조선 성종 19년(1488년)에 세워졌으나 병화로 불타 없어지고 선조 8년(1575년)에 다시 지었던 것을 광해군 4년(1612년)에 성산 아래로 옮겨 세웠다 문량공 조간(趙簡)을 중심으로 문평공 이계맹(李繼孟), 구산 라응삼(羅應參) 농은 이추(尹推), 나건계(羅建溪), 이구천(李龜川), 백천당 조은침(趙潤琛) 등이 모셔져 있다 용암서원(龍巖書院) 성산공원을 내려가며 본다 용암서원(龍巖書院) 문량공 조간(趙簡)을 중심으로 문평공 이계맹(李繼孟), 구산 라응삼(羅應參) 농은 이추(尹推), 나건계(羅建溪), 이구천(李龜川), 백천당 조은침(趙潤琛) 등이 모셔져 있다 숭인문(崇仁門) 옆에 용암서원 묘정비가 있다 용암서원 내삼문이다 용암원(龍巖院) 용암서원 외삼문이다 용암원(龍巖院) 현판 용암서원 홍살문 만화..

댓글 길이야기 2022. 1. 1.